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kerslean
100,000+ Views

20대에 운명을 바꾸는 40가지 작은 습관

★ 20대에 운명을 바꾸는 40가지 작은 습관 ★
01. 3초 먼저 내 쪽에서 인사하자. 02. 사소한 대응에서도 "훌륭하다"라고 말하자. 03. 인사를 하지 않아도 되는 사람에게도 인사를 해보자. 04. 엘리베이터가 있는 곳에서도 계단으로 올라가자. 05. 하루에 한 번 "잘됐어" 하고 말하자. 06. 자신이 어떻게 보이는지 남에게 묻지 말자. 07. 기도할 때는 수중한 사람을 위한 기도를 잊지 말자. 08. 존경하는 사람의 사고방식을 흉내내 보자. 09. "아무거나 좋다."라고 하지 말고 스스로 선택하자. 10. 사지 않더라도 "고맙습니다"라고 말하고 가게를 나오자. 11. 중요한 것을 찾지 못할 때는 쓸데 없는 것을 버려보자. 12. 남과 이야기하지 않고 두 시간은 집중할 수 있도록 하자. 13. 막다른 상황에서 "그래도 좋다"라고 말하자. 14. 긴장되는 일일수록 여유를 갖고 하자. 15. 갖고 싶은 것은 주문해서 산다. 16. "...."만 있으면" 이라는 말을 하지 않는다. 17. 반대할 것을 기대하고 상담하지 않는다. 18. 거절당하면 열의를 시험한다고 생각하자. 19. 뒷사람을 위해 한발 더 안쪽으로 들어가자. 20. 싫어하는 사람을 자신의 거울로 삼자. 21. 이해득실보다는 납득하고 선택하자. 22. 인사를 제대로 하지 못했던 사람에게 인사하자. 23. 사과하는 상대의 이야기를 끝까지 들어주자. 24. 선천적인 이유를 핑계 삼지 말자. 25. 한 시간 후에 만날 사람이라도 미리 연락을 해두자. 26. 이성이 하는 일을 해보자. 27. 꽃과 나무의 이름을 외우자. 28. 남에게 짜증을 내지 않는다. 29. 언짢은 일이 있을 때일수록 좋은 일을 하자. 30. 각자의 신에게 인사를 하자. 31. 전화를 끊을 때 신경을 쓰자. 32. 겸손한 사람에게는 그 이상으로 겸손하게 대하자. 33. 손을 쓰는 일을 하자. 34. 혼잣말을 하자. 35. 자신이 타는 자동차는 스스로 닦자. 36. 요리와 마찬가지로 뒷정리에도 마음을 쓰자. 37. 사진을 찍기 전에 우선 느끼자. 38. 어디까지 갈 수 있을지 출발 전에 생각하지 않는다. 39. 하나라도 좋으니 간단한 일을 해보자. 40. 항상 거꾸로 해보자.
--◆-- 인기명언 모음집 --◆------------ 1. 베풂의 올바른 방식 http://me2.do/xKdi3cND 2. 여유로운 마음으로 살아가는 자세 http://me2.do/5GQHEnvT 3. 일생동안 찾아오는 세 가지 유혹 http://me2.do/FoZVSLSA 4. 나를 위로하는 날 http://me2.do/5yg7lCFX 5. 진리를 받아들일 수 있는 사람 http://me2.do/5Xd7eQWy ▶ 소식받기 하시면 매일매일 배달 해 드려요 소식받기>> http://goo.gl/t2KeSY [아침좋은글] 소식받기>> http://goo.gl/t2KeSY [아침좋은글]
24 Comments
Suggested
Recent
young720223님 싫어하는사람을 거울로삼아서 자신이 싫어하는사람의행동을 하지말자! 라는 뜻이아닐까요?
감사해요^^
더 노력해야겠네요~~^^
감사합니다~
작은습관의 하나가 중요하군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오정연이 알바하는 카페에 찾아온 남자 손님이 주고간 편지
To 오정연님! 안녕하세요 저는 37살된 서울 강서구에 거주중인 남성입니다. 이렇게 편지를 쓰기까지 많이 망설였는데요. 용기내어 편지를 써봅니다. 저는 사실 오정연님을 잘 몰라요. 아나운서시고 방송인인건 알지만 출연하신 방송을 본 것도 거의 없고 팬도 아니고 그냥 무관심했다는 표현이 맞을 것 같아여. 이번 라디오스타도 우연히 보게되었는데 보고나서 많은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저는 한때 잘나가던 영업사원 이었지만 작년 9월부터 우울, 불안, 무기력, 대인기피에 시달리고 있어요. 번아웃증후군인지... 아니면 사람들에게 상처를 많이 받아서인지 아니면 병원 치료로 몸과 마음이 약해져서인지 잘은 모르겠지만 수개월간 돈만 까먹으며 은둔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11월부터는 심리상담도 받으며 다시 세상 밖으로 나가려고 노력하고 있는데 잘 되질 않고 있어요. 한때 다른 사람들의 부러움을 살만큼 실적을 올리기도 했고 열정적이고 성실하단 말을 들으며 살아왔는데 남들 시선이 두렵고 창피하기도 해서 아르바이트도 못하고 있어요. 저는 몸 좀 움직이고 잡념도 없앨겸 배달 알바라도 하고 싶은데 “월 천만원씩 벌던 니가 그런걸 왜 해?” 라고 주변에서 속닥거릴거 같아 용기를 못내고 있습니다. 전 돈을 적게 벌더라도 정말 내가 할 수 있는 일, 지금 잠시 하고 싶은 일, 그냥 하고 싶은 일... 알바든 뭐든 조그만 행복을 주는 그런걸 하고 싶은데 두려웠어요. 주변의 시선이... 라디오 스타를 보고 많은 생각이 들었어요. 어떠한 이유인지는 모르겠지만 용기가 생기기 시작했어요. ‘대한민국 탑 아나운서도 저렇게 알바를 하는데 내가 뭐라고’ 이런 생각이 들면서 용기가 나기 시작했습니다. 오정연 님께서 어떤 생각으로 알바를 하고 계신지는 정확히 모르겠지만 그냥 멋져보였어요. 처음으로 오정연님 인스타도 들어가보고 많은 위로와 긍정 에너지를 받았습니다. 정말 내가 하고 싶은 일은 무엇일까 생각해 보게 되고 뭐라도 하면서 열정적으로 살아보자 하는 마음이 들어요. 일상도 무너지고 수면패턴도 망가졌는지 아침 일찍 정연님 뵈러갈 생각에 너무 설레네요. 이 편지는 감사함을 담기도 했지만 어쩌면 저 스스로에 대한 다짐을 적은 것 같기도 합니다. 정연님 정말 감사하구여 앞으로도 선한 영향력 많이 보여주세요. 항상 웅원하며 팬이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편지라는걸 써본적이 없어서 내용도 글씨도 엉망이네요. 2018. 1. 31 -팬- ㅠㅠㅠ 서로에게 큰 위로와 용기가 된 것 같아여 넘나 훈훈,, 두분 모두 더더 잘되시길!!!! 그리고 혹시나 비슷한 시기를 지나고있을 빙글러들 있따면,, 위로가 되었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