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um
10,000+ Views

엄마로 산다는 것은 - 이설아

엄마로 산다는 것은 - 이설아 늦은 밤 선잠에 깨어 현관 문 열리는 소리에 부시시한 얼굴 아들, 밥은 먹었느냐? 피곤하니 쉬어야겠다며 짜증섞인 말투로 방문을 휙 닫으면 들고오는 과일 한 접시 엄마도 소녀일 때가 엄마도 나만할 때가 엄마도 아리따웠던 때가 있었겠지 그 모든 걸 다 버리고 세상에서 가장 가장 강한 존재 엄마, 엄마로 산다는 것은 아프지 말거라, 그거면 됐다.
loum
4 Likes
5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