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wmg
10,000+ Views

살아가기

꽃은 살기위해 꽃을 피우듯 슬퍼서 우는 사람이 매를쳐야 다른이가 웃는것처럼 작은 아름다움(미소)을 띄우기에 살아간다 죽기전에 날씨가 흐려진걸보고 빨래를 걷으라는 사형수의 말처럼 웃음지을 수있도록 남의 절정이 마냥 자신의 것이냥 웃는 것보다 조금이나마 내 소박한 꽃봉우리에. 웃기를
kswmg
3 Likes
2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버지의 편지
제가 25년 전에 강원도에서 군 복무를 했을 때입니다. 살벌한 내무반 공기도 싫고, 괴롭히는 선임 때문에 군 생활에 회의를 느끼고 있던 무렵... 저에게 편지 한 통이 도착했습니다. 집에서 함께 지낼 때는 너무도 조용하고 무뚝뚝하기만 했던 저희 아버지에게서 온 편지였습니다. 한 자 한 자 힘 있게 눌러쓴 아버지의 편지... 내용은 다음과 같았습니다. "아들아, 나도 강원도에서 3년 가까이 복무를 마쳤었다. 사방이 산으로 둘러싸여 하늘이 손바닥처럼 보이던 그곳에서 앞으로 3년 넘게 근무해야 한다는 것에 처음에는 눈앞이 깜깜했다. 그런데 살면서 그때 그 힘들었던 군대 생활이 삶에서 엄청난 도움이 되었다는 사실을 깨닫게 되었다. 겪고 있을 때는 그 일의 가치를 미처 알지 못하는 법이다. 지금은 힘들고 괴로운 일도 나중에는 보석처럼 빛나는 경우가 수없이 많다. 아들아, 힘들어도 너무 좌절하지 말아라. 너의 인생은 지금부터 시작이다." 삶의 연륜에서 우러나오는 진심 어린 조언은 슬기로운 지혜와 마음의 감동을 선물해줍니다. 지금 괴로운 일이 나중에는 보석처럼 빛나는 일도 있다는 어느 아버지의 조언처럼 언젠가는 빛나게 될 지금 이 순간, 조금 힘들어도 조금 낙담해도 힘을 내세요. 따뜻한 하루도 응원할게요! # 오늘의 명언 인내할 수 있는 자는 그가 원하는 결과를 얻을 수 있다. - 벤자민 프랭클린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