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onym
1,000+ Views

포스트맨 - 그리워 그리워하다 (빛나거나 미치거나 OST Part.3) (듣기, 가사, 동영상)

포스트맨 - 그리워 그리워하다 가사 자꾸 눈에 아른거려서 눈을 감아봐도 그대 떠올라서 오늘도 그대의 뒤에서 또 바라만 보다가 끝내 돌아서곤 해 밤하늘 달빛 비추고 별들은 그대 얼굴을 그리면 이토록 그리워져요 너를 사랑해 내 가슴 수 천 번 외쳐도 듣지 못하는 그댄 모르셨죠 나를 그리워 그리워하다가 나는 잠도 못 들어 한 순간도 잊을 수 없어서 나 그댈 아마 사랑인 줄 모르고 그저 스쳐가는 인연일 거라고 바보처럼 그대를 보내고 후회만 또 한숨만 매일 그리워만 해 한 번도 못 했던 그 말 이제서야 크게 외쳐보는 말 참아지지가 않는 말 너를 사랑해 내 가슴 수 천 번 외쳐도 듣지 못하는 그댄 모르셨죠 나를 그리워 그리워하다가 나는 잠도 못 들어 한 순간도 잊을 수 없어서 나 그댈 아프고 힘이 들 때 그대가 외로울 때 내가 곁에 있을 거라고 너를 사랑해 혼자서 또 고백하는 말 가슴 아파도 나는 행복한 말 그 말 그리워 그리워하다가 나는 잠도 못 들어 네가 너무 보고 싶다 정말 (보다 상세한 글은 원본 글을 참고하십시요. 또한 블로그의 음악카테고리에는 2,000여개의 최신가요 및 Pop 자료와 800여개의 여행자료 들이 소개되어 있습니다. 감사합니다.) ◐ 협력 http://cylab.blog.me ◑ ◐ 음악 http://song21.tistory.com/category/Music_World ◑ ◐ 여행 http://song21.tistory.com/category/Travel_World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영화 <마녀> 이런저런 설정 정보 모음
((스포 있음)) 1. 마녀는 처음부터 시리즈물로 기획되었음 넷플릭스에서 관심을 보여 몇 부작으로 할지 논의 등을 했는데 피드백이 느려 결국 다른 제작사와 계약하게 됨 2. 마녀2의 부제는 <충돌: collision> 3. 닥터백 캐릭터는 원래 남자였음 제작사 측 제안으로 조민수 배우가 캐스팅됐는데, 조민수 배우가 원래 대본 말투가 좋으니 변경하지 말아달라 해서 원래 남자캐릭터로 설정됐던 대사 그대로 연기하게 됨 4. 귀공자는 원래 이종석 배우 역할이었음 (시즌2에 특출한다고 함) 5. 명희의 대사는 감독님이 직접 고등학생들이 다니는 버스정류장을 찾아 다니며 대화를 듣고 충격받아 쓰신 것 (기차에서 귀공자한테 욕 날리는 씬은 고민시 배우 애드리브) 6. 귀공자는 원래 좀 더 까칠하고 주사를 많이 맞아 백발인 설정이었는데 최우식 배우 이미지와 맞지 않아 설정이 변경됨 7. 마녀는 애초에 청불을 생각하고 만든 작품인데 ‘영상물등급위원회’에서 15세 판정을 내림 (판타지 요소 때문이라고 함) 8. 마녀 연구소는 전세계에 7곳 시즌1 마지막 장면 닥터백 동생이 있는 곳도 원래 설정상 태국인데 제작비 부족 문제로 제주도에서 촬영했고 설정도 바뀜 9. 감독님 왈 시리즈물이 잘 되면 각 캐릭터별 솔로무비도 만들고 싶다고 함 (귀공자, 긴머리, 닥터백 등등) 10. 귀공자가 자윤에게 가장 부러워했던 것은 ‘이름’ (자윤은 일반 가정에서 자라며 이름이 생겼지만 다른 캐릭터들은 이름 없이 애칭뿐이다) 감독님 피셜 <마녀>는 이름을 가지고 싶어하는 아이들의 이야기 11. 마녀 프로젝트는 닥터백 동생이 설계한 것 동생이 닥터백보다 더 높은 위치에 있고, 더 똑똑하다 10년 전 닥터백이 아이들을 다 폐기하라고 했을 때 동생이 아이들 몇 명을 빼돌렸음 닥터백 동생은 아이들에게 애정을 갖는 인물 12. 최우식 배우는 속편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제가 부활 가능성이 있겠네요. 한 연구실 속 유리관에 갇힌, 눈을 감고 산소마스크를 낀 채로 귀공자가 다시 태어난다면 말이죠. 감독님이 제게 같이 하자는 말씀은 아직 안하셨죠. 그래도 '마녀' 옆에 누군가가 있어야겠다는 생각은 들어요. 그게 제가 되었으면 합니다” 13. 속편에서는 또 다른 능력자들이 등장할 예정 감독님 피셜 분명한 건 지금까지의 자윤의 상대보다는 더 업그레이드된 캐릭터들이고, 이것이 다음 편 부제를 ‘충돌’이라고 한 이유라고 함 출처ㅣ디씨인사이드 김다미 갤러리
양쪽 다 너무 이해가서 말 엄청 갈렸던 메인커플 이별상황 (꿈 VS 사랑)
KBS <쌈 마이웨이> (2017) 15화 中 상황설명: 고동만(박서준)은 고딩 때 잘나가던 태권도 선수였는데 딱 한 번의 실수 (고의로 져주면 동생 병원비 대주겠다는 탁수아빠 제안에 넘어감)로 베이징올림픽 태권도 국대 선발전에서 탈락하고, 10년동안 택배, 찐드기잡기 등등 아르바이트 전전하며 살고 있었음. 10년 후 격투기 선수가 되어 탁수 제대로 이기고, 이제 하고 싶은거 잘하는거 하면서 살겠다는 꿈이 다시 생김. (탁수가 현재 제일 잘나가는 인기 격투기 선수임) 근데 격투기 시합 도중 크게 다쳐서 머리뼈에 금이 간 상태임. 또 충격 받으면 영영 못듣게 될 수도 있는 상황. 고동만과 최애라(김지원)은 20년 남사친-여사친 관계 끝내고 사귀는 중인데 동만이가 심하게 다쳐 일시적으로 귀 까지 안들리게 되는걸 보고 애라는 동만이한테 격투기 할거면 자기랑 헤어져야한다고, 자기랑 격투기 중에서 하나만 선택하라고 함. 동만이는 격투기 포기 못하겠다는 입장 ㅇㅇ 탁수랑 마지막 대결 하겠다고 결심 굳힘 ㅇㅇ 양쪽 다 이해가서 뭐라 못하겠다는 반응도 많았지만 -얼마나 절박한 꿈인지 제일 잘 알면서 꿈 접으라는 애라가 너무하다 -동만이가 꿈접고 자기랑 계속 사귀면 애라가 과연 행복할까? -그럼 헤어지고 동만이가 다치는건 괜찮나? VS -애라는 동만이 다칠까봐 그러는거잖아 -어느 여친이 남친 다치게 놔두냐 뭐라도 해봐야지 -애라가 매순간 불안에 떨며 사랑해야 할 이유는 없다 등등 다양한 반응이 꽤 있었음  출처 :https://theqoo.net/16217741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