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doya
100,000+ Views

팔뚝살 빼는법 + 코어운동

팔뚝살 빼는법 + 코어운동(Balance Dog With Kickback)
팔뚝살빼는 법과 함께 코어운동을 병행할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릴게요!
○운동법○
1. 엎드려보세요.
2. 엎드린 상태에서 발 앞꿈치를 세워 무릎을 띄워 줍니다.
3. 밸런스를 잡으면서 삼두 근육 운동을 합니다.
4. 팔을 90도 각도에서 쭉 펴주셔야 합니다.
5. 12회 한 세트를 기본으로 5세트를 반복합니다.
○운동효과/주의점○
1. 밸런스를 잡아야 하기 때문에 코어가 강화됩니다.
2. 삼두 운동은 매끈한 팔을 만들어 줍니다!
3. 밸런스가 깨어지지 않도록 노력해용!
9 Comments
Suggested
Recent
되지싶은데 안되네요 아하하하
팔뚝살빼고 근육 불끈불끈
이런 기프트 영상 보기좋아서 너무 맘에 듭니다.^^
와 버티기도 힘들겠다
승모근발달된것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4월 9일부터 순차적 온라인 개학…수능 연기 가능성도
"아이들이 아직 안심하고 등교할 수준에 이르지 못해" "4월 9일부터 순차적 개학… 온라인 형태 유력히 검토" "시험·입시 일정도 조정돼야" 수능 연기 가능성 시사 코로나19로 인해 각급 학교의 개학이 늦춰지는 가운데 30일 서울 성북구 종암중학교 김민경 중국어 교사가 이 학교 3학년생들을 대상으로 원격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이한형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 감염 위험이 아이들이 아직 안심하고 등교할 수 있는 수준에 이르지 못했다며 4월 6일로 예정됐던 개학을 9일로 미루고, 순차적으로 온라인 형태의 개학을 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시험과 입시 일정도 이에 맞춰 조정될 것이라고 덧붙여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의 연기 가능성도 시사했다. 정세균 국무총리는 31일 오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주재한 자리에서 "아직 아이들을 등교시키는 것은 어렵다는 것이 많은 분들과 방역 전문가들의 의견이지만, 아이들의 학습권을 포기하고 무작정 개학을 연기하기는 쉽지 않다"며 이같이 밝혔다. (사진=연합뉴스) 일반적인 형태의 개학이 어려운 이유로는 "매일 적지 않은 수의 신규환자가 발생하는 상황에서는 아이들의 안전을 보장하기가 어렵다"며 "학교를 매개로 해 가정과 지역사회로 감염이 확산될 수 있다는 우려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대안으로 온라인 형태의 개학을 유력하게 고려하고 있다"며 "최소한 모든 아이들에게 단말기와 인터넷 접속이 보장돼야 하는 등 철저한 준비가 요구되며, 적응 기간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정 총리가 밝힌 개학 시작 날짜는 4월 9일이다. 그는 "혼란을 줄이기 위해 준비 상황과 아이들의 수용도를 고려해, 이날부터 순차적으로 개학하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판단했다"고 말했다. 덧붙여 "시험과 입시 일정도 그에 맞게 조정돼야 할 것이다"고 해 수능 연기 가능성도 시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