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seoul
4 years ago1,000+ Views
겨울이 되면 여자들은 춥고 긴 겨울을 나기 위해 아우터를 고르는데 많은 시간을 투자한다. 그 이유는 다른 아이템들에 비해 높은 가격대를 형성하고 있으면서, 매일 갈아 입을 수 없어 여러가지 스타일과 잘 어울릴 수 있는 것을 선택해야 하기 때문이다. 최근 아우터 트렌드를 살펴보면 과거 잘록한 허리 라인을 자랑하던 코트는 박시한 오버사이즈로, 충전재가 뚱뚱한 패딩은 가볍고 따뜻한 초경량 패딩으로 변하고 있다. 이렇게 급변하는 트렌드에 발 맞추면서, 자신의 스타일과 체형을 감안하여 스타일도 살리고 추위도 거뜬히 이겨낼 수 있는 스타일링 팁을 소개한다. 이번 시즌 오버사이즈 코트는 더욱 다양해진 컬러와 디자인으로 각 브랜드에서 끊임없이 출시되고 있다. 오버사이즈 코트의 장점은 함께 매치하는 이너에 구애 받지 않고 착용할 수 있으며, 입었을 때의 핏이 자연스럽고 스타일리시 하다는 점이다. 또한 오버사이즈 코트는 스타일링에 따라 그 느낌이 매우 다르다. 카멜과 블랙컬러와 같은 어두운 컬러를 선택할 때에는 톤온톤의 이너와 슬랙스를 매치하고 심플한 디자인의 클러치와 스니커로 스타일링 한다면 요즘 트렌드인 놈코어 스타일로 연출하기 제격이다. 반대로 캔디 컬러와 같은 밝은 컬러의 코트는 앙고라 니트와 스커트 또는 숏팬츠를 매치해 롱부츠와 체인백으로 스타일링 한다면 추운 겨울 따뜻하면서도 여성스러운 매력을 어필할 수 있다. 기존에 무겁고 둔해 보여 방한 아이템으로만 여겨지던 패딩은 고급 충전재를 사용해 가볍고 슬림하면서 다양한 디자인으로 출시되고 있어 패딩을 기피하던 여성들에게 겨울인기 아이템으로 급부상 하고 있다. 경량 패딩 또한 다양한 방법으로 스타일링이 가능한데 코트 안에 패딩을 레이어드하여 착용하면 체온을 유지시켜주어 보온성을 높여주고 보온 걱정 없이 아우터를 선택할 수 있어 시크한 반전 스타일을 연출 할 수 있다. 이런 경량 패딩을 고를 때에는 양면으로 활용 가능한 리버서블 패딩을 선택하는 것이 좋다. 체크무늬와 같은 패턴이나 경쾌한 컬러를 기분에 따라 연출 하거나 모노톤에 심플한 디자인을 선택해 롱 스커트나 원피스와 매치해 라인을 살리는 롱앤린 스타일을 연출하는 방법도 있다. 출처 : ⓒ 패션서울 | WWW.FASHIONSEOUL.COM
0 comments
Suggested
Recent
1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