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bofund
10,000+ Views

<이병철 회장과 미꾸라지 이야기>

이병철 회장과 미꾸라지 이야기 오늘한 삼성그룹의 이병철 회장과 미꾸라지의 일화를 전해드리겠습니다. 때는 이병철 회장이 일본의 대학을 그만두고나서, 고향인 경남 의령에 내려가서 농사를 지을때 입니다. 이병철 회장은 일찍부터 돈의 흐름을 읽는대에 밝아서 돈 버는 방법을 늘 연구했습니다. 당시엔 논 1마지기에 농사가 잘 되어야, 쌀 2가마니를 생산해내던 시절이었습니다. 이병철 회장은 남들과는 다른 생각을 해내는대요. 가지고 있는 논 2마지기중 1마지기에는 남들과 같이 벼를 심고, 나머지 한 마지기에는 미꾸라지 새끼를 천마리 풀어놓았습니다. 시간이 지나서 벼가 자라나, 가을 수확기가 되자 벼를 심은 논에서는 예상과 같이 쌀 2가마니가 생산되었습니다. 반면 미꾸라지 천마리를 풀어놓은 논에는 미꾸라지가 약 2천마리로 늘어나게되었는데, 이를 모두 잡아서 시장에 판매하니 쌀 4가마니의 값을 벌 수 있었습니다. 다음해에 들어 이병철회장은 논 4백평에 사업을 벌였는데, 그중 논 2백평에는 미꾸라지 새끼만 천마리를 길렀고 다른 논 2백평에는 미꾸라지 새끼 천마리와 미꾸라지의 천적인 매기를 같이 넣었습니다. 다시한번 가을이 되자 먼저의 논 2백평에서는 전과 같이 미꾸라지가 2천마리로 늘어났고, 미꾸라지와 매기를 같이 넣은 나머지 논 2백평에서는 미꾸라지가 오히려 4천마리로 늘어나는 결과를 얻었습니다. 그래 미꾸라지와 매기를 모두 팔아 쌀 10가마니에 해당되는 이익을 창출할 수 있었습니다. 어떻게 매기가 미꾸라지를 잡아 먹는대에도, 미꾸라지는 4천마리로 더 늘어날 수 있었을까요? 자연현상에는 법칙이 존재하는데, 모든 상황에서 어려움과 고통이 다가올때, 오히려 더 긴장하게되고 어려움을 이겨내기 위해서 더 노력하는 생존본능(生存本能)이 발생해서, 더 강한 존재가 될 수 있는 것입니다. 혹지 지금의 상황이 어렵습니까? 사람들과의 경쟁에 지쳐있습니까? 주변에 당신보다 우월한 상대가 많습니까? 그렇다면 그것은 당신을 더 강한 존재를 만들어 줄 기회입니다. 어려움에 도전하고, 남다르게 사고하여, 다르게 행동 함으로서 우리는 더 특별한 존재가 될 것입니다. ----------------------------------------------------------------------------------- 네이버:가치투자주식동호회주소: http://cafe.naver.com/babofund*카페 가입시, 가입경로정보에: [빙글]이라고 적어주세요.(각종 이벤트 및 추가 혜택을 위해 꼭 필요합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