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k891202
10,000+ Views

짝사랑을 이루고 싶습니다

친구따라 교회가다가 좋아하게된 오빠가 있습니다. 그 오빠와 친해지기 위해서 제가 먼저 선톡도 보내고 했는데 몇마디 못 나누고 오빠의 네~수고하세요,네~푹쉬고 내일 교회에서 뵈요~ 이런식의 톡 으로 끝을 맺습니다ㅜㅜ 그러다 제가 궁금한게 있다며(신앙적으로)커피 마시면서 이야기하자 그랬죠 근데 제가 문득 오빠를 너무 부담스럽게 하는거 아닌가해서 그뒤로 아무말도 안했습니다 그리고 2주후 오빠가 먼저 선톡이 왔습니다. 궁금한거 있지 않으셨냐고 그래서 제가 커피 마시면서 얘기하자고 하고 이야기는 먼저 꺼내진 않았습니다 담주에 오빠가 저에게 와서 궁금한거 있지 않냐고 물어보드라고요 그런데 제가 왠지는 모르겠는데 궁금한게 뭔지 기억이 안난다고 했죠 그러자 오빠가 나지막게 커피한잔해요 그러더라고요 그리고 집에 와서 제가 그냥 카톡으로 궁금한거 생각났다면서 궁금한거 얘기하고 커피 마시기로 약속잡았죠 약속날 오빠가 까먹었다며 담주에 보자고 했죠 (커피는 교회 안에 카페가 있어서 교회카페서) 담주에 주변에서 튕기기라도 하라그래서 한주 튕기고 그담주는 일이 있어서 못갔는데 오빠가 전화로 어디에 계시냐고 연락이 왔죠 제가 교회 못 갔다고 하니깐 아~커피마시자면서요~~이러곤 장난이구요 담주에 봐요 하고 전활끊었습니다 그리고 그 담주 커피를 마셨는데 성가대연습있다며 5분정도 마셨습니다 그뒤로 오빠랑 얼굴보면 그냥 인사만 하고 지내고 있습니다 이오빠 저에겐 관심은 있는걸까요? 없다면 어떻게 해야 친해지고 짝사랑을 이룰수 있을까요? 오빠는 저보다 2살많은 29살이고 취업준비생입니다 저는27살 어린이집교사구요
9 Comments
Suggested
Recent
음...왠지 남자가 재는 거 보고 맘접은 느낌 같아요. 눈치 빠른 남자들은 알거 다 알더라구요. 밀당을 좋아하는 남자라면 몰라도 29에 감정소비에 지치거나 취업준비에 바빠서 크게 신경을 쓰지 못하는 거 일 수도 있습니다
사람이 사람 좋아하는데 뭘 복잡하게 생각하시나요 편안한 마음으로 대하세요 가장 중요한 것은 진실된 마음입니다 그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해요
내가 관심이있고 호감이있다면 내가 고백하면됩니다. 상대가 나에게 관심이있고 고백하려한다면 고백을 들어보면됩니다. 고백이 죄짓는것도아니고 나 자신이 낮추어 지는것도 아닌데 겁내지 마세요.
좋아하면서 왜 튕기시죠? 상대가 먼저 다가온것도 아닌데..이러면 남자는 관심 거의 끊을 확률이 높아요 교회에서 만나시면 어떤 이유가 됐던 대화의 끄나풀을 잡아서 친해지셔야 되요
그분이 하는 생각이나, 그분이 작성자분을 어떻게 보는지는 제가 아직 더어려서 그런지 ,그리고 제가 그분이 아니다보니 마음대로 뭐라고 말씀은 못드리겠는데... 유일하게 말씀드릴수있는건 남자분께 먼저 표현을 해보시는게 좋지않을까 생각되네요 아마 다른분들도 저와 생각이 같을거라고 생각해요..ㅎ 저도 6년짝사랑했던 누나를 포기하려했는데 '고백해서 거절당하는거랑 고백도안해보고 그냥 안되는것중에 후회가 덜남는건 고백해서 거절당하는거야' 라는 말을 듣고 고백해서 사귀게됐었어요 지금은 헤어졌지만... 아무튼 제가하고싶은말은 어느한쪽에서 먼저표현하면 반대쪽에선 없던관심도 생기게될것이라는겁니다. 하물며 관심이 있던거라면 있던관심이 더해지겠죠?ㅎ 먼저 다가가세요! 화이팅!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데이트폭력 현장을 목격했을 때 사람들의 반응
10대 소년이 자기 여친을 언어적, 신체적으로 위협할 때 사람들이 어떻게 대처하는지 보는 미국 프로그램이야! 실제 상황 아니고 배우들이 연기하는 거임 ‼️실제 상황 아니고 연기야‼️ 남친이 큰 소리를 내기 시작하자 주위에 있던 어른들이 관심을 갖고 바로 쳐다보기 시작함 남친이 폰 보여달라고 했다가 까이니까 폰 뺏고 자기 앞에서 하지말라고 화냄 급기야 여친이 싫다는데도 카페에서 억지로 끌고나가려고 함 그러자 지켜보던 남자가 바로 끼어듦 남자애가 “여친이 제 말 안들어서 그래요. 문제 없어요” 하자 무시하고 여자애한테 괜찮냐고 물어봄 여자애가 자기가 잘못해서 그렇다고 대답하자 “이건 누구의 잘못도 아니야.”하고 말해줌. 남자애가 “왜 이러세요;?” 하니까 바로 노려봄 남자애보고 “사람을 그런식으로 대하지마라. 저 애는 어리고 힘들어하고 있잖니.” 그리고 여자애보고는 네가 싫다면 카페에서 나가지 않아도 된다고 말해줌 남자애가 “당신이 뭔 상관인데요?” 하자 “왜냐면 내 여동생도 이런 상황을 겪었었으니까. 그게 내가 그냥 넘어가지 못하는 이유란다.” 그리고서 여자애를 데리고 구석으로 감 “넌 아직 어리잖아. 이런 일을 겪을 필요 없단다. 말도 안되는 일이야.” “엄마한테 데리러 오라고 전화할 수 있니?” 하고 물었는데 여자애가 “집이랑 좀 멀어요. 여긴 남친 차를 타고 왔어요.” 라고 대답하자 그럼 자기가 집으로 갈 차비를 주겠다고 함 진심 참어른인듯ㅠ - 이건 다음 상황 남자애가 여자애한테 화내다가 분에 못이겨서 나가버림 지켜보다가 다가와서 “남친이 원래 폭력적이야? 혹시 널 때린 적도 있니?” 하고 물어봄 여자애가 몇 번 있었다고 자기는 잘못하지 않으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함 “잘못하지 않으려고 노력했다니? 이건 네 잘못이 아니란다. 이건 옳지 않아.” - 여기서부터는 여자들 반응! “무슨 일인지는 모르겠지만 넌 더 좋은 대접을 받을 수 있는 애라고 말해주고 싶어. 스스로를 위해 용기를 내 봐. 뭐가 옳은 지 생각해보렴.” 말을 다들 어떻게 이렇게 예쁘게 하는지 모르겠어ㅠㅠ - 이 여자분은 남친한테 뭐하는 거냐고 대놓고 말함 남자애가 “별거 아닌데요. 얘가 제 말을 안들어서요.” 하니까 “그건 내 알 바 아니에요. 그 애를 거칠게 만지지 말고 그런 식으로 말하지도 마요.” 여자애가 괜찮다고 다 자기 잘못이라고 하자 “아니요. 이건 당신 잘못이 아니에요. 이런 상황은 괜찮은 게 아니에요.” 하고 말해줌 - 이건 다른 여성 분! 남친이 자리를 뜨자 다가와서 말 검 “넌 어떤 남자애들한테든지 이런 ㅈ같은 취급을 받으면 안돼. 쟨 그냥 널 위협하기 위해 안달나있어. 누구도 너한테 그런 식으로 말해서는 안된단다.” - 이건 또 다른 상황! 개인적으로 이 여성분이 가장 용감하신 분인 것 같아 남자애가 폰을 뺏으면서 거칠게 굴자 지켜보다가 다가옴 남자애가 있는데도 상관하지 않고 그냥 바로 다가오심. “뭐 하나만 말해줘도 될까? 넌 누구한테든지 저런 취급을 받을 이유가 없어.” 남자애 존나 어이+당황;;;;;; “네 잘못은 하나도 없어. 만약 네 부모님이 여기 있었다면... 나도 엄마거든. 만약 저런 남자가 내딸한테 저딴식으로 말했다면...” “어쨌든 넌 저런 애를 상대할 필요 없어. 이런 ㅈ같은 취급을 당하기에 넌 너무 예쁘고 어리잖니. 누구도 너한테 함부로 말할 수 없어.” 그러자 뒤에 앉은 다른 여성분도 끼어듦 “얘가 니 여친이라는 이유로 학대해도 된다는 거야? 이건 정서적 폭력이야.” 목도리한 여성분이 “너 그냥 나가주면 안되겠니? 네가 정말로 얠 사랑했다면 절대 그딴 식으로 행동해서는 안됐어.” 하니까 남자애가 결국 눈치보다 나감 남자애가 나간 후에도 여자애가 훌쩍이니까 계속 남아서 위로해줌. 심지어 검은 옷 입은 여자분은 16살이래 “이건 네가 자초한 일이 아니야. 네 남친은 계속해서 네 잘못이라고 책임전가 하겠지만 절대 네 탓 아니야.” “넌 행복할 자격이 있어.” - 유튜브에서 우연히 영상보다가 사람들이 여자애한테 건네주는 말들이 너무 감동적이어서 글 써봤어.... 목도리한 여성분처럼 바로 개입하지는 못하더라도 만약 주위에서 이런 상황을 목격하게 되면 나도 꼭 도움을 줘야겠다고 생각했음. ㅊㅊ 쭉빵 원본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