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eHanKorea
50+ Views

22. 장수의 비법; Secret method of Long life

이 글을 읽기 시작했다면 반드시 끝까지 읽어주기 바란다. 나는 여기서 거짓말을 할 생각이 없다. 길지도 짧지도 않은 생에 거짓말을 하면서 시간을 보내기엔 그 남은 인생이 너무 아깝지 않은가! 누구나 알면서 실천하지 않는 장수의 비법을 나는 지금 명백히 선언하려는 것이며 비겁한 변명에 대한 통보를 내리려는 것이다. 모두 당신 탓이라는 명백한 진실 말이다. 인간의 수명 인간의 수명은 몇 년일까? 인간은 과연 몇 년이나 생존할 수 있을까? 100세 시대가 도래했다고 설레발을 치지만, 정작 그동안의 수명과 역사는 검증하거나 연구하지 않는다. 이 얼마나 얄팍한 말장난인가. 작년 9월의 한 기사에서 ‘에티오피아에 최소 160세로 추정되는 남성이 발견됐다는 외신의 보도가 나왔다. 위키트리에 나온 기사다. “나이 160세로 추정되는 에티오피아 남성” 트위터노출 /2013.09.09 http://m.wikitree.co.kr/main/news_view.php?id=137131 영국 BBC에 따르면 6일(현지시간) “에티오피아 도돌라 지역 인근 고향에 살고 있는 전직 농부 다가보 에바의 나이가 최소 160세로 현재 세계 최고령 기록 보유자보다 최소 46세나 많은 것으로 추정된다”며 에티오피아 현지 방송 매체 오로미야TV를 인용해 보도했습니다. Ethiopia: '160-year-old man' claims to remember 1895 보도에 따르면 에바는 지난 1895년 이탈리아가 에티오피아를 침공했던 당시도 기억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특히 에바는 “이탈리아가 에티오피아를 침공했을 때 난 부인이 둘이 있었고, 내 아들은 목축을 할 정도로 컸었다”고 설명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심지어 그는 어릴 적에 수도 아디스아바바까지 말을 타고 8일간 여행했던 일도 기억해냈다고 덧붙였습니다. 한편 에바를 인터뷰한 오로미야 모하메드 기자는 “입증할 증거는 없지만 에바의 나이가 최소 160세로 추정된다”며, “노인이 세상을 떠날때마다 도서관 하나가 사라지는 것 같다. 에바는 아직 보존해야 할 도서관과 같다”고 전했습니다. 나는 그가 거짓말을 하는 것이 아니라고 본다. 그의 말이 맞다면, 그동안의 세계 최고령자보다 몇십살이 많은 원래 최고령자가 있었던 것이 된다. 현재까지 최고령자는 110세에서 130세를 전후하는 사람들이었다. 학계는 인간의 자연수명이 120세까지 가능하다고 보았지만, 이미 그것을 넘어선 사람이 있다면 학계가 틀린 것이다. 더구나 160세를 넘겼다면, 기존의 인간수명에 대한 연구가 한참을 잘못 짚었다고 밖에 볼 수가 없다. 에바만 특이하게 오래 살았다거나, 100살을 넘긴 사람이 특이하게 잘못된 것이 아니다. 잘못된 것은 100살까지 살지 못하는 대부분의 사람들이다. 나는 인간의 수명에 대한 또 하나의 명백한 역사적 증거를 알고 있다. 그것은 바로 한웅(환웅)의 재위기간이다. 18世까지 1565年 이 유지된 배달국 한웅의 재위기간은 그 명백한 증거다. 우리가 이름만 잘 아는 치우천황은 14대 자오지 천황으로 한기 4491년, 개천 1191년, 단기 374년, 서기 BC 2707년에 시작되어 재위기간이 109년이다. 그가 이삼십대 청년 시절에 천황의 자리에 올랐다면 적어도 140~150년이라는 수명을 유지했던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장기간의 재위기간을 대와 천황명, 재위기간만 발췌하여 올리면 다음과 같다. 한웅桓雄 18世 1565年 1 거발한 한기 3301년 개천 원년 단기 전1564년 서기 BC3897년 재위 기간 94년 2 거불리 (이하 생략) 86 3 우야고 99 4 모사라 107 5 태우의 93 6 다의발 98 7 거련 81 8 안부련 73 9 양운 96 10 갈고 100 11 거야발 92 12 주무신 105 13 사와라 67 14 자오지 109 15 치액특 89 16 축다리 56 17 혁다세 72 18 거불단 48 출처: 천지인, 한문화, 429면 18명의 천황 중 재위기간 100년 이상이 4명, 90~99년이 6명, 80~89년이 3명, 70~79년이 2명, 69년 이하가 3명이다. 90년 이상이 10명, 80년 이상이 13명, 70년 이상이 15명이다. 이것은 재위기간이다. 재위기간이 90년이 넘는 천황은 수명이 적어도 120~130년을 넘겼을 것으로 추정할 수 있다. 이것은 환단고기를 통해 입증된다. 환단고기는 운초 계연수 선생이 두 권의 삼성기, 단군세기, 북부여기, 태백일사 등 다섯 사서를 묶어 편찬한 것이다. 환단고기는 인류의 가장 오랜 역사를 기록하고 있으며, 실제의 인명과 지명이 고스란히 담겨 있는 실존하는 가장 명확한 역사서이다. 환단고기를 부정하는 한국인은 자신의 조상을 부정하면서 곰과 호랑이가 쑥과 마늘을 먹고 곰이 웅녀가 되었다는 소설을 믿는다. 일제가 만든 소설을 믿고 역사를 공부하지 않고 있는 것이다. 아무튼, 나는 여기서 우리의 오랜 조상인 한인, 한웅, 단군(이것은 사람이름이 아니다. 지위명이다)이 실존했던 역사이고 그 증거가 환단고기로 선명히 유지되고 있고 거기에 명백한 재위기간이 나오고 천부경, 삼일신고, 참전계경이라는 경전까지 이어지고 있음을 인류 역사의 증거로 알고 있다. 더구나 한웅의 재위기간까지 나와 있으니 이보다 정확한 증거가 어디 있단 말인가. 한웅 이후의 단군 시대에는 47대가 존재했고 그 재위기간도 많이 줄어든다. 1대 왕검이 93년을 재위하고는 2대 부루부터 재위기간이 오육십년대부터 그 아래로 다양하다. 나는 처음에 한웅의 재위기간을 의심했다. 각 대의 천황이 하나의 이름을 쓰는 여러 명이 아닐까 추측했다. 허나, 실존했던 역사를 하나의 이름으로 합쳤을 리가 없다. 조선시대까지 이어지는 왕의 이름에는 유일한 존호를 붙인다. 그것은 우리 조상들의 오랜 전통이었던 것이다. 따라서 한웅이었던 18명의 천황은 각자가 온전한 한 명의 사람이었음이 분명하다. 서기로 기원전 2000년도 전의 한웅 시대의 천황들이 그토록 오래 생존했다는 것은 인간의 수명이 의학 기술의 발전보다 자연과의 조화에 더 밀접하게 관계되어 있음을 증명한다. 현대 인류의 의학 기술로도 100세 이상의 수명을 유지하는 것이 힘들다면, 그것은 기존의 의술이 인간의 장수와 건강에 대해 제대로 아는 것이 없음을 입증할 뿐이다. 그것을 인정하지 않기 위해 반론을 들어볼까? 천황들만 유독 수명이 길었다고 볼 수 있을까? 백성들은 못 사는데 천황들만 오래 살았을까? 이러한 반론은 조선시대의 역사가 입증한다. 현대 의학으로는 간단히 해결되는 욕창으로 죽은 조선의 왕들만 해도 몇 명이다. 영조를 빼고는 그리 장수한 왕도 없다. 이것은 현대부터 5000년도 더 전의 한웅이 특히 귀한 대접을 받아 장수한 것이 아님을 반증한다. 그들은 분명 자연과 벗하는 생활환경에서 그리 벗어나지 않았을 것이다.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야 집이나 가옥이 더 잘 되어 있었겠지만, 그것이 한옥의 수준에까지 미치기 어려웠다고 본다면 초가집이나 흙집, 돌집의 형태였으리라 추정해볼 수 있다. 오래된 그리스나 유럽의 문명에서 상하수도 시설이 갖춰진 도시가 있었던 것으로 볼 때, 우리 조상들 역시 개간시설이나 상하수도 시설을 갖추었다고 추정할 수 있다. 위생과 주거 환경은 그리 나쁘지 않았을 것이다. 농경 생활을 하고 가축을 길렀다면, 저장된 식량도 그리 부족하지는 않았을 것이다. 우리는 한웅의 재위기간을 있는 그대로 인정해야만 한다. 지금으로부터 5000년도 전의 우리 조상들이 평균 수명 100세 이상을 유지했음을 명백하게 인정해야 한다는 뜻이다. 현재 우리가 말하는 100세 시대는 이미 오랜 옛날에도 존재했음을 우리는 인정해야 한다. 그것을 인정했을 때, 에티오피아의 에바도 그다지 새로운 사람이 아님이 밝혀진다. 인체는 100세 이상에서도 충분히 건강하게 생존할 수 있는 것이다. 결국, 현존하는 인류가 얼마나 인체를 막 다루고, 건강을 외면하는지가 증명되는 것이며 우리가 얼마나 자신에 대해서 모르는지가 입증될 뿐이다. 160세는 커녕, 100세도 채우지 못하는 현대인류는 자신들이 얼마나 어리석은지를 감추던 비겁한 변명을 더 이상은 할 수 없는 지경에 이르렀다. 에티오피아의 에바 덕분에, 그리고 환단고기를 남겨 역사를 지켜낸 우리 조상들 덕분에 말이다. 장수의 비법 이제 우리는 5000년도 전의 치우천황이 어떻게 살았는지를 밝혀내면 된다. 그 비법은 황당하리만치 간단하고 명명백백하다. 자연과 더불어서 건강하게 살면 그 뿐이다. 그거면 적어도 100세, 어쩌면 150세까지도 건강하게 장수할 수 있다. 이미 과학적으로 입증되었음으로 그 가능성을 다시 설명하진 않겠다. 얼마 전, 예전에 방영됐던 ‘생로병사의 비밀’을 보다가 매우 당연한 한 가지 사실을 배웠다. ‘중년여성 건강, 엉덩이 근육에 달렸다’가 그 주제였는데, 한 의사가 인터뷰에서 근육도 장기라는 사실을 언급한 것이다. 그는 매우 당연하다는 듯이 근육도 장기로 볼 수 있다고 말했고, 나는 그 당연한 사실이 매우 의미심장하다고 생각했다. 근육을 장기로 보는 관점은 인간 생존의 필수요건으로 근육을 꼽고 있음을 의미한다. 이는 모두가 알면서도 인정을 하지 않고 실천은 더더욱 하지 않는 운동의 중요성을 새삼 강조하는 것이자, 변명의 여지를 차단하는 것이다. 근육을 장기로 본다면, 근육이 부족하거나 없으면 건강이 악화된다. 다시 말해, 근육이 제 기능을 해야만 건강하게 생존을 할 수가 있게 되는 것이다. 방송에는 허리가 굽은 할머니나 비만의 아줌마가 나와서 운동을 했을 때와 하지 않았을 때를 비교하고 있었다. 나이가 50대가 될 때까지 운동을 하지 않고 비만이었다가 병원에 가서 심각한 결과를 받고 단 몇 주를 운동한 것으로 인체의 각종 수치가 변화하는 장면을 방송했다. 나는 방송이 운동의 중요성은 강조하면서 포커스를 너무 중년여성의 엉덩이에만 맞추고 있어 아쉬웠지만, 어쨌든 인터뷰를 했던 여러 의사들은 하나같이 근육의 당연한 중요성과 운동을 통한 건강의 본질을 반복해서 설명했다. 치우천황이 109년을 재위하면서 과연 지팡이를 짚거나 골골 댔을까? 휠체어도 없는 시대에 걷지 못하면 바로 건강이 악화되었을 것임이 분명하다. 그렇다면 결론은 하나다. 죽을 때까지 강력한 근력을 유지했을 것이다. 130~40세가 지나 점차 운동을 하기 힘들 때가 되어서야 서서히 약화되기 시작했을 것이다. 그 말은 적어도 죽기 직전까지는 아무 문제없이 걷고 뛰고 인체의 힘을 발휘했을 것이라는 사실을 반증한다. 나는 처음에 100세 이후에도 강한 힘을 발휘했을 것이라는 가능성을 인정하지 않았고, 인체의 신비와 건강, 운동을 연구한 올해가 끝나는 지금에 이르러서야 그것이 가능함을 과학적으로 입증하고 설명할 수 있게 되었다. 인체의 힘을 현재의 의학과 과학으로 설명할 수 있게 된 것이다. 그동안 내가 쓴 글들은 그러한 과학적 설명을 위한 토대이다. 그리고 지금 여기서, 한참 후에나 말하려던 ‘장수의 비법’을 있는 그대로 밝히는 것뿐이다. 여러분은 자신이 강한 인간이란 사실을 믿지 않는다. 나는 인체가 원래 강하게 진화한 동물임을 인정할 뿐이다. 그것을 믿지 않는 현대인을 위해 부득이하게 설명을 늘어놓고 있지만, 내가 하는 말을 이해하고, 내가 만든 운동법을 해본다면 인체가 본래 강할 수밖에 없다는 것을 부정하지 못할 것이다. 스스로의 몸을 자유롭게 사용하고 조절할 수 있었던 조상들은 인체를 강하게 만드는 자연과 하나되는 무예를 통해 그 길을 열었음이 분명하다. 창과 칼과 활을 사용하는 것이 그 시대의 무예였다면, 수영과 육상과 등산을 통한 운동이 이 시대의 무예가 될 것이다. 나는 이제 운동과 무예를 구분하지 않는다. 강해지는 것이 무예라면, 강해질 수 있는 운동도 무예와 다를 바 없다. 5000년 전의 우리 조상이, 그리고 치우천황이 가능했다면, 5000년 후의 우리라고 못 할 리가 없다. 그깟 100년 가뿐하게 넘기며 자연과 벗하고 살 수 있다. 장수의 비법은 스스로가 자연임을 이해하는 운동에 있다. 인간이 자연이라는 그 당연한 사실을 이해해야 건강하게 장수할 수 있다. 인간이 자연이라는...내가 그리고 당신이 자연이라는 그 당연한 사실을 받아들여야 건강하든 오래 살든 강해지든 할 수가 있는 것이다. 그렇게 본다면, 장수의 비법은 운동보다 버리는 게 먼저다. 자신의 고집과 아집과 편견을 버리고 잘난 머릿속을 비우는 것이 먼저다. 머리를 비우고 마음을 비우는 것이 운동보다 선행되어야 한다. ... 비움 대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Childhood Leukemia
Leukemia — Cancer of blood is called Leukemia. It develops in the bone marrow. Bone marrow is a soft inner part of the bone (such as thigh and hip bone) where new RBC, WBC & Platelets are formed. As we know, bone marrow also produces WBC or Leucocytes. As soon as the number of mature WBC is enough, then the body sends a signal to stop new cells’ formation. But in Leukemia, these newly formed cells stay immature for a long time. Consequently, the body cannot send any signal, so new cells form inside the bone marrow. The bone marrow becomes crowded with immature and abnormal WBC. Childhood Leukemia — Children of the age group of a newborn child to a 19-year-old. According to a study conducted in 2018, 29% of cancer in children is of childhood leukemia. The most common Leukemia in children is ALL (Acute Lymphoblastic Leukemia) and AML (Acute myeloid leukemia). Early Symptoms of Childhood Leukemia a. Dull or pale skin b. Weakness or feeling of tiredness c. Headaches and Dizziness d. Trouble in breathing e. Fever and frequent infection f. Bleeding gums or nosebleeds Types of Childhood Leukemia: Leukemia typically in kids can be categorized into two major types. A. Common types of Leukemia a. Acute lymphoblastic Leukemia (ALL), also called acute lymphocytic Leukemia is fast-growing Leukemia of lymphoid cells. This type is widespread in kids; it’s the proliferation of B and T cells lymphocyte precursor. Acute Lymphoblastic Leukemia (ALL) accounts for 75–85% of cases of childhood leukemia. b. Acute Myelogenous Leukemia (AML): AML is also a common type of childhood leukemia. This is the fast-growing Leukemia of myeloid cells. B. Rare types of Leukemia a. Hybrid or mixed-lineage Leukemia: This is chromosome-related Leukemia where part of chromosome 11 translocates to any other chromosome. Children having mixed-lineage Leukemia have a poor prognosis. b. Chronic Myelogenous Leukemia: This is slow-growing Leukemia of myeloid cells. c. Chronic lymphocytic Leukemia (CLL): CLL is very rare in children. This is the slow-growing Leukemia of lymphoid cells. d. Juvenile myelomonocytic Leukemia (JMML): This is a scarce type of childhood leukemia where WBC production in bone marrow is severely dysregulated. Diagnosis of Childhood Leukemia There are various tests to diagnose and confirm childhood leukemia. These tests also help in classifying the type of Leukemia. The initial tests include: a) Blood tests to measure the number of blood cells and see how they appear. b) Biopsy and Bone marrow aspiration test: To confirm Leukemia, a tissue sample is usually taken from the pelvic bone. c) Spinal Tap test or Lumbar puncture: This test is done to know the spread of cancer cells in the fluid (cerebrospinal fluid) present in the spinal cord or brain. These tests also determine the method of treatment to be followed. Risk factors of Childhood Leukemia More study is needed to explore the possible reasons, but few of them are environmental factors like exposure to radiation, smoking, genetic factors, inherited problems related to immune systems, etc. Treatment of Childhood Leukemia: Once the oncologist confirms the diagnosis, the child will undergo chemotherapy medicines. In highly developed countries, the cure rate for ALL (Acute lymphoblastic leukemia) is more than 80–90%, and for acute myeloid Leukemia, it is more than 60–70%. In developing countries, poor accessibility or affordability, malnutrition, poor tolerability to treatment, and delayed diagnosis bring down the cure rate to almost 70% in ALL and around 50% in AML. a) Chemotherapy: Chemotherapy uses powerful chemicals and is done to target and kill cancerous cells. Chemotherapy works throughout the body. b) Blood Transfusion: This is a process of transferring healthy blood components into a patient’s blood circulation system intravenously. This process helps in replacing red blood cells, platelets, and other blood components. c) Radiation Therapy: This is also known as Radiotherapy or RT or XRT. This therapy uses a beam of ionizing radiation to kill the cancer cells. d) Bone Marrow Transplant: BMT is performed to replace damaged or destroyed bone marrow. In this process, blood stem cells are transplanted into the circulation. Later on, these blood stem cells reach the bone marrow area to produce and promote new blood cells. Treatment of Relapsing Leukemia Despite chemotherapy, around 20% of ALL and about 40–50% of AML can come back with the disease within two to five years of initial diagnosis. This reoccurrence of infection is called relapse. Again, these children will go through a similar test like complete blood count, bone marrow evaluation to confirm the deterioration. After confirmation, they will have to undergo a higher dose of chemotherapy of a different combination or Bone Marrow Transplant. You can consult a well-experienced oncologist, or you can consult online on consultancy websites like Practo, DoctoriDuniya, etc. At DoctoriDuniya, You can book an appointment online with an oncologist or cancer specialist 24X7, with eOPd and an e-prescription facility. The cancer doctor may ask about the family history of the problem and symptoms associated with the disease. At DoctoriDuniya, you can download DoctoriDuniya — Free Medical App and create your online Personal Medical Account called NAINI. Here you can avail free follow-ups and online doctor consultation with oncologist or cancer specialist at NAINI.
Integrative Balance Approach
Over the years of treating patients with various injuries and discomfort, we have clearly observed a persistent issue with our present-day health care practices. Most of the standard treatments for physiotherapy in Singapore and many other countries are focused on solving the immediate symptoms and injuries, but little effort has been spent on identifying and intervening the underlying root causes. This has lead to sub-optimal outcome for chronic injuries or recurring pain management.  Consolidating years of clinical experience and taking reference to the best practices in Chinese Medicine and Western medicine, our founder Mr Yan Yong (Michael) has conceptualized the Integrative Balance Approach of human function. We have been consistently helping thousands of patients recover from chronic injuries and body aches, and live a pain-free life. The Integrative Balance Approach of human function means that in order for our body to exert force effectively to complete various tasks, the body must achieve balance of several factors at the same time, as shown in the following diagram:  When the body position or movement habits are not following the integrative balance principle, certain parts of the body will have to bear excessive force loading, or move excessively beyond the healthy range, thus leading to injury and pain. Different error movement patterns will lead to different injuries. Based on the Integrative Balance Approach principles, we have formulated a streamlined treatment process that systematically helps our patients correct their movement errors, and adopt healthy habits that is optimized to perform their functional tasks. We use various manual therapy techniques and specific exercises training, with optional use of therapy modalities to treat our patients. Treatment plans will be set based on our findings from physiotherapy assessment, and customized to each pati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