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원밀리언 리아킴, 포토북 <Reality, No Reality> 공개
그녀의 첫 번째 에디션 '원밀리언 댄스 스튜디오'를 이끄는 세계적 안무가 리아 킴(Lia Kim)이 그녀의 비주얼 감각을 담아낸 포토북 <Reality, No Reality>을 공개했다. 리아 킴이그리는 현실과 상상을 테마로 <Reality>와 <No Reality> 두 카테고리에 나뉘어 전개되는 포토북은 마치 두 권의 책을 보는 듯 서로 다른 무드의 콘텐츠로 구성된 점이 특징. 먼저 <Reality>는 안무가 리아 킴으로 시작해 지금까지 현실화시킨 영상과 사진들로 구성됐고, <No Reality>는 그녀의 상상 속에만 있는 아직 현실화되지 않은 무형의 이미지를 사진작가 조기석과의 협업으로 탄생시켰다. 자신을 표현하는 데 있어 춤을 비롯해 패션, 메이크업, 스타일 등을 매개체로 삼는 그녀. 지금까지 다양한 변신을 해온 그녀지만 새로 공개된 포토북에서는 또 다른 면모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다. 그녀의 무한한 스펙트럼을 담은 첫 번째 에디션은여기에서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2만 5천 원. "세상이 원하는 기준이나 사회에서 원하는 무언가에 맞추다 보면 창의력이라는 게 생길 수 없다. 내 안에서 '내가 원하는 게 뭘까?'에 온전히 집중하면 거기서부터 창 의력이 시작된다. 춤을 꼭 프로페셔널하게 춰야 하는 건 아니다. 잘 춘다는 의미는 다양한데, 나는 <즐기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춤을 즐기면 그게 잘 추는 게 아닐까." - 리아 킴 -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친절한 랭킹씨] 버스 안의 분노유발자들…민폐 행위 1위는 ‘○○○’
하루 1,100만 명 이상이 이용하는 한국인의 발, 대중교통. 사람이 많이 모이면 꼭 일정 비율로 이상한 이들이 나타나는 건 과학일까요? 버스를 이용할 때도 남을 불편하게 만드는 분들, 종종 마주하게 됩니다. 그래서 알아봤습니다. 버스를 이용할 때 눈살을 찌푸리게 만드는 행동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여러분이 경험해본 민폐 행위는 몇 위일까요? 친절한 랭킹씨가 버스 속 민폐를 11위부터 1위까지 소개합니다. ※ 자료 출처: 서울시의회 ‘마을버스 서비스 만족도에 대한 여론조사’ (%는 답변 비율) 강철 고막을 가진 그분! 이어폰을 넘어 흘러나오는 노랫소리가 버스 안을 클럽으로 착각하게 만듭니다. 음악을 크게 듣는 사람이 10위. 연인과 다툰 그분, 통화 내용을 들어보니 당신이 잘못한 것 같네요. 큰 목소리로 통화하는 사람은 6위에 올랐습니다. 한 자리로는 부족한 걸까요? 아니면 다음 정거장에서 지인이라도 타는 걸까요? 다리를 쩍 벌리고 적극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했던 그분이 2위를 차지했습니다. 그렇다면 1위는…? 1위는 질서 따위는 안중에도 없이 새치기하는 분들이 차지했습니다. 줄지어 서 있는 인파를 헤치고 버스 안으로 들어가는 그분에게서 전장으로 뛰어드는 장수의 기운이 느껴질 리 없지요. 불쾌감만 올라갈 뿐입니다. 친절한 랭킹씨가 소개한 버스에서 볼 수 있는 이상한 행동. 어떤가요? 만약 주변에 이런 사람이 없다면, 본인이 그 주인공이 돼 주변에 민폐를 끼치고 있지는 않나 생각해보세요. ------- 글·구성 : 이석희 기자 seok@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