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effreycampbell
1,000+ Views

[엄지의 제왕] 화장실 건강법 - 변의 모양과 색, 변비 해결 비법, 장마사지

http://blog.naver.com/esthetiquein/220144964256 변은 식품으로 관리하는 것도 좋지만, 경락을 통한 위와 장의 활성화와 장마사지로 숙변제거 효과도 크답니다. 장만 좋아져도 몸의 순환이 달라지고 체형도 바뀝니다. 아래는 내용~~ <변의 모양> 작고 딱딱한 변 - 딱딱한 변 그대로 놔두면 병이 된다. 울퉁불퉁한 변 - 나이가 많은 분이나 아이를 많이 낳은 여성분들은 이런 경우 변을 보기 어려워한다. 묽은 변 - 과다한 섬유질이 먹거나 상한 음식을 먹거나 장염이나 바이러스때문이거나 여름철 찬 음식을 먹거나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았을때 이런 변을 보게 된다. 일반적인 설사-몸속의 독소를 배출하기 위한 것이다 이런경우 지사제를 사용하면 몸에 문제가 생긴다. 설사가 3개월 이상 지속되면 이것은 기능성 설사로 검사를 해보아야 한다. 가느다란 변 - 직장에서 무언가가 막거나 하는 등으로 변이 가늘어진다. 나쁜 병이 있을수 있으니 갑작스럽게 변이 가늘어지면 검사를 해 볼필요가 있다. 건강한 변 - 뱀이 또아리를 튼듯한 모습이다. 치약을 짜거나 했을때의 묽기로 굵기는 2센티이고 길게 죽 나오는 변이다. 변이 건강하면 종이로 닦을 필요가 없을정도로 깔끔하게 나온다. <색> 갈색과 황토색 중간 정도 - 건강한 변 짜장면색 - 위나 장에서 부터 출혈이 생겼을 경우 검은색 - 철분제 복용이나 고기를 많이 먹었을 경우 붉은색 - 치질이나 직장암의 경우 노란색 - 변과 함께 기름이 나올 때 하얀색 - 간기능에 이상이 생겨 담즙이 안나올때 (위험, 검사 필요) 기타 - 야채를 너무 많이 먹었을때 녹색 등 먹은 음식의 색에도 영향을 받는 것이 당연 <냄새> 건강한 변일수록 냄새가 많이 나지 않으며, 야채를 많이 먹을 수록 황금색의 변으로 냄새가 나지 않고, 고기를 많이 먹으면 짙은 색으로 냄새가 더 남 시큼한 냄새 - 산이 많다는 것으로 소화불량, 위산이 많다는 의미이다 췌장문제를 의심할수 있다. 비릿한 냄새 - 피비린내이다. 장에서 출혈이 되었을 때 이다. 역겨운 냄새가 난다. 썩는 냄새 - 암, 염즘조직이다.이런 경우 꼭 병원에 가서 검사해야한다 이런 경우엔 구취도 심하게 나게 된다. ​결론 굵기 2센티이고 황금색이고 길이가 15에서 20센티이다 냄새는 별로 나지 않고 양은 200cc에서 250cc이다. 물을 내렸을때 흔적도 없이 내려가면 10점 만점에 10점~!! 여성분들이 남성의 3배, 기혼여성의 30%는 변비약을 먹고 있을 정도로 변비가 심하고 아주 흔하다고 합니다. 그러나!! 변비약을 상습 복용하게 되면 장이 점점 의존하게 되어 좋지 않다고 해요. 그래서 소개해준 3가지 비결이 있었는데요. 1. 질경이 씨앗(차전자피) : 식이섬유가 많이 들어 있는 음식 질경이 씨앗은 물에 넣으면 40배 정도 팽창이 되며, 엄청난 식이섬유를 가지고 있어 질경이 씨앗만으로도 변비에 효과를 본다고 합니다. 또한 팽창한 끈적한 섬유소가 내장을 거치면서 독소와 노폐물을 밖으로 빼내는데에도 도움이 된다고 해요. 먹는 방법은 가루로된 질경이 씨앗을 약국이나 약제상에서 구해 하루에 아침저녁으로 3g씩 두번에 나누어서 먹어보고 서서히 늘려가며 6g씩 아침 저녁으로 12g 정도를 먹으면 좋다고 합니다. 먹을때 주의 할 점은 먹고나서도 물을 바로 2컵 정도는 먹어줘야 한다고 해요. 2. 팽이버섯 : 식이섬유와 키토산 팽이버섯에는 양배추의 2배에 해당하는 식이섬유가 들어 있고, 내장지방 분해효과도 크다고 합니다. 먹는 법은 하루에 말린 팽이버섯으로 55그램 정도 먹으면 좋은데, 버섯 키토산이 지방과 변을 빼주는 효과를 준다고 합니다. 팽이버섯말린가루는 소화효소가 많이 나와 소화에도 좋고, 또한 감칠맛도 좋아서 음식을 할때 넣어주면 깊은 맛을 낼 수 있습니다. 3. 다시마 하루에 35g을 섭취하면 좋은데 다시마 육수보다는 건더기도 함께 먹어야 수용성, 불용성 식이섬유를 모두 섭취 할 수 있다고 합니다. (수용성식이섬유1 불용성 식이섬유2로 유지하는 것이 좋다.) 다시마 환, 튀각, 다시마 쌈 등의 형태로 다양하게 섭취 하면 된다고 합니다. 먹어서도 해결안되는 부분은 경락과 마사지로 해결하세요~~ ^^​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4월 9일부터 순차적 온라인 개학…수능 연기 가능성도
"아이들이 아직 안심하고 등교할 수준에 이르지 못해" "4월 9일부터 순차적 개학… 온라인 형태 유력히 검토" "시험·입시 일정도 조정돼야" 수능 연기 가능성 시사 코로나19로 인해 각급 학교의 개학이 늦춰지는 가운데 30일 서울 성북구 종암중학교 김민경 중국어 교사가 이 학교 3학년생들을 대상으로 원격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감염 위험이 아이들이 아직 안심하고 등교할 수 있는 수준에 이르지 못했다며 4월 6일로 예정됐던 개학을 9일로 미루고, 순차적으로 온라인 형태의 개학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시험과 입시 일정도 이에 맞춰 조정될 것이라고 덧붙여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의 연기 가능성도 시사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31일 오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아직 아이들을 등교시키는 것은 어렵다는 것이 많은 분들과 방역 전문가들의 의견이지만, 아이들의 학습권을 포기하고 무작정 개학을 연기하기는 쉽지 않다"며 이같이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일반적인 형태의 개학이 어려운 이유로는 "매일 적지 않은 수의 신규환자가 발생하는 상황에서는 아이들의 안전을 보장하기가 어렵다"며 "학교를 매개로 해 가정과 지역사회로 감염이 확산될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안으로 온라인 형태의 개학을 유력하게 고려하고 있다"며 "최소한 모든 아이들에게 단말기와 인터넷 접속이 보장돼야 하는 등 철저한 준비가 요구되며, 적응 기간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정 총리가 밝힌 개학 시작 날짜는 4월 9일이다. 그는 "혼란을 줄이기 위해 준비 상황과 아이들의 수용도를 고려해, 이날부터 순차적으로 개학하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덧붙여 "시험과 입시 일정도 그에 맞게 조정돼야 할 것이다"고 해 수능 연기 가능성도 시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