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dsappstory
5,000+ Views

[거꾸로 교실이란 무엇인가?]

[거꾸로 교실이란 무엇인가?]
최근 거꾸로 교실 또는 플립 러닝(Flipped learning)이라는 새로운 시도가 주목을 받고 있습니다. 2000년대 후반부터 기업에서 시도하던 블렌디드 러닝(Blended learning)을 살짝 떠올리게 되는데요.
블렌디드 러닝은 오프라인 교육과 온라인 교육을 접목시켜 복합과정으로 설계한 것을 의미합니다. 학교에서도 응용해보면 좋겠다는 의견이 많았는데 요즘 아주 뜨겁습니다.
앞으로 거꾸로 교실에서는 콘텐츠의 제작을 누가 어떻게 할 것인가 하는 부분이 화두가 되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여러분도 한번 살펴보시죠.
'노는 아이'
0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옛배움책에서 캐낸 토박이말]84
[옛배움책에서 캐낸 토박이말]84-거죽, 민물, 해뜨기, 해지기 [우리한글박물관 김상석 관장 도움/ (사)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 오늘은 언제 만들었는지 알 수 없는 ‘셈본 4-2’의 44쪽, 45쪽에서 캐낸 토박이말을 보여드립니다. 44쪽 여섯째 줄, 여덟째 줄과 아홉째 줄에 걸쳐 나오며 열넷째 줄에도 되풀이해서 나오는 “들이는 얼마가 되겠느냐?”는 물음이 새롭게 보입니다. 요즘 배움책에서는 “들이는 몇 mL입니까?”로 묻기 때문입니다. 어느 한 쪽이 좋고 나쁘다는 것이 아니고 물음을 다르게 할 수 있다는 것을 알려 주는 것 같아 저는 좋았습니다. 열째 줄에 ‘거죽’이 나옵니다. 요즘에는 ‘표면’이라는 말을 많이 쓰기 때문에 낯설게 느껴지는 분들이 있을 것입니다. ‘표면’, ‘외면’, ‘겉면’과 비슷한 말이므로 이와 같은 말을 써야 할 때 떠올려 써 보시면 좋겠습니다. 마지막 줄에 ‘민물’이 나옵니다. ‘바닷물’과 맞서는 말로서 ‘민물’은 소금기(염분)없는 물이라는 뜻입니다. 무늬가 없는 것을 ‘민무늬’라고 하고 소매가 없는 옷을 ‘민소매’라고 하는 것을떠올려 보시면 얼른 알 수 있을 것입니다. ‘나시’ 또는 ‘소데나시’라는 말을 쓰는 분들을 가끔 보는데 ‘민소매’라는 말을 써 주시길 바랍니다. 45쪽 열한째 줄에 ‘창호네들’이 나옵니다. ‘-네들’은 말모이(사전)에도 나오지 않지만 배움책(교과서)에 나올 만큼 옛날에는 두루 쓴 것으로 보입니다. 이런 말이 얼마나 쓰였으며 요즘에는 왜 쓰이지 않는지 톺아볼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43쪽 열넷 줄에 ‘해뜨기’와 ‘해지기’가 나옵니다. 이 말도 처음 보는 분들이 많을 것입니다. ‘해돋이’와 ‘해넘이’라는 말이 익어서 낯설기도 할 것입니다. 말모이(사전)에 ‘해뜨기’를 찾으면 ‘해돋이’와 같은 말이라고 풀이를 해 놓았습니다. 그런데 ‘해치기’를 찾으면 ‘일몰(해가 짐)의 북한어’라고 나옵니다. 제가 보여 드리는 배움책이 북한 배움책이 아니라는 것은 따로 말씀을 드리지 않아도 아실 것입니다. 우리가 썼던 배움책에서도 이렇게 썼던 말인데 왜 ‘북한어’라고 했는지 알 수가 없습니다. ‘해가 뜨고, 해가 지고’라는 말은 어린 아이들도 다 아는 말이라 아이들한테는 ‘해뜨기’, ‘해지기’가 ‘해돋이’, ‘해넘이’보다 더 쉽게 느껴지지 싶기도 합니다. ‘해지기’도 앞서 본 ‘해뜨기’처럼 ‘해지기’도 ‘해넘이’와 같은 말이라고 풀이를 해 놓으면 많은 사람들이 쓸 수 있는 말이 될 것입니다. 이렇게 캐낸 쉬운 말이 하나씩 하나씩 모여 쉬운 배움책을 만드는 든든한 밑거름이 되기를 바랍니다. 4352해 들여름달 스무이틀 삿날 (2019년 5월 22일 수요일) ㅂㄷㅁㅈㄱ. ※이 글은 앞서 경남신문에 실은 글인데 더 많은 분들과 나누려고 다시 싣습니다. 
형용사와 부사에 대해서 공부해보도록 합시다.
안녕하세요 이번 시간에는 형용사와 부사에 대해서 조금 더 공부를 해보는 시간을 가져보도록 하겠습니다. 그럼 오늘도 열공해보시길 바랍니다 :-) 형용사란?  명사를 수식하는 단어를 말합니다. 명사를 직접 수식하거나 be동사와 함께 서술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1. 명사를 직접 수식하는 경우 명사 앞에 형용사를 적습니다. There is a beautiful flower. 아름다운 꽃이 있다. The tall man is running over there. 키 큰 남자가 달리고 있다. 2. 주어를 설명하는 경우 주어 + be동사 + 형용사. be동사 외에도 look, get, become, feel 등도 사용 가능합니다. This flower is beautiful. 이 꽃은 아름답습니다. I got hungry. 나는 배가 고프다. * 수나 양을 나타내는 형용사도 있습니다. 부사란?  동사, 형용사, 다른 부사를 수식하는 단어를 말합니다. 시간을 나타내는 부사 yesterday (어제) today (오늘) tomorrow (내일) now (지금) then (그 때) 장소를 나타내는 부사 there (거기) here (여기) home (집에서) abroad (해외) anywhere (어디서나) 상태를 나타내는 부사 slowly (천천히) carefully (신중) fast (빠르게) early (빨리) hard (열심히) well (잘) 빈도를 나타내는 부사 always (항상) often (자주 자주) sometimes (가끔) usually (보통 대부분) 강조 부사 very (매우) so (매우) too (... 너무) 기타 too (...도) only (단지) just (그냥) either (...도) also (도 또) I was reading the book then. 나는 그 때 책을 읽고 있었다. Sam can swim well. 샘은 수영을 잘한다. He is always busy. 그는 항상 바쁘다. She plays tennis very well. 그녀는 테니스를 매우 잘친다. 동영상으로 보시려면 아래 눌러주세요 어떠신가요? 도움이 되셨기를 바라면서  ※ 학습하신 문장 1개만 선택하셔셔 꼭 덧글로 적어주시면 감사드립니다 ㅠㅠ 유튜브 구독하기 : http://bit.ly/2BZCXiL
2
Comment
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