carholic
50,000+ Views

카홀릭 리뷰 - 세계에서 가장 사랑받은 로드스터 '마쯔다 MX-5'

마쯔다가 전서계에서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로드스터 MX-5의 4세대 모델을 공개했다. 마쯔다 MX-5는 미아타, 혹은 유노스 로드스터, 로드스터 등의 이름으로 1989년 데뷔 이후 95만 여 대의 판매량을 기록하며 "세계에서 가장 많이 팔린 로드스터"라는 타이틀을 보유하고 있다. 실제 기네스 북에도 MX-5의 판매량에 대한 내용은 공식 기록으로 등재되어 있다. 2005년 3세대 MX-5(NC) 출시 이후 10년 만에 새롭게 공개 된 4세대 MX-5(ND)의 디자인 공개는 인터넷을 통해 전세계에 생중계로 방송되었다. 마쯔다 MX-5는 낮은 출력으로도 즐겁고 완성도 높은 주행 성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아왔기 때문에 이번 4세대 모델의 등장에 대중들은 뜨거운 관심을 보였다. 새롭게 공개 된 MX-5의 디자인은 최근 마쯔다의 디자인 코드인 'KODO : Soul of Motion'의 영향을 받아 날카로운 감성을 품고 있으며 2008년 고성능 서킷 주행 차량인 '푸라이'와 2010년 고성능 GT 형태의 '시나리'의 디자인 요소들이 자리잡았다. 3세대 모델 초기 동글동글했던 MX-5가 후기 모델로 향하며 점점 날카로운 모습으로 변한 것의 연장선이다. 차량 디자인은 2010년 시나리의 영향을 많이 받고 있으며 스포츠 성향이 강한 MX-5 개성을 살리기 위해 현재 판매 되고 있는 일반 승용 모델인 마쯔다2, 마쯔다3 그리고 마쯔다6 등과 차별화를 추구했다. 날카롭게 응시하는 헤드라이트 아래에 새겨진 사다리 꼴의 안개등은 시나리와 같은 컨셉 차량에서나 볼 수 있던 디테일 요소였고 마쯔다의 다른 양산 모델에서는 찾아볼 수 없는 요소였지만 MX-5의 존재감을 살리기 위해 그대로 적용했다. 보닛을 최대한 길게 그리고 캐빈룸을 충분히 뒤로 밀어 내 '롱 노즈-숏 데크'의 실루엣을 완성해 더욱 스포티한 이미지를 표현했다. 전체적인 비율은 소형 로드스터 답게 작은 차체지만 낮게 움츠리고 있는 모습은 날렵하다. 차량 전면은 깎아지듯 날카롭게 그려냈지만 보닛은 충분한 볼륨을 더해 부드럽게 표현했다. 여기에 리어 펜더 부분은 한껏 부풀려 풍성하고 고급스러운 느낌을 표현했다. 재미있는 것은 기존 휠 볼트가 5개 였지만 이번 모델은 4개로 줄었다. MX-5 디자인 공개에서는 소프트 탑 모델만 공개되었다. 3세대에서 채용되었던 하드탑 대신 소프트탑으로 회귀하여 낮은 무게중심과 더불어 로드스터다운 디자인을 어필한다. 그러나 북미 시장을 비롯해 세계 시장에서 하드탑에 대한 수요가 충분하기 때문에 마쯔다 역시 하드탑 모델 또한 언제든 출시 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고 알려졌다. 인테리어는 깔끔하게 꾸며졌다. 마쯔다 디자인이 담긴 3-스포크 스티어링 휠과 원형의 에어밴트가 자리 잡은 센터페시아 상단에는 내비게이션 디스플레이를 팝업 식으로 고정했고 공조기 컨트롤러은 원형 다이얼로 표현했다. 길이가 짧은 숏 시프트 레버와 바로 옆에 자리 잡은 사이드 브레이크 레버를 통해 즐거운 주행을 추구할 수 있게 했다. 여기에 헤드레스트 안쪽에 스피커를 장착해 오픈 에어링 상황에서도 음악을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마쯔다 MX-5는 세로 배치 한 엔진을 엔진룸 가장 안쪽으로 밀어 넣은 프론드 미드쉽 방식에 후륜 구동을 채택했다. 이를 통해 최적의 앞뒤 무게 밸런스를 추구해 50:50의 무게 배분을 완성했다. 여기에 차체 높이를 크게 낮추며 무게 중심을 차량 아래쪽으로 낮춰 더욱 안정적인 주행이 가능토록 했다. 게다가 마쯔다가 자랑하는 스카이액티브 샤시를 통해 차량 중량을 100kg 가량 경량화하며 안전성도 확보했다. 파워트레인에 대한 상세한 내용이 공개 되지는 않았지만 마쯔다는 MX-5만을 위한 셋업을 거친 엔진과 변속기 등을 장착할 것으로 알려졌다. 1.5L와 2.0L 배기량의 스카이액티브-G 가솔린 직분사 엔진을 채택할 것으로 알려졌으며 6단 자동 변속기와 수동 변속기가 호흡을 맞출 것으로 보인다. 서스펜션의 경우 전륜에는 위시본을 후륜에는 멀티 링크를 더해 우수한 주행 성능과 노면 추종성을 확보한 것으로 알려졌다. 4세대 MX-5의 파워트레인 구성과 제원 등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오는 10월 파리 모터쇼에서 공개될 예정이다. 자동차 전문 매거진 카홀릭 : http://carholic.net/6628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와 이 귀요미가 다시 출시된다니 ㅎㅎ
우리나라에도 마쯔다가 공식 출시되면 좋겠어요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위급 상황인데 제가 지금 어딘지 위치를 설명을 잘 못하겠어요 ㅠㅠㅠㅠㅠㅠㅠㅠ
세 단어 주소(What3words): 지도의 혁명, 3개의 단어로 목숨을 구하다 혁신적이고도 조난 상황 등에서 사람의 목숨을 살릴 수 있는 미래의 주소 체계, What3words를 소개한다 단 3개의 단어가 사람을 구했다. 조난 상황 등에서 사람의 목숨을 살릴 수 있는 혁신적인 미래의 주소 체계, '세 단어 주소(What3words)'를 소개한다. 세 단어 주소(What3words)란? 이 앱은 극도로 정확한 위치 파악이 필요한 상황에서 쓰이기 위해 만들어졌다 What3words는 전 세계를 57조 개의 정사각형(3m*3m)으로 나눈다. 그리고는 사각형마다 무작위적으로 선택된 3개의 단어를 부여한다. 예를 들어 강남역 7번 출구에서 계단을 올라오면 보이는 3m x 3m 정사각형 땅의 명칭은 '허리띠, 좋다, 심판'이다. 그 바로 옆 신한은행 옆 정사각형 땅의 명칭은 '좋겠다, 검토, 약속한'이다. 굳이 단어를 이용해 주소를 세분화한 이유가 있을까? 결론부터 말하자면 이 앱은 극도로 정확한 위치 파악이 필요한 상황에 쓰이기 위해 만들어졌다. 해수욕장 한가운데에서 긴급 상황이 발생했을 때, 구급대원에 '해운대 해수욕장 모래밭으로 와주세요'라고 말한다면 아마 찾기 쉽지 않을 것이다. 그렇다고 정확한 위도, 경도를 파악하기란 신고자에게도, 구급대원에게도 굉장히 어려운 일이다. What3words는 기억하기 쉬운 3개의 단어 조합으로 아주 정확한 위치를 만들어냈다. 사람을 구했다. 얼마 전 4900에이커(2000헥타르)의 광대한 숲 속에서 길을 잃은 한 커플이 이 앱을 통해 구조될 수 있었다 얼마 전 4900에이커(2000헥타르)의 광대한 숲 속에서 길을 잃은 한 커플이 이 앱을 통해 구조될 수 있었다. 둘은 산속에서 밤새 비를 맞으며 길을 헤매던 중 구조를 요청하는 전화를 걸었다. "들판에 있었는데 저희 위치가 어디인지 전혀 감이 안 왔어요." "엄청나게 두려웠어요. 울음이 날 것 같아서 억지로 농담을 하고 웃었지만요." 전화를 받은 구급대원은 이들에게 What3words 앱을 내려받으라고 요청했다. "한 번도 들어본 적 없는 이름이었어요." 앱을 내려받자마자 3개의 단어를 알 수 있었다. 'Kicked-Converged-Soccer(차이다-모이다-축구)' 산악구조팀은 해당 단어를 토대로 커플의 정확한 위치를 파악했고 이들을 빠르게 구조해내는 데 성공했다. 커플은 이제 만나는 모든 사람에 앱 내려받기를 권유하고 있다. "만나는 모든 사람에게 다운로드를 권유하고 있어요." "언제 어떻게 길을 잃고 필요해질지 모르는 거니까요." 이 앱의 개발자 크리스 쉘드릭은 영국 시골 마을에 산다. 그가 사는 전원마을 허트포드쉐어는 우편번호가 정확하지 않아 택배, 우편물 등이 잘못 전달되는 상황이 많았다. 쉘드릭은 배달부가 길을 잃는 상황에 길가로 나가 깃발을 흔들어야 하는 상황도 있었다고 말했다. "우편번호가 저희 집이랑 달랐어요." "다른 주민의 우편물을 저희가 받는 일도 익숙했죠." "사람들에게 위도 경도를 알려주기도 했지만 귀에 잘 안 들어왔나 봐요." "그래서 생각하게 됐죠. 이 16개의 철자를 어떻게 하면 조금 더 친근하게 만들 수 있을까?" 쉘드릭은 배달부가 길을 잃는 상황에 길가로 나가 깃발을 흔들어야 하는 상황도 있었다고 말했다 "어느 날 한 수학자와 만나 이야기하던 중에 3가지 단어로 세상의 모든 위치를 세분화할 수 있다는 걸 알게 됐어요." 단어 4만 개면 충분했다. 그는 2013년 4만 개의 단어로 세상을 조각내는 데 성공했다. 번뜩이는 아이디어 하나로 시작된 이 회사는 현재 런던 북부에서 100명의 직원을 둔 기업으로 성장했다. 들판이 많은 몽골은 벌써 국가 차원에서 what3words를 우편배달 서비스에 적용했다. 여행 서비스로 유명한 론리플래닛 역시 유명 관광지에 what3words 서비스를 사용하고 있으며 독일의 자동차 회사 메르세데스-벤츠는 차량 시스템 내에 35개 언어로 what3words 서비스를 제공한다. 영국 응급서비스의 윌키스 대원은 "헷갈리는 점들을 다 배제해준다"고 말했다. "서비스를 훨씬 효과적으로 만들어줘요." "너무 조급한 말일지 모르겠지만, 우리 일상이 될 거라고 생각해요." "문제점이 하나도 보이지 않아요." 구조대는 앱이 없는 경우 문자로 링크를 보내는 방법 등을 사용한다. 신호가 잡히지 않는 오지여도 괜찮을까? 한국에서도 카카오맵에 What3words 기능이 도입되어 사용할 수 있다 예전에는 신호가 있어야만 앱을 사용할 수 있어 4G 서비스가 제공되지 않는 지역에서는 앱을 활용할 수 없었다. 하지만 What3words는 이 점을 보완해 무선 신호가 없어도 위치 단어를 파악할 수 있다. 미리 다운로드만 해둔다면 무선 통신 없이 3개 단어를 조회할 수 있다. 사우스 요크셔 경찰은 최근 영국 셰필드의 한 65세 남성이 철로 근처에 추락해서 빠져나오지 못하고 있을 때 What3words를 통해 구조를 요청한 사례가 있었다고 설명했다. 또 사고가 난 여성 운전자의 위치를 파악해 구조하거나 납치되었던 여성이 3단어로 위치를 알려서 사건이 해결된 사례도 있었다. 한국에서도 카카오맵에 What3words 기능이 도입되어 사용할 수 있다. [카카오맵APP] what3words 기능 카카오맵 반영 ㅊㅊ 더쿠 와 모야.. 신기하다.. 이 앱 진짜 신박하지 않음? 미국같이 땅 큰 나라들은 하이킹 갔다가도 조난 당하는 경우 많던데 진짜 유용하겠다 등산러, 낚시러, 캠핑러 등등 야외 활동 좋아하는 사람들에겐 필수로 알아둬야 하는 정보인 것 같아서 퍼왔음 ㅇㅇ 사람이 언제 어디서 뭐 어떻게 될지 모르는 거니까
이웃집 고양이가 되어 돌아온 이모 '약속을 지키셨군요'
안녕하세요. 제 이름은 셰릴이에요. 사랑스러운 고양이 스퀴시를 여러분께 소개해드리고 싶어요. 사실, 스퀴시는 옆집에 사는 17살 고양이에요. 그런데 왜 제가 옆집 고양이를 소개하냐고요? 녀석은 매일 우리 집에 놀러 오거든요. "안녕 스퀴시, 놀러 왔니?" (다음 날) 그것도 수년 동안 매일요. 네네. 하루도 빠짐없이요. "안녕 스퀴시. 오늘도 왔구나." 스퀴시의 보호자가 매일 우리 집으로 와 녀석을 데려갑니다. "스퀴시, 아빠가 데리러 왔네. 다음에 또 보자!" 우리 가족은 집을 비우거나 여행을 가면 그에게 대문 열쇠를 맡깁니다. 우리가 없을 때도 그가 스퀴시를 데려갈 수 있도록요. 하하! 여기서 잠깐 이모 이야기를 할까 해요. 이모는 절 딸처럼 대하셨어요. 저도 이모를 엄마라고 생각할 정도로 우린 특별한 사이였죠. 이모가 아프실 때도 우리 가족이 이모를 집으로 모셔 돌봐드렸어요. 그러던 어느 날, 이모가 저에게 말씀하시더군요. "얘야. 나에게 나쁜 일이 일어나도 너무 슬퍼하지 말렴. 내가 죽은 후 누군가 너를 매일 따뜻하게 안아줄 거란다. 그게 바로 나란다.' 그런데 이모가 돌아가신 날부터 거짓말처럼 스퀴시가 매일 놀러 오기 시작했어요. 이전에도 몇 번 놀러 온 적은 있었지만, 이렇게 매일 놀러 오진 않았거든요. "안녕. 스퀴시. 오늘도 왔구나." 스퀴시가 저를 쳐다볼 때마다 이모가 생각나요. 스퀴시가 따스하게 안아줄 때마다 돌아가신 이모가 느껴져요. "스퀴시. 오늘도 사랑스럽구나." 알아요. 제 말이 얼마나 이상하게 들릴지요. 더 이상 말로 표현할 수가 없지만 저는 분명하게 느끼고 있어요. 분명한 건 스퀴시가 이모와 같은 사랑을 저에게 베푼다는 거예요. "나도 사랑한다. 스퀴시." 사진 The Dodo, 인스타그램/squishy_furbaby17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2016 년 포뮬러 원 챔피언을위한 전투를
HESE F1® 출시가 가능한 2016 년 포뮬러 원 챔피언을위한 전투를 할 것 도전자로 많은 사람들을 보여주기 위해, 현실과 온라인 모두, 유럽에 걸쳐 일어나고있다. 일부 팀 - 르노와 레드 불 등은 - 단지 섀시를 잘 바르셀로나에서 개막 시험 전에 마지막 일까지 진행의 미세 조정과 함께, 자신의 2016 liveries을 보여주기 위해 선택했습니다. 이 팀 모두 들어, 색상은 키 이야기의 일부입니다 : 르노 F1®하는 프랑스 제조업체의 반환을 표시하기 위해 (몇 년 전에서 피렐리 테스트 자동차의 그것과 비슷하지 않음) 중간 검정색과 노란색 제복을 공개 제조업체 용량. 그것은 2005 년에 스포츠를 입력 한 이후 팀이 착용했다고 모양을 교체 매트 블루 색상 : 레드 불 한편, 런던에서 대담한 새로운 모습을 출시했다. 일부 팀은 오히려 본격적인 미디어 출시보다, 밖으로 테스트 전에 간단한 롤에 대한 선택하고있다. 가장 간절히 기대 새로 도착한 중 하나는 홍보 행사의 일환으로 지난 주 처음으로, 실버스톤, 영국에서 트랙에 걸린 메르세데스 F1 W07 하이브리드입니다. 그것의 지배적 인 전임자에서 근본적으로 다른 보이지 않지만, 메르세데스는 최근 몇 년 동안의 우수한 결과를 구축하기 위해 '도처에 최적화'로 설명하는 정책을 추구하고있다. 그러나 다른 팀은 도전을 찾고 있습니다. 특히, 새로운 페라리 SF16-H - 또한 1970 년대의 영광 년에서 힌트 새로운 색상 스포츠 - 엔진, 서스펜션과 공기 역학 개선을 갖추고 있습니다. 기술 감독으로 제임스 앨리슨은 마라넬로에서 팀의 출시에 말하기, 말했다 : "우리의 모든 희망이 차에 있습니다." 커버를 분해 할 수있는 다른 신차는 지난해 도입 된 '사이즈 제로'철학을 계속 2016 년 맥라렌 - 혼다 MP41을 포함한다. 영국 팀은 여러 세계 챔피언 페르난도 알론소가 말했다 그들의 최신 기계에 대한 온라인 발사 선택했다 ". 전체 차량이 아름다운"기대에 크게 미치지 2015 시즌 후를이 가장 중 하나에 대한 중요한 시즌이다 포뮬러 원에서 상징적 인 팀 : 희망이 보이는만큼 좋은 이동합니다. 그것은에로 라이벌 팀 간의 경쟁이 트랙 오프로 강렬 증거 : 또 다른 전설적인 이름 - - 윌리엄스는 몇 시간 금요일에 페라리 출시 전에 FW38의 사진을 공개하여 최종 2,016 차를 출시 할 최초의 팀이었다 . 윌리엄스 FW38의 서스펜션은 타이어가 제안에 기계적 그립을 최대한 활용할 수 있도록 설계, 완전히 새로운 기능입니다. 팀이 2015 년에서 자신의 약한 점을 해결하기 위해 설계되었습니다 말한다 공기 역학 개선도 있습니다. 무엇 발사 시즌에 대한 흥미로운 것은 정확히 같은 도전에 응답 이렇게 많은 다른 솔루션이 있다는 사실이다. 그러나 자동차와 엔진 디자인 중이 모든 다양성에도 불구하고, 한 가지 모든 그랑프리에서 동일하게 유지 : 피렐리 타이어를. 이 타이어 선택과 성능에 관해서 먼저 완료 자동차뿐만 아니라 최근 완료 차, 똑같은 기회를 가지고있다. 02-474-0646 02-323-5718 피렐리타이어 문의주세요. 국산차,외제차,슈퍼카http://www.tiretree.co.kr MOBILE ) 010-4824-2484 ( 윤원근 ) 국내 최고의 명품타이어 샾을 꿈꾸는 타이어 트리에서는 같이 자라날 파트너를 모집하고 있습니다. 언제든지 연락주시면 정성껏 답변해드리겠습니다.​​ ASTON MARTIN AUDI BENTLEY LOTUS BMW GM-CHEVROLET JAGUAR GM-OPEL JEEP FERRARI LAND ROVER LAMBORGHINI SAAB LINCOLN MASERATI PEUGEOT MINI MERCEDES MCLAREN PORSCHE VOLVO VW PZERO™ P ZERO™ SCORPION ZERO Cinturato P7
국내 최고의 드라이빙
이제 날씨가 조금씩 풀리네요 .~ (황사가 있긴 하지만...?!) 그래도 봄인데!!! 이렇게 날씨가 좋은데!!! 집에만 있으실 껀가요..?! 이제 나오셔서 봄을 만끽하세요! 그래서 준비했습니다.!!! 0.0 국내 최고의 드라이빙 코스! 20곳을 준비했습니다. 좋은 사람과, 좋은 추억 남기시고, 안전한 드라이빙 하시길 바래요! :) 1. 7번국도 - 동해안을 끼고 있고 중간중간 관광명소도 많은 해안도로 2. 함백산 - 민간차로 정상까지 갈수있는 산중에 최고높이 3. 영광 백수해안도로 - 전남 영광 해안을 따라 드라이브를 즐길있는곳 4. 마산 저도연육교 - 빨간다리를 연인과 손잡고 건너면 사랑이 이루어진다는 다리 5. 담양메타세콰어길 6. 순천 주암호 - 물안개가 자욱히 끼는날엔 구름위를 달리는듯한 착각을준다 7. 경주 흥무로 벚꽃길 - 야간 조명과 벚꽃의 조화 8. 남원 정령치 - 하늘로가는길 9. 강릉 헌화로 - 파도가심한날엔 금방이라도 파도가 차를 덮칠것같다 10. 함양 지안재 - 카트라이더맵이 생각난다 11. 울릉도 해안일주도로 - 한국최고의드라이브코스 12. 아산 은행나무길 - 은행나무숲을 달리는기분 13. 합천 오도산 - 운해로 유명한곳 14. 남해 물미해안도로 15.영암 100리 벚꽃길 - 길이로만 치자면 국내 최고의 벚꽃길 16. 새만금 방조제 - 변산반도에서부터 서해권의 유명한드라이브코스 17.영동고속도로 대관령구간 - 영서에서 영동으로 넘어가는 관문 - 이구간에는 휴게소가 없으니 평창휴게소나 강릉휴게소에서 쉴것 18. 광안대교 - 부산의유명한 다리 19. 거가대교 - 부산과 거제도를 있는 국내 최장다리중하나 - 유명한 해저터널 바닷속을달리는 색다른 경험을 할수있다 20. 정선 소금강드라이브코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