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ulianjin
5,000+ Views

찹쌀도너츠

부천역 자유시장에 3개월전쯤 찹쌀도너츠집이 생겼는데요. 제가 꽈배기를 진짜 좋아하거든요. 잘~ 튀겨진 꽈배기에 설탕을 촵촵 뿌려~~ㅋ 이날도 꽈배기가 너~무 먹고싶어 한반 사먹어볼까하고 갔는데 띠용~@.,@ 뭔 줄이 그리도 길던지 한참 기다렸어요. 게다가 한사람당 3000원까지로 제한이 있더라구요. 맛없으면 엎어버리겠어~~라며 씩씩거리다 한입 먹고는 "오~~" 하고 놀랐는데요 평소먹던 꽈배기맛이 아니였어요. 반죽도 살짝 노란색에 노란가루를 쓰더라구요 궁금해서 물어봤더니 콩가루랑 옥수수가루 섞은거라네요. 암튼 맛있었어요 ^^ 식었을때보다는 막 튀겼을때 먹어야 지대로랍니다. 푹푹~ 마구 묻혀입힌 설탕과 꽈배기의 조화~~! 자유시장 가시는분은 함 드셔보세요~~
julianjin
3 Likes
3 Shares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전 좋았어요. 기존 꽈배기랑은 확실히틀려요. 꽈배기 좋아요 좋아~~!@cocoaBB
엄청 맛있나봐요! 갯수 제한이 있다니..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전북 부안 여행) 부안 맛집추천 "복사꽃피는집"
부안에 올 땐 꼭 어디서 식사를 할 것인지 정하는게 중요하다는 걸 이번 여행으로 알게 되었다. 가격이 조금 무거운 편이라 고민을 하게 만든다. 숙소가 있는 곰소항까지 갔다가 밥집이 찾다가 힘들게 읍내까지 온 거라서 가격 때문에 도로 나가긴 싫었다. 세트로 시켜야 이것저것 먹을 수 있을 것 같아서 쭈꾸미 2인 세트 주문. 기본 반찬은 이렇게 4가지. 다 먹을만 하다. 솔직히 내소사 앞 식당에서 비싸게 주고 먹는 거보다 나았다. 미역국 존맛탱, 꿀맛탱. 두 번 드시고 세 번 드셈. 고기, 감자 그런 거 없고 그냥 맛있음 약간 냉면 육수가 느껴지는 시원하고 감칠맛나는 묵사발. 이건 세트메뉴로 시켜야 나온다. 이거 정말 맛있었다. 샐러드도 세트를 시켜야 나오는데 솔직히 이건 그냥 그랬음. 메인메뉴 쭈꾸미볶음. 맵기 조절 가능. 저건 중간맛이고 신라면보다 쪼금 더 매운 느낌. 캡사이신이 느껴지지 않아서 마음에 들었다. 캡사이신 안 느껴짐 = 맛있게 매움. 세트메뉴 시키면 나오는 구성. 피자는 마지막에 나온다. 그리고 거의 다 먹을때 쯤이 되면 맞춰 나오는 피자. 배 터져 죽는줄 알았다. 피자는 평타였다. 세트 메뉴의 끝은 커피다. 테이크아웃도 가능하다. 총평 괜찮다. 여행가서 밥집 찾는 걸 실패한 게 한두 번이 아닌데 이번엔 성공적이었다. 간만에 웃으며 지갑을 열었던 것 같다. 부안에 또 놀러오면 재방문의사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