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agulog
10,000+ Views

스피드를 버려야 산다. 김주찬

김주찬은 한국프로야구에서 최다 도루 부문 현역선수 2위(351도루)이자 역대 최다 도루 순위 7위에 당당히 이름을 올리고 있는 리그를 대표하는 대도다. 베이스위에서 보여주는 그의 주루능력은 그저 빠르다라는 말로는 부족할 정도로 상대팀을 곤혹스럽게 만드는 그만의 트레이드 마크다. 이런 대도로서의 면모는 FA자격을 얻은 2012년 그의 가치를 치솟게 만들었고 결국 4년 50억이라는 대박계약을 이끌어내면서 기아로 이적했다.
그러나 기아로의 이적은 생각처럼 장밋빛이 아니었다.
크고 작은 부상이 그의 발목을 잡아채기 시작했기 때문인데 기아로의 이적 후 2년간 겉으로 보이는 성적은 나무랄데가 없는 수준이었지만 (2013년 0.304-0홈런-28타점-23도루, 2014년 0.346-9홈런-46타점-22도루) 그의 출장 경기 숫자는 전혀 그렇지 못했다. 2013년은 단 47경기 출장에 그쳤고 2014년엔 100경기 출장을 채웠지만 팀이 필요할 때 어김없이 부상으로 이탈하면서 아쉬움을 남겼다.(2013년 손목골절, 2014년 발바닥, 허벅지, 손가락부상)
2015년을 준비하는 김주찬의 현재 몸상태는 상당히 좋은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안치홍, 김선빈, 이대형까지 기아의 주축 선수들의 이탈이 발생한 지금 김주찬이 건강하다는 소식은 반갑기 그지 없는 소식이다. 그러나 2015년 김주찬의 나이가 35살에 접어들었다는 것을 생각하면 방심은 금물이다.
실제로 지난 2년간 아니 그의 야구인생 통틀어 부상의 원인의 대부분이 주루플레이, 특히 도루 시도 중에 나타났다는 것을 생각하면 과연 김주찬에게 부상의 위험을 감수하고서라도 전성기 시절만큼의 주루능력(도루)를 기대하고 요구 하는 것이 현명한 것이냐라는 문제에 부딪히게 될 것이다.
4년간 50억의 큰 계약을 안겨주었음에도 지난 2년간 팀이 치른 256경기 중 불과 147경기(57%) 소화에 그친 것은 아무리 그가 출장한 147경기에서의 임팩트가 컸다고 하더라도 팀 전력에 플러스가 되지 못했다는 비난은 구단과 선수 개인에게 큰 부담일 될 수 밖에 없다.(김주찬의 최근 3년간 도루성공율 변화 : 71.1%->88.5%->68.8%)
따라서 남은 2년의 계약기간 동안 기아는 물론 김주찬은 부상위험이 큰 도루시도는 되도록 줄이고 타석에서의 집중력을 높이는 변화가 요구된다. 한국프로야구 역대 최다 도루 10걸 중 현역으로 뛰고 있는 3명(이대형, 김주찬, 이종욱) 중 유일하게 장타율이 4할이 넘는 김주찬은(0.406) 홈런과(통산 홈런 : 이대형 - 8, 김주찬 - 63, 이종욱 - 25) 2루타 생산능력이 가장 뛰어나다. (통산 2루타 : 이대형 - 86, 김주찬 - 223, 이종욱 - 154)
이는 도루가 아니더라도 김주찬은 기아가 필요로 한 공격적인 재능을 충분히 보여줄 수 있다는 증거다. 안치홍, 김선빈, 이대형까지 잃으면서 팀 공격력 약화가 발생한 기아로서는 김주찬의 존재는 절대 보호 대상으로 더이상의 부상은 선수로서도 구단으로서도 최악의 시나리오가 될 것이다.2015년 기아팬들은 베이스 위에서의 김주찬보다 타석위에서의 김주찬에게 더욱 큰 응원을 해줘야 할 것이다.
[베이스볼 긱(바로가기)에도 기고된 포스팅입니다.]
5 Comments
Suggested
Recent
와... 이종범
이대형 선수 주전으로 활동한 기간이 그리 많지 않았는데 저 많은 도루를 쌓은걸 보면...ㅎㅎ 대단합니다ㅎㅎ
그렇죠. 2년간 25억을 받는다고 할 때 128경기*2년=256경기, 25억/256경기=9,765,625원으로 실제 147경기를 출장하고 109경기를 놓쳤으니 기아의 입장에서는 김주찬의 결장으로 인해 1,064,453,125원을 잃은 셈이되네요.
부상을 당하느니 차라리 안뛰는 게 나은데 말이죠.
김주찬은 다 좋은데 수비와 유리몸 기질이 참.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얼차려 논란'에 대한 기아 타이거즈의 해명
얼마전 기아 타이거즈 선수들이 원산폭격을 하는 것처럼 보이는 사진이 인터넷에 올라왔습니다. 이 사진은 빠르게 각종 커뮤니티들로 퍼졌고, 곧 기아 타이거즈의 '얼차려 논란'이 생겼습니다. 해당 사진이 논란이 되자 기아 타이거즈는 해명에 나섰는데요. 기아 타이거즈측은 다음과 같이 밝혔습니다. “고참 선수 일부가 어린 선수들을 다 잡고자 예를 든 모습으로 10초도 머리를 박지 않았다” “기합 받는 모습이라기보다는 신인 선수들이 많이 올라와 분위기 자체가 조금 뜨고 하는 것이 있어 고참급이 분위기를 잡는 일환이었다” “얼차려를 줬다기보다는 10초 정도 잠시 과거에는 이런 일도 있었다며 이렇게 하고 싶으냐고 예를 든 것” “많은 사람들이 지켜보는 상황이었고, 그 누구도 얼차려라고 생각하지 않는 상황이 한 장의 사진으로 와전됐다” 출처 기사 - “얼차려 아니다” 기아 단체기합 의혹의 사진 알고보니… 글 출처: http://mlbpark.donga.com/mbs/articleV.php?mbsC=kbotown2&mbsIdx=1868762&cpage=&mbsW=search&select=stt&opt=1&keyword=KIA 하지만 해당 기사의 댓글과 위의 글에도 들어나듯이, 기아 타이거즈의 해명에도 불구하고 네티즌들은 석연찮음을 표시하며 비판을 가하고 있습니다. 마찬가지로 타 커뮤니티들에서도 구단의 해명을 쉽사리 납득하는 분위기가 아닙니다. 앞으로 어떻게 흘러갈지 지켜보아야겠군요. p.s. 만약 기합이 맞다면 고참으로서 구타 근절에 앞장선 이종범 해설위원이 진짜 화가 날듯 하네요.
척추가 좋아하는 운동 S.N.P.E 바른몸 만들기!
옛말에 '척추가 건강해야 오래산다 ' 말이 있습니다. 현대인들이 바르지 못한 자세로 인하여 목,허리디스크,투통,비만,척추층만증등 원인모를 질병으로 고통받고 있습니다. 특히, 인구의 80% 정도가 살아가는 동안 최소한 한 번 이상 요통으로 고생한다고 할만큼 척추는 인체에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는데요. 이를 예방하고 개선하기 위해서 일상 생활에서 어떤 자세를 취하고 어떤 운동을 해야 되는지를 잘 모르고 있습니다. 요통.허리디스크. 척추층만증.목디스크. 어깨통증 등 근 . 골격계질환으로 고통 받고있는 국민들에게 자기 스스로 할 수 있는 바른자세 척추교정운동을 알려 드리고자 합니다. 기대효과 - 요통치료에효과적, 어깨통증을 완화시킨다 - 자세교정,측만증 예방, O자다리 교정 - 고관절 수정, 몸이 따뜻해진다 기대효과 - 생리통에 탁월한 효과, 만성 요통환자에게 좋다 (요근이 신전된다) - 대퇴사두근(Quadriceps Femoris)-대퇴직근/외측광근/중간광근/내측광근이 신전되어 골반 변위가 수정된다. - 횡격막 긴장 이완효과 - 소화불량에 많은 도움이 된다(기혈순환을 돕는다) 기대효과 - 요통 치료 및 척추디스크 예방에 효과가 크다 - 척추기립근, 대둔근 근력에 도움을 준다. - 자세교정에 매우 효과적 기대효과 - 몸이 따뜻해져 손.발 찬 것이 없어진다. - 소화불량, 변비, 생리통, 다이어트,어깨결림,요통 치료에 효과가 좋다. - 근육이 부드럽게 변화되어 근육사이의 혈행소통이 좋게되어 얼굴색이 불그스레(건강색)하게 변한다. - 뻣뻣한 등 뒤 척추근육과 목 근육 경직이 풀린다. - 만성 피로 증후군이 많이 해소된다. - 척추 후관절 증후군(Facet Syndrome)에 좋다. 위 출처는 '척추를 바로잡아야 건강이 보인다' 내용을 발췌 하였습니다. 문제가 된다면 삭제 하겠습니다. 척추는 인체의 기둥입니다. SNPE 바른 척추 만들기로 건강한 삶을 소망합니다. 잠깐이라도 일어나서 스트레칭 좀 합시다^^ 출처 이종격투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