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ress
10,000+ Views

우리가 있는 그 자리에는 사랑이라는 말로 지어진 집이 있고, 그 집에는 행복이라는 방과 추억이라는 방이 있어 이 집에서 오래오래 살자 그리 말했지. 지금 그 집은 이별이라는 열쇠로 굳게 닫혀 다시는 열리지 않을것만 같아 그저 멀리서 그 집이 멀쩡히 잘 있나 바라보는것 뿐.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7
Comment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