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voritehoney
10,000+ Views

팝음악을 대표하는 여가수들

사진에 나와있는건 마돈나, 크리스티나 아길레라, 브리트니 스피어스, 레이디 가가, 머라이어 캐리, 셰어, 비욘세, 케이티 페리, 제니퍼 로페즈, 리한나입니다. 그리고 아래에 글자로 플러스 이렇게해서 아델, 셀린 디온, 켈리 클락슨, 케샤, 리오나 루이스, 핑크, 샤키라, 그웬 스테파니 그리고 자넷 잭슨을 추가로 언급했네요.
사진에 있는 리스트만 봤을 때는 레이디 가가가 동급으로 언급되기에는 살짝 약한 감이 있지않나 싶어요. 물론 센세이셔널했던 것은 맞지만 그 뒤의 디스코그래피가 그렇게 좋지는 않은데 말이죠.
7 Comments
Suggested
Recent
레이디 가가는 확실히 좀 약한둡@_@
브리트니는 왜 옷을 저런걸 입었을까..
레이디 가가가 비교했을땐 약해 보여도 가창력 무시 못하죠 ㅎㅎ 케이티 페리는 항상 배우 주이 디샤넬과 너무 닮아서 ㅋㅋ 목소리톤도 ㅋㅋ 욘세 누님이나 머라이어캐리, 크리스티나 아길레나는 닭살이 돋는 ㅎㅎ 요번에 아델 앨범도 꽤나 괜찮은듯 하구요 ㅋㅋ 언급된 가수들 다 저는 다 좋습니다융 ㅋㅋ
@yooni2010 생각해보니 케샤도 의외네요! 어찌 저기에 이름을 넣을 수 있었을까요 ㅋㅋ
@suzyy0919 한때 너무 센세이셔널해서... 하지만 가창력은 좋으니까요 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한복 입은 해외 스타 중 가장 잘 어울리는 사람은 누구다?
1. 브리트니 스피어스 2003년에 앨범 홍보 차 내한했었을 때 한복을 입었어요. 브릿은 한복 입어보고 나서 샵에 들러서 디자이너에게 감사 인사도 하고 미국에 돌아가서 친필 편지까지 보낸 훈내 진동 헐리웃 스타쉬먀! 2. 미란다 커 새색시 느낌이 낭낭하다긔! 얼굴이 예쁘니 뭘 입든 예쁨. 3. 아만다 사이프리드 박술녀님 왜 때문이긔ㅠㅠㅠㅠㅠㅠㅠ 우리 아만다한테 왜 그랬긔ㅠㅠㅠㅠㅠㅠㅠㅠㅠ 아만다라서 이런 색깔도 어울리는거지 내가 입었으면 걍 무수리. 4. 김미카 미카? 노노 아니죠. 한국 존트 좋아하는 김미카의 한복도 빠질 수 없쉬먀! 5. 클로이 모레츠 클로이한테 너무나도 잘 어울리지 않나요? 하늘에서 내려온 선녀같아요>< 그나저나 오빠 진짜 멋있긩...... 저런 오빠 어디 없나요? 어디가면 살 수 있죠? 6. 스눕 독 막걸리 냄새 진동할 것 같은 스눕 개. 7. 제시카 알바 개량한복을 입은 제시카 알바! 이 언니도 미카만큼 한국 좋아해서 남몰래 자주와서 놀다가고 김치를 포함한 한국 음식도 짱짱맨 좋아한다고 해요. 아따 광채가 번쩍번쩍 난다긔! 8. 니콜라스 케이지 '공부 잘하는 여자, 이쁜여자도 팔자좋은 여자는 못 따라간다'는 명언을 남긴 용경신이랑 결혼한 케서방! 용경신과의 결혼식 날 사진인데 10년도 넘은 사진인데도 부내 낭낭한디요ㅋㅋㅋㅋㅋㅋㅋㅋ 둘 다 한복도 잘 어울리고 늠늠 예뻐요>< 9. 픽시 로트 화려하게 생겨서 단아한 한복은 잘 안 어울릴거라고 생각했는데 의외로 완전 잘 어울리는 픽시 로트! 역시 모든 건 패완얼이라는 걸 알랴줌. 10. 유역비 이 앞에서 우왕 예뻐 다 예쁜 것 같아 라고 생각하고 내려왔는데 유역비가 다 이김. 송승헌 이 나쁜놈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11. 휴잭맨 딸, 에바 한국을 사랑하는 헐리웃 배우 중 하나인 휴잭맨의 딸, 에바는 놀이터 갈 때도 유치원 갈 때도 한복을 입는 한복 매니아. 심지어 김을 너무 좋아해서 간식으로 먹는다는 김덕후이기도 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 니키 힐튼 누구여. 나와여. 누가 이 언니한테 이런 요상한 한복을 입혔냐긔! 전봇대가 따로 없다긔ㅠㅠㅠㅠㅠ 13. 크리스틴 스튜어트 아니나 다를까 남자 한복을 입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어울린다는 건 함정. 여러분들은 여기서 누가 가장 예쁜 것 같나요? 저는 유역비에 한 표 던지겠쉬먀. 앞으로 기부 많이 할테니까 나도 다음 생애에는 유역비 얼굴로 달라긔 하느님!!!! 아멘.
스케일부터 남다른 헐리우드 막장불륜썰ㄷㄷㄷ
<등장인물 소개> 제이지 세계 최고의 힙합 뮤지션이자 프로듀서 비욘세 살아있는 여가수중 원탑급으로 불리는 디바 of 디바. 2008년에 제이지와 결혼. 2012년에 딸 낳음. 솔란지(우측) 비욘세의 여동생, 언니만큼 유명하진 않지만 가수 겸 배우로 활발히 활동. 영화 브링 잇 온 등에 출연 때는 2014년 행사에 참석한 비욘세, 솔란지, 제이지, 보디가드가 동승한 엘레베이터 CCTV 영상이 풀리면서 미국이 그야말로 뒤집어짐. 그도 그럴게 처제인 솔란지가 제이지는 진짜 온힘을 다해서 쥐어패는 장면이 담겨있었던것 ㄷㄷㄷㄷ 그것보다 더 무서운건 여동생한테 남편이 쳐맞는데도 말리기는 커녕 전혀 동요없이 자기 드레스 자락 정리하는 비욘세(..) 이것때문에 향간에서는 저 정도면 솔란지가 화난 이유가 있을 것이라며 제이지의 바람때문에 저 사단이 난 것 아니냐는 의혹이 제기됨. 참고로 행사끝나고 비욘세는 남편이 아닌 동생이랑 자리를 뜸 참고로 당시에 제이지는 패션디자이너 레이첼 로이와 염문설이 있었음.. 하여간 제이지는 결혼이후에도 계속 다른 여자들과 스캔들로 몸살을 앓음. 나중에 이 이야기는 다시 나오니 밑줄 긋고 체크.ㅇㅇ 이 사건 외에도 참 걸핏하면 이혼설이 터져나왔던 부부..지만 2012년 건강한 딸을 출산하며 부부애를 과시... 물론 그 사이에 비욘세가 남의 애를 임신했다는 의혹이 있었지만.. 애기가 나오는 순간 모든 의혹 종결됨 이유는 애가 너무 제이지 거푸집.. 제이지 유전자 혼자 너무 열일함 ㅇㅇ 아기탄생 이후에도 또 몇번 이혼설이 있었지만 다들 유명인이라면 겪는 일이겠거니 ㅇㅇ 하고 넘어가며 4년이 흐름... 솔직히 이때쯤엔 이혼루머가 하도 많이 쏟아져서 뭘 봐도 신빙성이 없었음. 그리고 2016년 비욘세가 신보 레모네이드를 발매함 단순한 팝앨범이 아니라 흑인 여성의 삶과 본인의 자전적 이야기를 노래한 컨셉앨범이라 엄청난 화제를 모음, 것도 홍보 일절없이 전격발매한거라 팬들 입장에서는 그야말로 행복한 날벼락 ㅇㅇ 그런데 노래 속 가사가...??? You remind me of my father, a magician / Able to exist in two places at once 넌 꼭 우리 아빠를 보는 거 같아, 마법사지 / 한 번에 두 공간에 존재할 수 있어 you come home at 3 a.m. and lie to me / What are you hiding? 넌 새벽 세시에 집에 들어와 나에게 거짓말을 하지 / 뭘 숨기는건데? We can pose for a photograph—all three of us. Immortalized. You and your perfect girl. I don’t know when love became elusive. 우린 같이 사진을 찍을 수도 있어, 우리 셋이 말야. 사라지지 않게. 너와 니 완벽한 여자애. 언제 사랑이 이렇게 어려워진건지 모르겠어. Who the fuck do you think I am? / You ain't married to no average bitch boy 너 내가 대체 누구라고 생각하는거야? / 넌 그냥 평범한 년이랑 결혼한 게 아닐텐데 If you try this shit again / You gon' lose your wife 다시 이 짓거리를 시도한다면 넌 니 아내를 잃게 될거야 출처- 힙합엘이 아무리봐도 제이지와 불륜설을 암시하는 가사인 거임ㄷㄷㄷ 그러자 팬들은 그때 그 솔란지가 알고보니 형부패는 폭행처제가 아니라 의리쩌는 동생이였던거냐며 솔란지 재평가 들어감ㅋㅋㅋㅋㅋ 한편 내연녀로 의심받던 레이첼 로이는 전혀 도움 안됨ㅋㅋㅋ 욘세언니가 sorry라는 노래에 He only want me when I’m not there / He better call Becky with the good hair 그는 내가 없을때만 나를 원하지/ 머리결 좋은 베키한테 전화나 하는게 좋을거야 라는 가사를 넣었는데 레이첼 로이가 자기 인스타에 "Good hair Don't care"라며 "우린 밝은 빛을 찾을거야. 셀카 찍기 좋은 빛(조명)이든, 진실을 비추는 빛이든"이라는 다분히 비욘세 가사 저격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가 비욘세 팬들한테 댓글로 쥐어맞음 이처럼 레모네이드 속 노래가사 단순히 노래가사가 아닌거같다는 의심이 증폭되는 중 가장 무시무시한 사실은 이 앨범이 제이지가 만든 스트리밍 서비스인 "타이달"에서 선공개됐고 앞으로도 스트리밍은 영원히 "타이달"에서만 될거라는 거.. 이쯤되서 생겨나는 궁금증은 도대체 이 부부는 뭘까..? 홍보를 위해서라면 불륜설마저 음악으로 포장할 수 있는 존나 존나 쿨한 비즈니스 커플?? 아니면 그냥 남편 엿멕이기도 작정한 여자와 김태희두고도 바람필정도로 바람기 주체가 안되는 남자의 환장 조합? 여하튼간 확실한건 의도적이건 아니건 이 홍보가 존나 대박을 쳤다는 거임 미리 언론에 흘리고 TV광고 이런거 일절 없이 오로지 비욘세 스타파워와 음반 자체로 빌보드 차트 1위먹고 소셜미디어 인터넷 점령했다는 거임.. 하여간 할리우드는 쿨하다 못해 냉기가 도는 그들의 세상... THE E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