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nkfutures
3 years ago10,000+ Views
김일선 한양대학교 경영대학 경영학부 겸임교수(인프라베이직 대표)는 12월13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린 ‘인사이드 비트코인 콘퍼런스’ 무대에 올라 비트코인이 새로운 경제 시스템을 일구는 바탕이 될 수 있다고 역설했다. 김 교수는 인터넷이 나오기 전 아날로그 경제를 ‘경제1.0′이라 부르고, 인터넷이 등장한 뒤로 기존 화폐를 디지털 플랫폼으로 전달해왔던 지금까지 상황을 ‘경제2.0′이라고 지칭했다. 김일선 교수는 디지털 정보망에서 기존 아날로그 돈을 주고받는 탓에 금융이 기술을 따라오지 못했다고 지적하며 ‘경제3.0′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그가 말하는 경제3.0은 비트코인이 나온 뒤 돈 역시 전적으로 디지털로 전환된 시대라고 한다. - 블로터닷넷 관련기사 발췌 -
0 comments
Suggested
Recent
3
Comment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