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s8985
10,000+ Views

홍콩! 또가고싶다♥

구정연휴. 사랑하는 엄마와 함께 홍콩여행- 5월엔 오빠랑 시드니 ! 겨울엔 가족여행 발리다 ^_^ 설렘♥
4 Comments
Suggested
Recent
@tiktok543 ㅎㅎㅎㅎ맞아요. 제일맛있게먹었던건 몽콕에있던 딤딤섬이였어요. 그밖에는 챙겨간 햇반과 라면에 김치가 가장 맛있더라고요 ㅠ.ㅠ
@hes8985 저는 저게 홍콩 첫 음식이였는데 한 젓가락 먹어보고 젓가락 놓았어요 ㅜㅜ 아 진짜 최악 현지인들은 잘 먹어서 충격..!
@tiktok543 아뇨^^; 반도못먹었어요~ 전 홍콩음식 전부 다먹은게 없어요 ㅠㅠ
혹시 저 디즈니랜드에서 시킨 노란면!! 다 드셨나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홍콩영화 최고 전성기 시절 여자배우들
*홍콩 영화의 최고 전성기 시절 80~90년대 공리 1965년 12월 31일 대표작 : 패왕별희, 게이샤의 추억, 황후화 등등.. 관지림 1962년 9월 24일 대표작 : 용형호제, 지존무상, 동방불패, 황비홍, 신조협려 등등 구숙정 1968년 5월 16일 대표작 : 녹정기, 의천도룡기, 초류향, 스트리트 파이터, 도신2, 시티헌터 등등 글로리아 입 1973년 1월 13일 대표작 : 신조협려, 공작왕, 대소비도 등등 매염방 1963년 10월 10일 대표작 : 신조협려2, 취권2, 심사관, 동방삼협 등등 양채니 1974년 5월 23일 대표작 : 양축, 동사서독, 칠검 등등 양자경 1962년 8월 6일 대표작 : 007네버다이, 예스마담, 태극권, 와호장룡, 게이샤의 추억 등등 왕조현 1967년 1월 31일 대표작 : 천녀유혼, 정진자: 도신, 동방불패2 등등 이가흔 1970년 6월 20일 대표작 : 녹정기, 동방불패, 타락천사 등등 원영의 1971년 9월 4일 대표작 : 금지옥엽, 금옥만당, 007북경특급, 소호강호 등등 임청하 1954년 11월 3일 대표작 : 동방불패, 백발마녀전, 녹정기, 신용문객잔, 중경삼림, 동사서독 등등 장민 1968년 2월 7일 대표작 : 도성, 도학위룡, 의천도룡기 등등 장만옥 1964년 9월 20일 대표작 : 음식남녀, 열혈남아, 첨밀밀 등등 종려시 1970년 9월 19일 대표작 : 이연결의 보디가드, 태극권 등등 주인 1971년 10월 25일 대표작 : 서유기, 도학위룡2, 첩혈위룡 등등 종조홍 1960년 2월 16일 대표작 : 가을날의 동화, 종횡사해 등등 오천련 1968년 7월 3일 대표작 : 천장지구, 지존무상2, 음식남녀 등등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겨울 왕국의 배경! 노르웨이 <베르겐> BEST 7
디즈니 애니메이션 겨울 왕국2의 인기가 날이 갈수록 높아지고 있죠. 겨울 왕국을 보면서 '아, 아렌델 왕국은 도대체 어느 곳을 모티브로 만들어졌을까?'라는 궁금증을 가지곤 했는데요 :) 아름다운 협곡과 신비로운 숲 그리고 아기자기 모여있는 마을의 집까지...! 너무 궁금한 나머지 '겨울 왕국의 배경지'를 검색해보았는데요. 겨울 왕국은 노르웨이, 핀란드 등 북유럽 국가들을 모티브로 제작되었다고 하네요. 그중에서도 오늘은 겨울 왕국1과 아렌델 왕국 배경이 된 이곳! 노르웨이의 <베르겐>이라는 도시로 떠나볼까 합니다 :D 노르웨이의 오슬로 다음으로 손꼽히는 제2의 도시 베르겐으로 지금부터 떠나볼까요?! 겨울 왕국의 배경 도시! 노르웨이 <베르겐> BEST 7 01. 송네피오르 현실판 아렌델 왕국, 송네피오르를 가장 먼저 살펴볼게요 :) 피오르는 빙하가 깎이면서 만들어진 U자 골짜기에 바닷물이 들어와 형성된 좁고 기다란 만을 말한다고 해요. 송네피오르는 그중에서도 '피오르의 왕'이라고 불리는데요. 무려 204km로 노르웨이에서 가-장 긴 길이와 아름다운 절경 덕분에 붙여진 별명이라고 해요. 겨울 왕국의 아렌델 왕국 주변으로 펼쳐진 배경이 송네피오르를 모티브로 했다고 하네요! 02. 플뢰위엔 산 전망대 현실판 아렌델 왕국, 송네피오르를 가장 먼저 살펴볼게요 :) 피오르는 빙하가 깎이면서 만들어진 U자 골짜기에 바닷물이 들어와 형성된 좁고 기다란 만을 말한다고 해요. 송네피오르는 그중에서도 '피오르의 왕'이라고 불리는데요. 무려 204km로 노르웨이에서 가-장 긴 길이와 아름다운 절경 덕분에 붙여진 별명이라고 해요. 겨울 왕국의 아렌델 왕국 주변으로 펼쳐진 배경이 송네피오르를 모티브로 했다고 하네요! 03. 효스 폭포(키오스포센) 숲을 봤으니 시~원하게 흐르는 폭포를 볼 차례, 효스 폭포(키오스포센)를 소개합니다. 효스 폭포에는 노르웨이 신화에 등장하는 요정 '훌드라'에 대한 전설이 전해지고 있는데요. 마을에 신비로운 음악 소리가 울려퍼지면 훌드라가 나타나 마을 목동을 유혹해 양으로 변하게 만든 뒤 폭포 속으로 사라져버린다는 전설이 있다고 해요. 이러한 전설을 토대로 효스 폭포에서는 요정의 옷차림을 한 사람들이 마치 훌드라가 나타난 듯 춤을 추는 퍼포먼스를 보여준다고 하네요 :) 아름다운 요정의 춤사위와 폭포의 절경이 어우러진 멋진 모습을 꼭 한 번 보고 싶어지네요! 04. 플롬 산악 열차 앞서 소개한 효스 폭포 전망대에 접근할 수 있는 방법? 바로, 플롬 산악 열차를 타는 것이랍니다! 뮈르달에서 플롬을 잇는 산악 열차인 플롬 라인은 베르겐을 찾는 여행객들에게 많은 인기를 얻고 있는 관광 코스인데요. 열차 운행 중간중간 멈추며 효스 폭포 등 베르겐의 멋진 자연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다고 해요. 열차 밖으로 펼쳐진 협곡, 폭포의 절경과 아기자기한 동화 같은 마을의 풍경을 감상해보세요 :-) 05. 릴르 룽게가르즈반 호수 협곡, 산, 폭포 등 역동적인 노르웨이의 자연을 감상했으니, 이제 잔잔하게 힐링을 해야겠죠? 베르겐의 명소 중 하나인 릴르 룽게가르즈반 호수(룽게가르즈반 호수)를 소개합니다. 베르겐 한복판에 팔각형 모양으로 만들어진 인공호수인 릴르 룽게가르즈반 호수. 호수 주변에 공원이 조성되어 있어 베르겐 시민들의 휴식처로 사랑받는 곳인데요. 벤치에 앉아 잔잔한 호수를 바라보며 마음의 여유를 찾는 시간을 가져보세요! 06. 베르겐 어시장 관광지를 모두 둘러봤으니 슬슬 배가 고파 오는데요~ 출출한 배를 채우기엔 시장이 최고겠죠? 베르겐 어시장으로! 베르겐 항구 앞 광장에 있는 베르겐 어시장은 북유럽에서 가장 오래된 시장 중 하나로 손꼽히는 곳이랍니다. 이곳 시장에서는 싱싱한 노르웨이산 해산물을 비롯해 과일, 채소, 잡화 등 다양한 물건들을 살 수 있다고 해요. 특히, 노르웨이산 연어와 고래고기를 맛볼 수 있어 현지인은 물론 여행객도 즐겨 찾는 곳이라고 하네요 :) 07. 베르겐 아쿠아리움 마지막으로 소개할 곳은 귀여운 바다 생물들을 만날 수 있는 베르겐 아쿠아리움입니다. 베르겐 아쿠아리움은 북유럽에서 가장 크고 현대적인 시설을 갖춘 테마파크형 수족관이라고 해요 :) 베르겐을 방문하는 여행객들도 즐겨 찾는 관광지 중 하나인데요. 귀여운 펭귄부터 바다표범, 상어, 고래를 비롯해 노르웨이에 서식하고 있는 다양한 해양생물들을 가까이에서 볼 수 있답니다! 지금까지 노르웨이 <베르겐>을 함께 여행해보았는데요! 웅장하고 청량한 대자연부터 연어 먹방까지~ 진정한 겨울 왕국인 것 같네요 :D 북유럽의 자연 속에서 지친 몸과 마음을 씻어낼 수 있는 힐링 여행을 떠나보세요! 더 많은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 ▶ http://bit.ly/2YoQ86B ▶ http://bit.ly/38durek ▶ http://bit.ly/2PkPFhM ios : https://goo.gl/kj0EjD android : https://goo.gl/X3xykZ
인종차별당했는데 중국인들이 몰려와서 도와줬던 썰
+ 나도 캐나다덬인데 지하철에서 어떤 백인 덩치 쩌는 술취한 새끼가 자꾸지하철에서 막 말걸고 어디서 왔냐고 묻고 막 엉덩이 만지는데 진짜 아무도 안도와주고 사람들 다 쳐다보는데 다음 역 내릴때쯤에 중국 남자애들이 나 둘러 싸고 . 지하철 역에 도착 하자 문 열리는 그 순간 중국 애들이 그 남자 밀쳐 버림 그리고는 문 닫히고 중국 애들이 나 보고 괜찮냐고막걱정해주더라 ...진짜 현지사람들 그 쎄한눈으로 그냥 쳐다 보는거 아직도 기억남 +중국인들 개친절햌ㅋㅋㅋㅋㅋ 나이번에 뉴욕 타임스퀘어 새해 카운트다운 볼드랍 기다리고 있었는데 개추워서 벌벌 떠니까 나한테 막 모라모라 하더니 담요주고감....감동ㅠㅠㅠㅠ +내 동생이 유럽에서 길 잃엇는데 도와주겟다고 한 사람들이 중국관광객들이였음 솔직히 내가 중국인이엿음 든든햇을듯 +중국애들 근데 아시아 애들 국적불문 도와줌 이건 진짜 미국만가도 느낌 ㅇㅇ 중국애들이 좀 무대포가 있는데 그게 미국에서도 그러거든 무슨일 있으면 일단 도와줌 고마운거임 ㅋㅋㅋㅋㅋ 나는 미국에 살 때 겪은건 없는데 내 친구는 클럽에서 인종차별 겪는데 그 안의 중국인들이 생판남인데 도와줌. 근데 이 중국인들끼리도 남인거 ㅋㅋㅋ 그냥 아시아인이라고 도와준거임 각자가 한곳으로 모여서 ㅊㅊ: 더쿠 대륙의 기상! 오져따리 오져따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시안 이즈 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