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toon
3 years ago10,000+ Views
배우 클라라가 소속사 일광폴라리스를 상대로 전속계약효력부존재확인 소송을 제기한 가운데, 클라라와 폴라리스그룹 이 모 회장이 주고 받은 문자 메시지가 공개됐다. 디스패치는 클라라와 이 회장이 주고 받은 문자 메시지를 포착했다고 19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의 대화는 대부분 클라라가 시작했으며, 이 회장은 이에 답변하는 식으로 대화를 이어갔다. 클라라는 비키니 화보와 속옷 화보 사진 등을 전송하는 등 적극적인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디스패치 보도가 사실이라면.. 클라라가 아니라 구라라..”, “이래서 삼자대면이 필요한 것”, “폴라리스, 문자내역 공개한다더니.. 당당했던 이유가 있었어”, “클라라 불쌍하다고 생각했는데.. 뭔가 속인 기분” 등 반응을 보였다.
0 comments
Suggested
Recent
3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