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onchio
10,000+ Views

빅토리아's 시크릿에도 빅 사이즈를??

Victoria's Secret is under pressure to offer larger sizes Consumers are increasingly pressuring the world's most dominant lingerie brand to offer plus-size lingerie. Thousands of people have signed petitions in recent weeks for Victoria's Secret to offer larger sizes. Victoria's Secret controls a whopping 35% of the lingerie market, far more than any other retailer. The largest panty size it offers is XL, or equivalent to a size 16. The fashion industry defines plus-size clothing as sizes 12-24, though many retailers offer up to a size 28 to meet demand. Bra sizes are inconsistent. Some styles are offered up to a D, while others go up to a DDD. Still, many women feel they don't have a good selection at Victoria's Secret. The author of one petition, Dana Drew, said she loves her California Victoria's Secret store so much that she has a credit card there. She can't, however, buy lingerie there. "My money and my credit are good enough for them, but the fact that I can only buy items like perfume, lotion, and body spray sends the message that my body is not," Drew says. "Every year I watch the Angel fashion show and would love to purchase the items I see on my screen but can’t because Victoria’s Secret doesn’t sell plus sizes." Other petitions are encouraging Victoria's Secret to show more diverse body types than the ultra-thin models at its annual fashion show. Victoria's Secret models like Doutzen Kroes and Lily Aldridge are known to work out for four hours a day in the weeks leading up to the show. The brand recently ignited controversy with an ad campaign portraying a series of stick-thin models with the tagline "The Perfect 'Body.'" While the phrase was a play on the brand's "Body by Victoria" bras, many people were offended by how models were portrayed.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여름에 무조건 한번은 해봐야할 Core 운동 동영상 (빅토리아 모델이 직접 보여주는)
나는 미란다커를 가장 좋아하지만! 그래도 빅토리아 시크릿 모델 중 top이라고 생각하는 도젠크로스가 직접 보여주는 core 운동!! 코어 운동이라고 들어본 분은 많으실 것 같은데, 혹시 모르시는 분을 위해 코어 운동은 (왜냐면 저도 최근에 알았기에 ^^;) - 코어 운동 발과 다리, 머리를 제외한 몸의 중심을 의미합니다. 등, 복부, 골반 등 척추를 중점적으로 강화 시키는 운동입니다. 복부 운동으로 많이 알고 있고 실제 비슷한 면도 있지만 코어운동은 척추와 골반의 근육을 강화시켜주고, 균형 잡힌 몸을 만들기 위해서는 꼭 필요한 운동입니다. - 실제 헬스장 트레이너들이 가장 많이 알려주는 운동이라고 하니, 알아두면 매우 유용하다 :-) 근데, 그걸 빅토리아 시크릿 모델이 직접 선보이면 더더욱 ㅎㅎ 코어 운동을 함 해봐야지~할 때 바로 트는 동영상 도젠크로스가 넘 이뻐서 저절로 조금씩 따라하게 되는..! 또한, 빅토리아시크릿모델 전문 트레이너인 마이클도 함께 하고 있기에 더욱 친근하다~ 코어 운동이 뭔지 두려움이 있으시다면 일단 동영상을 먼저 보길 추천! (운동 거의 안한 30대 후반 제 언니친구들도 잘 따라하니, 그렇게 어렵지 않아요!) # (쉽게 따라하는) 탄탄한 복부 만들기 운동 - 미국에서 hot한 동영상 http://www.vingle.net/posts/416092
가족 소풍 사진을 보니 '맹독을 가진 뱀'이 바로 옆에
지난 월요일, 호주 빅토리아 미타미타강에 엄마와 두 아이들이 놀러 나왔습니다. 아이들은 신나게 공원 주변을 뛰어다녔고, 엄마는 즐거워하는 아이들의 뒷모습을 사진으로 남겼습니다. 그런데 집으로 돌아온 엄마는 그날 찍은 아이들의 사진을 살펴보다 짧은 비명을 질렀습니다. 아이들의 발아래에는 뱀이 있었습니다. 바로 맹독성 뱀인 '이스턴 브라운 스네이크(eastern brown snake)'입니다. 이 사진은 온라인을 통해 빠르게 퍼져나갔고, 이 사진을 본 뱀 전문가 베리 씨는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뱀이 무조건 공격할 거라는 잘못된 선입견에 관해 설명할 좋은 예시라고 생각해요. 당신이 뱀의 공격 범위에 들어가더라도 뱀 대부분은 그냥 도망가거나 가만히 있습니다. 스스로 위협을 느낄 때 공격하기 때문에 일부러 자극하는 행동만 하지 않으면 됩니다." 베리 씨 40년 동안 뱀에 대한 사람들의 선입견을 바로잡고, 공생하기 위한 행동과 방법 등을 위해 열심히 활동해왔습니다. 특히 봄과 여름에는 뱀이 왕성하게 활동하는 시기인 만큼, 뱀에 대한 올바른 이해가 필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뱀을 두려워하다 보면 오히려 공격적인 행동으로 이어지고, 뱀을 자극할 확률이 커집니다. 뱀을 존중하고 자극하지 않도록 해주세요. 뱀 사고를 줄이고 평화롭게 공존할 수 있도록 뱀에 대한 깊은 이해가 필요해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