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holic
10,000+ Views

벤츠, 333마력의 S400롱 휠베이스 국내 출시

벤츠 코리아가 자사의 플래그십 모델 S-Class의 최신 가솔린 모델 The New S 400 Long 을 새롭게 선보인다고 밝혔다. The New S 400 Long 은 최신 가솔린 엔진 시스템의 진보된 기술력으로 탁월한 연료 효율성은 물론 뛰어난 승차감과 주행 성능을 제공하는 모델이다. 국내에는 The New S 400 Long과 The New S 400 4MATIC Long 두 가지 모델로 출시되며 11월말부터 공식 판매될 예정이다. 신형 V형 6기통 가솔린 엔진은 2,996cc 배기량에 바이-터보 차저와 인터쿨링으로 최고 출력 333마력, 최대 토크 48.9kg·m의 강력한 파워를 발휘하면서도 메르세데스-벤츠의 혁신적인 기술력으로 연료 소비와 CO2 배출량은 최소화 하였다. 또, 신형 V 6기통 가솔린 엔진은 7G-TRONIC PLUS와 절묘한 조화를 이루어 주행의 즐거움을 제공하며, 에어매틱(AIRMATIC)이 기본 사양으로 적용되어 도로 상황과 주행 상황에 맞게 에어 서스펜션이 자동으로 각 바퀴의 댐퍼들을 조절하여 지면으로부터 오는 소음과 진동을 최소화 시켜준다. The New S 400 4MATIC Long에는 고효율 지능형 소재와 컴팩트한 경량 디자인으로 한층 업그레이드된 메르세데스-벤츠의 4MATIC 기술이 적용된 상시 4륜 구동 방식 모델이다. 메르세데스-벤츠의 4MATIC은 전륜과 후륜에 항시 45:55의 일정한 구동력을 전달하는 최첨단 상시 4륜 구동 방식으로 빗길, 빙판길, 눈길과 같은 악천후 상황에서도 즉각적인 대응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줌으로써 안정성을 향상시켜 준다. The New S 400 Long, The New S 400 4MATIC Long 은 배기량 2,996cc, V형 6기통 가솔린 엔진이 탑재되어 최고 출력 333마력(5250-6000rpm), 최대 토크 48.9kg·m(1,600-4,000rpm)의 주행 성능을 발휘한다. The New S 400 Long의 가격은 154,900,000원(부가세 포함)이며The New S 400 4MATIC 가격은 159,900,000(부가세 포함)이며 한-미FTA 4차 개별소비세 인하분이 선적용되었다. 이번 The New S 400 Long과 The New S 400 4MATIC Long의 출시로 The New S-Class는 The New S 350 BlueTEC, The New S 350 BlueTEC Long, The New S 350 BlueTEC 4MATIC, The New S 500 Long, The New S 500 4MATIC Long, The New S 600 Long, 고성능 모델인 The New S 63 AMG 4MATIC Long 그리고 고성능 쿠페 모델인 The New S 63 AMG 4MATIC Coupé 까지 총 10개 모델로 구성된 강력한 라인업을 완성하게 되었다. The New S 400 Long, The New S 400 4MATIC Long 모델의 전면부는 메르세데스-벤츠 플래그십 모델답게 입체적으로 디자인된 크롬 트림과 4개의 루브르가 완벽한 조화를 이루는 대형 라디에이터 그릴 디자인으로 강한 인상을 선사한다. 측면 디자인은 과하지 않은 아크형 루프라인으로 넓은 공간과 다이내믹한 우아함을 실현했다. 후면 디자인은 V형 트렁크와 보석의 원석을 연상시키는 LED 라이트 디자인으로 측면의 다이내믹한 디자인에 스포티한 우아함을 더했다. 인테리어 또한 기존 S-Class의 디자인을 계승해 고전적인 느낌을 잘 살려 우아하고 감각적인 스타일로 단장했다. 열선이 내장된 우드/나파 가죽 스티어링 휠과 7개 컬러 선택이 가능한 엠비언트 라이트(Ambient light)가 기본 적용되었으며 최고급 소재의 사용으로 한층 더 고급스러운 실내 분위기를 연출한다. The New S 400 Long, The New S 400 4MATIC Long 모델에는 메르세데스-벤츠의 최첨단 안전 및 편의 기술이 대거 적용되었다. “메르세데스-벤츠 인텔리전트 드라이브(Mercedes-Benz Intelligent Drive)” 컨셉 하에 적용된 드라이빙 어시스턴스 패키지 플러스(Driving Assistance Package Plus)는 안전과 운전 보조 장치의 상호 보완 속에 운전자의 스트레스를 줄이고 사고의 위험을 줄여주는 장치들의 패키지로 조향 어시스트와 스탑&고 파일럿이 포함된 디스트로닉 플러스(DISTRONIC PLUS with Steer Assist and Stop & Go Pilot), 교차로 어시스트가 포함된 BAS 플러스(BAS PLUS with Cross-Traffic Assist), 보행자 인식 기능이 포함된 프리-세이프® 브레이크(PRE-SAFE® Brake with pedestrian recognition), 메르세데스-벤츠만의 독보적인 탑승자 보호 시스템인 프리-세이프®(PRE-SAFE® )에서 한 단계 더 발전한 프리-세이프® 플러스(PRE-SAFE® PLUS) 등의 혁신적인 기술들로 구성되어 있다. 또한, 도심 구간에서 전방의 보행자나 차량과의 충돌이 감지되면 운전자에게 위험 경고를 보내주고, 경고에도 불구하고 운전자가 적절한 대처를 하지 않을 경우 브레이크가 자동으로 제동을 가해 사고를 미연에 방지해주는 프리-세이프® 브레이크(PRE-SAFE® Brake)를 비롯해, 충돌의 초기 단계에서 안전벨트를 미리 잡아 당겨 탑승자를 충돌 영향으로부터 보호해주는 프리-세이프® 임펄스(PRE-SAFE® Impulse) 등으로 확대 되었다. 특히, 충돌 발생시 벨트 내의 에어백이 팽창하여 가슴의 충격을 흡수해주고 사고 후에는 벨트가 느슨해지는 프리-세이프® 벨트(PRE-SAFE® rear package)를 장착해 최고의 탑승자 보호 안전성을 제공한다. 뿐만 아니라 장시간 또는 장거리 운행으로 인해 집중력이 저하된 운전자에게 경고 메시지를 전달하여 사고를 미연에 방지하는 주의 어시스트(ATTENTION ASSIST), 어댑티브 브레이크(Adaptive brake), 어댑티브 브레이크 라이트(Adaptive brake lights), 전방 추돌 시 보행자 피해를 줄이는 액티브 보닛(Active Bonnet), 능동형 차선 이탈 방지 어시스트(Active Lane Keeping Assist), 능동형 사각지대 어시스트(Active Blind Spot Assist), 워셔액이 와이퍼 날에서 뿌려져 운전자의 시야 확보에 도움되는 매직 비전 컨트롤(Magic Vision Control), 주행 상황에 따라 여섯 가지의 세부 기능으로 운전자와 상대 차량의 최적의 가시 확보를 돕는 LED 인텔리전트 라이트 시스템(LED Intelligent Light System)등 메르세데스-벤츠만의 혁신적인 첨단 기술들을 기본으로 탑재했다. The New S 400 Long, The New S 400 4MATIC Long에는 탑승자를 위한 다양한 편의 사양 및 엔터테인먼트 장치가 대거 장착 되었다. COMAND 온라인 기능이 적용된 최고의 텔레매틱스 시스템을 갖추고 있으며 360도 카메라는 각각 차량 뒤와 주변 상황을 대형 COMAND 디스플레이를 통해 보여 주어 갑작스러운 상황에 대비할 수 있도록 도와 주행 안전성이 향상되었다. 자동차 전문 매거진 카홀릭 : http://carholic.net/7056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생애 첫 차를 꿈꾼다면, 볼보 ‘S60’ 한눈에 보기
가장 이상적인 엔트리카 어릴 적부터 혹은 20대에 접어들면서 꿈꾸는 로망 중 하나는 자신만의 ‘드림카’다. 차에 관심 많은 이들은 벌써부터 애정 어린 드림카가 있기 마련, 소위 ‘차알못’들은 아직까지 어떤 차를 선택해야 할지 모를 것이다. 생애 첫 차를 구매하고자 한다면, <아이즈매거진>이 추천하는 볼보(Volvo)의 ‘S60’은 어떨까. 마마무 멤버 화사가 첫 드라이빙 카로 택한 볼보 ‘XC40’에 이어 뉴 세대를 위한 새로운 차원의 럭셔리를 선보인 볼보의 신형 ‘S60’. 수입차 시장의 돌풍을 일으킬 ’S60’은 볼보만의 스웨디시 철학을 전달할 프리미엄 세단으로 8년 만에 3세대로 변경돼 등장했다. 사전계약부터 출시 후 지금까지 2천 여대가 넘는 폭발적인 반응으로 새 역사를 쓰고 있는 모델. 과연 어떤 매력이 숨겨져있을지 <아이즈매거진>이 함께한 볼보 ‘S60’의 디자인, 성능, 가격 등 진면목을 낱낱이 확인해보자.  안전의 대명사 볼보 유수의 자동차 브랜드 가운데 시작부터 차별화를 지닌 ’볼보’. 안전의 대명사답게 스웨덴 사람들의 평등의 원칙을 토대로 창립된 볼보는 이러한 철학을 바탕으로 사람 중심의 라이프스타일에 맞춰 설계됐다. 볼보가 자랑하는 파일럿 어시스트 II와 시티 세이프티, 사각지대 경보 시스템 등으로 구성된 ‘인텔리세이프’는 도심 운전 뿐 아니라 장거리 주행 시에도 운전자를 생각하는 최첨단 안전 시스템. 도로 선이 명확하게 인식되는 조건 하에 최대 140km/h 이내 차량 간격 및 차선을 유지하며 주행할 수 있는 기능은 사람의 생명과 안전을 최우선 가치로 여기는 특유의 이념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운전의 즐거움을 제공하는 다이내믹 드라이빙  볼보는 가장 역동적인 주행의 즐거움을 선사할 ’S60’의 타이틀로 다이내믹 세단 혹은 프리미엄 세단을 내걸었다. 차세대 친환경 파워트레인 정책에 따라 디젤 엔진 없이 가솔린/PHEV 전용으로 개발된 첫 모델. 최신 드라이브-E 파워트레인과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 등을 대거 적용한 차량은 크기만 조금 작을 뿐 ‘S90’이나 ‘XC90’에 적용된 최고급 사양들이 모두 장착된 점이 특징이다. 최고 출력 254마력과 35.7kg.m의 최대토크에 8단 자동변속기가 맞물려 발휘되는 높은 효율성. 정지 상태에서 단 6.5초 만에 시속 100km까지 주파할 수 있는 운동성능을 지녔으며, 낮은 시트 포지션으로 드라이빙에 역동성을 극대화했다. 더불어 뛰어난 밸런스로 탄탄하고 경쾌한 움직임은 주행 내내 스포티함을 느끼기에 충분하기도. 북유럽 감성의 스웨디시 디자인 기존의 2세대 대비 체격 증가는 물론 동급의 경쟁자 BMW 3 시리즈와 메르세데스 벤츠 C 클래스 등과 비교해도 한층 대담한 프로포션을 갖춘 ’S60’. 젊은 타깃층에 맞춰 우아한 존재감에 특별한 감성이 곁들어진 신형은 기존의 ‘아이언맨 마크’와 ‘토르의 망치’를 품은 헤드라이트에 대담하게 그려진 범퍼 디테일이 더해져 볼보만의 감성을 효과적으로 연출했다. 더불어 측면의 날렵한 실루엣과 패밀리룩을 강조한 후면의 ’ㄷ’ 테일램프 및 트렁크 상단부에 새겨진 모던한 레터링도 주목할 포인트. 또한 간결하면서 고급스러운 스칸디나비안의 철학을 계승한 실내 역시 눈길을 사로잡는다. 밀레니얼 세대의 라이프스타일에 따라 세로형 디스플레이가 장착된 터치 스크린과 최고급 나파 가죽에 매트 우드 또는 나뭇결이 살아 있는 천연 소재 드리프트 우드를 사용한 내부는 세련된 비주얼과 부드러운 감촉을 모두 겸비한 모습. 이처럼 감각적인 실내외 디자인은 물론이거니와 이전 세대 대비 늘어난 전장과 휠베이스는 동급 대비 최고의 널찍한 공간마저 완성했다. 8년 전보다 낮아진 가격 국내 출시 전부터 큰 관심을 끌었던 이유는 바로 파격적인 가격대다. 모멘텀과 인스크립션 두 가지 트림으로 구성된 ’S60’의 가격은 각각 4천760만 원과 5천360만 원. 이는 미국보다도 무려 천만 원 저렴한 출고가를 자랑한다. 전 세대 대비 디자인과 엔진, 편의 사양 등 모든 부분이 발전했음에도 8년 전에 비해 230만 원~430만 원 가격을 낮춘 것. 여기에 업계 최고 수준의 5년 또는 10만 km의 무상수리 보증기간은 품질에 자신 있는 볼보의 저력을 여실히 보여준다. 이상적인 드라이빙 퍼포먼스 시승 전부터 ’S60’의 화려한 이력과 성능에 주행 전부터 기대감이 상당했다. 에코, 컴포트, 다이내믹 중 운전자가 원하는 대로 택할 수 있는 주행모드. 가속페달의 반응속도는 빠르며, 스티어링 휠도 단단하다. 페달을 밟아 속도를 높여도 기탄없는 부드러운 가속감과 군더더기 없는 핸들링. 동급의 세그먼트에서 보기 힘든 안정감을 선사하는 ‘S60’은 운전이 미숙한 에디터가 주행해도 날카로우면서 운전하는 재미를 양껏 가능케 했다. 게다가 맥라렌, 마세라티 등 최고급 차에 탑재되는 바워스&윌킨스의 프리미엄 오디오는 달리는 내내 차원이 다른 풍성한 사운드를 선사했는가 하면, 인체공학적으로 디자인된 시트는 차별화된 안락함을 체감할 수 있었다. 이상적인 드라이빙 퍼포먼스로 이유 있는 인기를 입증한 ’S60’. 프리미엄 엔트리카로 손색없을 만큼 모든 면이 훌륭한 차는 지금의 인기에 힘입어 앞으로도 꾸준히 지속될 것으로 예상된다. 압도적인 경쟁력을 구현한 ’S60’에 대한 보다 자세한 정보는 볼보 웹 사이트(thenews60.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자신의 첫번 째 드림카를 꿈꾼다면, 주저 없이 볼보 ‘S60’을 택해보길 바란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1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