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ffykimm
5,000+ Views

Hardwell, W&W, Deorro - Jumper Dechorro

하드웰+쯔쯔+데오로=신남.걍 신남. 입춘을 아주 제대로 즐기게 해주는 신남이네요. 오랫만에 듣는 신명나는 사운드들을 매쉬업리믹스로 들으니 더 신나네요. 날씨 풀렸다고 또 신나는게 신명나게 찾아대고 있네요. 이제 주말까지 딱 중반 온 수요일이지만! 다같이 이거 들으면서 피로를 날립시다! (지금 올리면서도 듣고 있지만 너무 좋은거 아니뮤ㅠ) 보컬없는 edm 진짜 오랫만에 빙글링하네요 (처음인가..?) ▶ 원래 이거 듣다가 너무 신명나서 빙글링... Deorro하면 Dechorro지! (는 저만의 생각 ㅋㅋㅋ) https://www.youtube.com/watch?v=jI0tT5W0Juo ▶ Hardwell, W&W Vs Zedd Feat. Foxes - Clarity Jumper (Mashup) 이것도 Jumper랑 Clarity 리믹슨데 진짜 좋네요...여기 자리깔고 누워야겠어요. 너무 좋아서.... ㅋㅋㅋㅋ https://www.youtube.com/watch?v=zAdCZ7kaxuo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하루에 하나(였던) 장범준 노래 추천
오늘 소개드릴 곡은 버스커 버스커 2집 7번 트랙 '줄리엣'입니다. 장범준이 친구들하고 학교 앞을 걸어가다 3층 건물 창문을 청소하고 있던 예쁜 실루엣을 보았는데 창문이 열리고 단발머리 너무 예쁜 여자가 있어서 친구들과 감동을 기억하기 위해 만들었다고 합니다. 얼마나 이뻤으면 저렇게 세세하게 기억할까요... 노래 시작 부분에 베이스?가 단독으로 울리는데 이 부분이 너무 좋고 갑자기 신나는 분위기로 바뀌며 '그녀의 자취방 앞' 하는데 이게 너무 좋아서 한창 제 알람음이였던 적이 있습니다. '파파파 파란하늘에' '저저저 별이 되어' '따따따 따준다면' 이 부분 들을 때 말로 설명하기 힘든 상쾌한 느낌이 들어서 참 좋습니다. 가사 그녀의 자취방 앞 창문에 흩날리는 아름다운 실루엣 그녀가 기다리네 그녀는 날 미치게 해 그녀에 짧은 치마 스타킹마저 날 설레게 만들어 그녀는 뭔가 매력이 있어 그리고 그녀 마음도 예쁩니다 난 그녀의 파파파 파란 하늘에 떠오르는 저저저 별이예요 저 별을 따따따 따준다면 왜이리 좋나요 그녀의 파파파 파란 하늘에 떠오르는 저저저 별이 되어 저 별을 따따따 따준다면 왜이리 좋나요 학교 앞 그 언덕에 창문에 흩날리는 아름다운 실루엣 그녀가 기다리네 그녀는 날 미치게 해 그녀에 짧은 치마 스타킹마저 날 설레게 만들어 그녀는 뭔가 매력이 있어 그리고 그녀 마음도 예쁩니다 난 그녀의 파파파 파란 하늘에 떠오르는 저저저 별이예요 저 별을 따따따 따준다면 왜이리 좋나요 그녀의 파파파 파란 하늘에 떠오르는 저저저 별이 되어 저 별을 따따따 따준다면 왜이리 좋나요 난 그녀의 파파파 파란 하늘에 떠오르는 저저저 별이예요 저 별을 따따따 따준다면 왜이리 좋나요 그녀의 파파파 파란 하늘에 떠오르는 저저저 별이 되어 저 별을 따따따 따준다면 왜이리 좋나요 https://youtu.be/pRd7IKlqvTY
최신곡을 알려주마 - 11월 1~2주
지난주(사실은 지지난주)에 소개한 10말 11초의 최신곡들 다 들어 보셨나요? 썸남썸녀와 카페에 앉아 수다를 떨다가 나오는 최신곡에 '이 노래 지난주에 나온 건데 이 카페 꽤나 힙하군. 이 노래는 말이야~' 거들먹 거린다면 맞은편의 그 또는 그녀가 눈이 휘둥그레 지겠죠? '아니 이런 최신곡도 알다니, 다시 봤어!' 그러므로 이번주도 최신곡 10곡(+a)을 갖고 찾아 왔습니다 ㅎ 이번엔 지난번에 지면이 모자라서 ㅋㅋㅋ 소개를 못 했던 노래들도 같이 소개해 볼거지만요 ㅋ 사실 지난주에 소개한 노래들보다 조금 더 일찍 나온 노래들도 왕왕 있어요. 지난주 워낙 명관인 구관들의 신보가 많았던지라 자연스레 소개에서 밀릴 수 밖에 없었거든요. 그럼 오늘의 신곡 대장정 함께 시작할까요? ㅎㅎㅎ 1. Mad At You - Why Don't We 듣고나면 자꾸 혀끝에서 맴돌게 되는 매랫유-를 끊을 수 없게 될거예요... (사실 이건 10월에 나온 곡임) 2. You'd Be So Nice To Come Home To - Harry Connick Jr. 가을과 겨울엔 재-즈 아니겠어요? 커리어도 화려한 해리코닉주니어의 새 노래 같이 들어 보시죠. (사실 이것도 10월에 나온 곡임) 3. John Legend - Bring Me Love 이름부터 어쩔 수 없는 전설, 존전설 존레전드의 2019 크리스마스 앨범이 발매되었습니다! 2018년에 발매된 크리스마스 앨범을 새단장해서 왔으니 관심 있으신 분들은 찾아 보시길! 4. 이아립 - 시 헤는 밤 첫눈이 내렸지만 그래도 아직 가을이잖아요. 가을에 정말 잘 어울리는 보컬 이아립의 시 헤는 밤. 듣고 있노라면 미처 찾지 못 한 가을이 언저리를 맴도는 기분이 들 거예요. 5. Domani - MIKA 사실 10월 신곡이지만 ㅎㅎㅎ 지지난주에 소개를 놓쳤던지라 이번에 살짝 끼워 넣어 봅니다. 언제 들어도 반가운 미카잖아요! 6. 조규찬 - 언젠가 우리 매달 새 곡을 한곡씩 꾸준히 내고 있는 '믿고 듣는' 조규찬의 11월 신곡, '언젠가 우리'입니다. 떠난 이를 그리워 하는 화자의 절절함이 느껴지는 가사와 멜로디예요. 마음이 먹먹해 지네요. 참. 모든 곡의 커버 이미지도 조규찬이 직접 그린 그림이라고 합니다. 대단하죠. 7. Forgotten Eyes - Big Thief 요것도 지난 번 소개를 놓쳐서 끼워 넣는 10월의 신곡. 서툰 듯 매력있는 목소리가 자꾸 귀를 잡아 끄네요. 결성된 지 4년 밖에 되지 않은 밴드예요. 그래서 더 귀여운 느낌이랄까 ㅎㅎ 8. 김현철 - 당신을 사랑합니다. (Feat. 박원) 10년 만에 나온 김현철의 10집. 박정현, 황소윤, 박원 등 쟁쟁한 아티스트들과 함께 함과 더불어 오랜만에 '주식회사'와도 함께 했는데요. 그 중 박원이 피처링한 '당신을 사랑합니다'를 가져와 봤어요. 누구든 한 번 쯤은 공감할 만 한 가사라고 생각하신다고... 9. Easy Life - Sangria (ft. Arlo Parks) 포가튼아이즈보다 더 신생 밴드. 2017년에 결성된, 노래조차 잔뜩 귀여운 이지라이프의 새 노래. 편하게 들을 수 있어서 더 좋네요. 10. Eric Nam (에릭남) - Congratulations (Feat. Marc E. Bassy) 해외 진출의 야망을 품고 All English 가사로 앨범을 낸 에릭남. 가사 뿐만 아니라 전체적인 분위기도 죄다 겁나 팝인데요? 에릭남 흥해라! 10곡으로 끝내는 건 너무 힘든 일인 것 같아요. 난 최신곡 욕심쟁이니까. 그래서 한 곡만 더해 봅니다. 11. 스윗소로우 - 다 잘될 거라 생각해 원했든 원하지 않았든 힘든 일을 겪었던 스윗소로우가 마음을 가다듬고 다시 돌아왔습니다 :) 제목부터 '다 잘될 거라 생각해'. 기운을 얻는 사람들이 더 많았으면 좋겠네요. 그럼 최신곡 소개는 여기까지 하고 다음주에도 (가능하면) 돌아오겠습니다 ㅎㅎ 지난번 신곡 소개가 궁금하신 분들은 여기서 확인하시길.
랩퍼들 순살치킨으로 만드는 대중음악평론가
양자를 희롱하는 왕, 스윙스 뇌는 머리의 밀도를 높이려고 그 자리에 있는 것이 아니다. 뇌는 두개골의 강도를 검증하기 위한 피실험체로서 거기 있는 것이 아니다. 뇌는 경추에 하중을 조금이라도 더 가하기 위해 있는 것이 아니다. 뇌는 이런 역할로 존재하는 것이 아니다. 뇌의 주된 기능 중 하나는 사고를 담당하는 것이다. 뇌는 다른 신체 부위들이 받은 자극을 종합적으로 인지해 감각과 감정을 합리적으로 다스린다. 어떤 행동을 할 때 그간 축적된 정보들을 바탕으로 체계적인 계획을 세우고 적합한 판단을 하게 한다. 상상을 통해 새로운 무언가를 창조해 내기도 한다. 뇌는 이처럼 생각 전반을 맡는다. 생각에는 제어도 포함된다. 다양한 경로를 통해 쌓은 지식과 경험을 갈무리해 애초에 뜻했던 말이나 행동을 통제하는 것도 생각의 한 부분이다. 이로써 사람 사이의 불필요한 갈등이 방지되고 남에게 해를 입힐 일이 줄어든다. 하지만 이성적인 사고에 의한 여과가 이뤄지지 않을 때에는 보통 사람들의 인식 또는 사회의 규범에 어긋나는 행동을 저지르게 된다. 그런 경우에는 어김없이 ‘생각 없는 사람’이라는 지찬이 쏟아진다. 지난 3월 말 스윙스가 대중으로부터 뭇매를 맞은 일도 무절제한 행동에 기인한다. 그는 래처 비즈니즈가 2010년 7월에 낸 < Ego >의 수록곡 중 ‘불편한 진실’에 참여해 2008년 세상을 떠난 최진실을 가사의 소재로 썼다. 고인을 기리는 것이 아닌 단순한 비유를 위한 선택이었기에 눈살이 찌푸려질 수밖에 없다. 더욱이 그가 시기하는 누군가를 모욕하고 자신을 강한 존재로 수식하기 위해 망자를 이용해 먹으니 역겨움마저 든다. 당장 토가 나와도 전혀 이상한 반응이 아니다. MC몽 등장이 민폐다. 국민을 기만한 허수아비들에 대한 공분이 화력을 더해야 할 판에 포털사이트 검색어의 자리 하나를 꿰차며 찬물을 끼얹었다. 물론 엠씨몽(MC몽)의 이름이 실시간 검색어에 오른 것은 좋은 의미든 그렇지 못하든 그를 향한 대중의 극대한 관심을 증명하는 현상이다. 하지만 온갖 비위와 공작으로 나라가 혼란한 때에 정세를 희석하는 듯해 영 달갑지 않다. 검색어를 차지한 시간은 비록 잠깐이었다고 해도 꺼림칙하게 느껴지는 것은 어쩔 수 없다. 기가 막힌 타이밍으로 맥 끊기의 저력을 보여 줬다. 원래 9월 초 발매 예정이었던 일곱 번째 정규 앨범 <U.F.O>는 음악적 완성도를 이유로 출시가 연기됐다. 하지만 약 두 달간의 숙성을 더 거치고 나온 신작에서 엠씨몽이 명목으로 내세운 완성도는 여간해서는 감지되지 않는다. 싱잉 스타일의 훅, 마지막 음절 모음을 한 번 더 끌거나 에코를 주는 방식, 두더지 게임의 두더지처럼 여기저기서 꼬박꼬박 등장하는 현악기 등 이전에 발표한 노래들과 크게 차이 없는 비슷한 형식이 이번에ㅗ 계속된다. 예술 작품에서 완성도는 참신성과 세련미가 바탕을 이룰 때 빛나는 법이다. 주형에 그릇을 찍어 내다시피 하는 이가 대단한 옹기장이인 척하니 실소를 금하기 어렵다. 동어 반복 또한 완성도의 불가능성을 촉진한다. 인스트러멘틀과 히트곡 위주로 편집한 ’Show’s just begun’. 스트리밍 서비스가 이뤄지지 않는 ‘U.F.O’ (이 노래를 확인하기 위해 CD를 사고 싶은 마음은 추호도 없다.)를 제외한 아홉편의 노래에서 ‘사랑’과 ‘love’는 각각 39회, 40회 등장한다. 같은 단어를 거듭함으로써 엠씨몽은 다양한 소재 확보를 위한 노력결여, 표현력과 창의력의 빈곤함만 선전하고 있다. 한편으로 이토록 사랑을 부르짖는 이가 나라에 대한 사랑에는 인색했다는 사실이 애석하다. 동일한 어휘를 되풀이해 가뜩이나 싫증이 나는 마당에 엠씨몽은 예전 가사를 가져와 지루함을 곱절로 키운다 그는 ‘And you’와 ‘꽃’에서 2005년 히트곡 ‘I love U oh thak U’의 제목과 같은 노랫말을 마감재로 사용한다. 특히 ‘꽃’은 과거 김태우와의 듀엣을 기념하기라도 하듯 그를 다시 불러 “I love you, oh thak you”를 줄기차게 외친다. 엠씨몽에게는 이 문장이 자신의 업적을 기리는 표어가 된 듯하다. 본인에게는 뜻깊을지 몰라도 문학적으로 근사한 표현, 혹은 고매한 잠언은 결코 아니다. 별 의미 없는 말 또 하고 아까 했던 그 말 또 하는 술자리 진상의 모습니다. 피처링의 과한 집적은 지긋지긋하다 못해 징글징글하다. 6집 <Miss Me Or Diss Me>와 마찬가지로 이번 앨범 역시 모든 수록곡에 객원 가수를 꽃아 성대함을 이룬다. 버벌진트에게 나는 길바닥에 함부로 오물을 버리지 않는다. 나는 무단횡단을 하지 않는다. 나는 분리수거도 꼼꼼하게 한다. 내 주변 사람들은 내가 법과 질서를 얼마나 고지식하게 지키는지 알고 있다. 그런 내가 음주운전을 한 범죄자이자 잠재적 살인마에게 쓰레기라는 말을 들어야 할 하등 이유가 없다. 나는 아량이 넓다. 상대방의 의견을 존중하고 행동을 배려한다. 하지만 유아적 나르시시즘에 빠져 비평을 겸허하게 받아들이지 않고 불쾌한 말을 일삼는 철딱서니 없는 행위는 그냥 넘기지 않는다. 네가 생각 없이 트위터에 싸지른 말은 앞으로 네가 실수나 잘못을 할 때마다 언급될 것이다. 나는 죄는 용서해도 사람은 용서하지 않는다. 저런 리뷰와 마찬가지로 이 글 역시 웹진의 편집 방향과 무관하다. 그러니 그때처럼 소심하게 남의 노래에서 “온갖 izm에 물든 꼰대집단”이라는 둥 투정 부리는 일은 없길 바란다. 디스를 할 거면 실명 거론하면서 하는 게 쿨해 보인다. 찌질이 주제에 진실한 척 구느라 애썼다. 술 조심하고, 운전 조심하고, 부디 입도 조심해라. ㅊㅊ: 비평가 한동윤 버벌진트는 보고 울었겠는데? 진짜 ㅈㄴ 찰지게도 패네..
Revealed TV Episode 01 - Creamfields #RTV01
하드웰이 이끄는 Revealed Recordings 의 Revealed TV Episode 01 이 공개 되었습니다 Revealed 소속 디제이들이 나와서 자신들의 트랙에 대해서 이야기도 하고 자신의 경력, 포부 등등을 이야기하네요 개인적으론 Julian Calor 를 정말 눈여겨 보고있는데 이 영상에서 공개된 곡은 정말 기대가 큽니다:) Revealed TV Episode 01 - Creamfields #RTV01 Subscribe to Revealed TV now! → http://bit.ly/RevealedTV Join us on Facebook → http://bit.ly/RevealedFB As a label synonymous with delivering the hottest releases and brightest talents in dance music to a global audience, Hardwell’s Revealed Recordings now merges your favourite artists with behind-the-scenes material, as Revealed TV is launched. Allowing fans unprecedented access to events that Revealed is involved with all over the globe, jump on board for the ride as some of your favourite Revealed faces candidly talk about their experiences and life on the road. The first episode of Revealed TV takes the crew to award winning UK dance festival Creamfields where the popular Dutch imprint hosted its own arena. In this opening episode a packed-to-the-rafters interviews schedule saw festival featured artists Dyro (who placed #27 in the 2014 Top 100 DJs Poll), Dannic (who placed #30), Kill The Buzz, Thomas Newson, Julian Calor, Jordy Dazz, Futuristic Polar Bears, Joeysuki, Matt Nash & Dave Silcox, Deorro (#19), Sick Individuals, W&W (#18) and and even label boss himself Hardwell – who managed to hold on to his title of World #1 DJ for the second consecutive year. Giving fans an up-close and personal view, viewers get to explore alongside the troupe how it feels to step behind the decks, as they spin some of Revealed’s biggest and best releases, live, to thousands of adoring fans, along with a glimpse behind the scenes of what it’s really like to be part of the Revealed family. Music: Hardwell & Joey Dale feat. Luciana - Arcadia (Thomas Newson Remix) Beatport: http://btprt.dj/1nBYQK6 Joeysuki & Kill The Buzz - Life Is Calling Beatport: http://btprt.dj/10rggz5 Deorro - Yee Beatport: http://btprt.dj/1FM6xmF Thomas Newson & Futuristic Polar Bears - Taurus Beatport: TBA Jordy Dazz & Fafaq - Jumbo Beatport: http://btprt.dj/1tQlLE8 Julian Calor - Evolve Beatport: TBA Dyro - Black Smoke Beatport: http://btprt.dj/1oAWc7Z Sick Individuals - Lost & Found Beatport: http://btprt.dj/1xgBklA Dannic feat. Bright Lights - Dear Life Beatport: http://btprt.dj/1t8a3CO W&W & Ummet Ozcan - The Code Beatport: http://btprt.dj/ZLhgwu Thomas Gold feat. Kate Elsworth - Colourblind Matt Nash & Dave Silcox Remix Beatport: TBA REVEALED TV Produced by: Sebastien lintz Mattijs van Welzenis Revealed Recordings Video & Edit: Robin Piree, Dammes Kieft Motion Graphics: Tom van der Berg Livestream footage by: http://www.corrino.com Special thanks: Creamfields http://www.creamfields.com/ Hardwell, Dannic, Dyro, Kill The Buzz, JoeySuki, Deorro, Jordy Dazz, W&W, Matt Nash & Dave Silcox, Julian Calor, Thomas Newson, Futuristic Polar Bears For more info: http://www.revealedrecordings.com http://www.facebook.com/revealedrecor... http://www.twitter.com/revealedrec http://www.soundcloud.com/revealed-re... Revealed Recordings TV #revealedtv #RTV01 Creamfields
W&W @ Ultra Music Festival Miami 2016
01. [00:08] W&W - ID [MAINSTAGE] w/ [01:07 ]Hardwell & W&W feat. Fatman Scoop - Don't Stop The Madness (Acappella) [REVEALED] []w/ Zedd & Lucky Date feat. Ellie Goulding - Fall Into The Sky (Everybody Fuckin Jump Acappella) [INTERSCOPE] 02. [03:53] Hardwell & Yellow Claw - ID [REVEALED] w/ Syndicate Of L.A.W. - Right On Time (Acappella) [GUN RECORDS] 03. [05:58] TJR feat. Savage - We Wanna Party [SPINNIN'] w/ Garmiani - Bomb A Drop [DIM MAK] 04. [06:58] Justin Bieber - Sorry (W&W Festival Mix) [DEF JAM] 05. [08:26] ID - ID 06. [10:20] Maestro Harrell - ID w/ Faithless - Insomnia (ID Remix) [SONY BMG] 07. [12:27] TWIIG - ID w/ Mightyfools - Footrocker (Get Your, Get Your Hands Up Acappella) [REVEALED] w/ Dimitri Vegas & Like Mike vs. Ummet Ozcan - The Hum [SMASH THE HOUSE] 08. W&W - How Many [MAINSTAGE] 09. [17:04] W&W vs. Fatboy Slim & Riva Starr vs. Headhunterz & Crystal Lake vs. Daft Punk vs. Isaac - Rave After Rave vs. Eat Sleep Rave Repeat vs. Live Your Life vs. Harder Better Faster Stronger vs. Stick Em (W&W Re-edit) [VIRGIN​/​SKINK​/​DOORN] 10. [19:55] Axwell Λ Ingrosso feat. Salem Al Fakir & Vincent Pontare - Sun Is Shining (W&W Remix) [REFUNE] 11. [22:19] ID - ID w/ David Guetta & GlowInTheDark feat. Harrison - Ain't A Party (Acappella) [JACK BACK] The Chainsmokers On Stage 12. [23:29] The Chainsmokers feat. Daya - Don't Let Me Down (W&W Remix) [COLUMBIA] 13. [26:06] W&W - ID 14. [27:28] Dimitri Vegas & Like Mike vs. W&W - Arcade [SMASH THE HOUSE] 15. [29:48] Borgeous & Ryos - Machi (ID Remix) [SPINNIN'] w/ R3hab & Deorro - Flashlight (Uno Dos Tres Woow Acapella) [SPINNIN'] 16. Armin van Buuren & W&W - If It Ain't Dutch [MAINSTAGE] w/ W&W & Blasterjaxx - Rocket [REVEALED] w/ Chuckie - Who's Ready To Jump (Put Your Hands Up, Put Your Fucking Hands Up Acappella) [BIG BEAT] 17. twoloud & W&W - Funky Beatz [MAINSTAGE] 18. Adele - Hello (W&W & Kenneth G Bootleg) [FREE/XL] 19. Hardwell & W&W - ID (We Got This) (Instrumental Mix) (Working Title) [REVEALED] w/ Chardy & Kronic - S.W.A.T. Team (Everybody Fucking Beep Jump Acappella) [HUSSLE] 20. W&W - Bigfoot (Festival Edit) [MAINSTAGE] 21. Mike Posner - I Took A Pill In Ibiza (W&W Bootleg) [ISLAND] 22. 3 Are Legend vs. Ummet Ozcan - ID (Working Title) [SMASH THE HOUSE] w/ Alvaro & MERCER feat. Lil Jon - Welcome To The Jungle (Welcome To Miami Acappella) [REVEALED] 23. Dr. Dre feat. Snoop Dogg - Still D.R.E. (W&W Festival Mix) [AFTERMATH] 24. DJ Snake - Propaganda (W&W Bootleg) [FREE] 25. W&W & Dirtcaps - ID 26. TWIIG - ID [MAINSTAGE] 27. W&W - The One [MAINSTAGE]
[DJ101] 넘버원 디줴인더월드 하드웰
우리나라에서 씹존잘이라는 별명을 가진 (왜인지는 알수없음) 하드웰입니다!! 2013-2014 디제이맥 2년 연속 1위를 지켜내면서 명실상부 넘버원디제이라고 불리는중! 빅룸을 별로 안좋아하지만 매일 새로운 하드웰의 셋은 정말 조읍니다!!!!! 본명은 롸벑 Robbert van de Corput, 빠른 88, 네덜란드 출신입니다!!! ㅋㅋㅋㅋ 하드웰이라는 이름은 Corput을 뭐 라틴어로, 영어로 했더니 Hard+Well이 되었다나.. 4살때 피아노, 12살때 댄스뮤직 디제잉을 시작했답니다.. (나 초5때 뭐했어..) 그냥 방구석에서 구린 장비로 녹음을 시작했다는데 역시 도구탓 ㄴㄴ 14살때부터 18살때까지는 각종 클럽에 불려다니느라 엄빠가 보호자로 쫓아다녀야했다고 합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티에스토의 부름으로 함께 공연한 이후 같은동네출신(Breda, Netherlands)에 성격도 비슷했는지 친해짐! Zero 76 콜랍까지!! 서로 스튜디오도 자주 놀러가고 공연도 같이많이하는듯!! 어렸을 때부터 스타가됐지만 저렇게 겸손하고 태도가 바른 건 티에스토의 영향이 아닐까 조심스레 추측해봅니당!! 2009년부터 이름을 알리기 시작한 하드웰은 2010년 직접 레이블 Revealed Recordings를 만들었고, 2011년 라디오 Hardwell On Air를 시작! 지난 금요일 226회를 찍었네요!! 특히 신인이나 잘알려지지 않은 아티스트를 소개해주는 부분이 맘에들어용 이후 스페이스맨 등 발표하면서 순위 쫙쫙 상승 2013년 결국 최연소 1위를 달성합니다 동시에 욕도 엄청많이 먹었죠 그간 트랜스를 했던 아민이나 티에스토가 상위권이었는데, 하드웰이 감히 1위? 라는 분위기? 하지만 성실함은 아무도 건들이지 못합니다 아무리 가까운 공연이 있어도 매번 다른 셋을 보여주는 걸로 유명하죠!! 언제 저렇게 다 준비할까 의문임.. 노래는 스타덤을 확고히 만든 Spaceman, 하드웰이 이번 앨범에서 가장 아낀다는 Echo, 가사가 너무 좋고 감성적이라 떼창으로 애용되는 Dare You와 Young Again! 최근에는 I Am Hardwell 이라는 월드투어를 기획! 전세계를 돌아다니고 있습니당 영상은 유툽 믹셋 최고뷰를 자랑하는 UMF Maimi 2013 Hardwell과 새로운 시도를 보여준 I Am Hardwell at Ziggo Dome 아엠하드웰은 자기공연이라 그런지 더 자유로워 보이고 신나보이네여 티에스토 외엔 같이 레이블을 했던/하고있는 다이로와 대닉과 가까운듯합니다 특히 대닉(오른쪽, 잘생김주의)이랑은 무대도 같이하고 뭐만하면 서로 전화연결하고 암튼 ㅋㅋㅋㅋㅋㅋㅋㅋㅋ보기좋음요 작년 인터뷰에서 인상깊었던 아티스트들로는 Coldplay와 Flume을 꼽음!!!! (플룸 짱짱) 어린나이에 완전 스타덤에 올랐지만 하드웰이 새로운 시도를 계속하는 것이나 겸손한 태도를 가지는 건 완전 놀랍습니당 이미 40대급 DJ들을 보는 듯한 차분함...ㅋㅋ 그래서인지 더 무한 애정입니다 로버트화이팅♥♥♥ HARDWELL이 아직도 더 궁금하시면 빙글러 @gizibe21 님의 글을 참조해주세여 https://www.vingle.net/posts/883653 맘에 드셨다면 DJ101 팔로팔로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