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uide5111
10,000+ Views

봄비 내리는날의 벚꽃 가로수길

봄꽃사진 공모전 참여 촉촉히 내리는 봄비에도 벚꽃가로수길에 나와 흩날리는 새하얀 꽃비와 봄비를 맞으며 봄을 한껏 안으며 즐거워 하고 오색의 우산이 새하얀 벚꽃과 멋스럽게 어우러진다. 2015. 3. 28 부산 삼락공원 벚꽃가로수길에서 Canon 700D 행복나그네
Comment
Suggested
Recent
아이가 예쁘게 생겼네요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영국의 문들을 찍어 보았다+_+ #예쁨주의
이왕 온 김에 반가워해 주시는 분들도 (아주 조금) 계시니까 저도 반가운 마음에 더 올려 봅니다 옛날에 아주 먼 옛날에 예쁜 창문 모음 시리즈 올렸던 거 기억하는 분 호옥시 계신지 모르겠지만 그 때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셨던 기억이 나서 오랜만에 문 시리즈를 가져와 봤어영! 요런 느낌으루다가 아니면 요런거! 그 때는 이런걸 올렸더랬져 다시 봐도 예쁘구만 오늘은 위에서 본 사진들과 같이 Bella Foxwell라는 사진 작가가 찍은 런던의 현관문 사진들을 보여 드릴 예정이에여 +_+ 우리나라와는 일반적인 주거 형식이 다른지라 집주인의 취향껏 꾸며진 현관문들 함께 보실까여? 아니 이건 마치 동화 속... 예쁘다...+_+ 여기까지만 봐도 컨셉이 보이는게, 작가의 의도는 웨스 엔더슨의 영화 속에 나오는 것 같은 문들을 찍었다고 해여. 잠시 웨스엔더슨이 누군지 알려 드리자면 ㅋㅋㅋㅋ 요런 분 ㅋㅋㅋ 한국에서도 그랜드부다페스트호텔과 문라이즈킹덤으로 유명하시져 동화적인 색감으로 유명하신 분+_+ 계속 보실까여? 영화 배경 같은 문들을! 너무 많나 싶어서 좀 빼긴 했는데 그래도 많아서 뭘 더 빼지 고민하다가 다 예뻐서 그냥 에라 몰라 넣어 부렸어요 ㅋㅋㅋㅋㅋㅋ 더 많은 예쁜 문들이 보고 싶으시다면 이 사진 작가분의 인스타그램으로 가보시길! 여기입니당 +_+ 그럼 오늘도 눈요기거리 드리기를 완료했으니 진짜 이만... 언젠가 (어쩌면 곧) 또 올게여!
노보텔 앰배서더 서울 동대문 스테이케이션
서울에서 2박을 하게 됐습니다. 서울 두번째 숙소는 동대문에 있는 노보텔입니다. 어느날 밤이었습니다. TV 홈쇼핑에서 노보텔 숙박권을 판매하고 있더라구요. 와입과.아이들은 먼저 자는데 홈쇼핑을 보다보니 점점 빨려들어가고있는 저를 발견하게 됩니다. 일단 먼저 결재를 했습니다. 선조치. 담날 와입한테 이야기를 했습니다. 후보고. 와입이 칭찬을 해주더라구요 ㅋㅋㅋ. 저희 이번 여행의 시작은 이렇게 시작됐습니다. 중3 중간고사 끝나는 날을 맞추고, 아이들 재량휴업일도 맞추고해서 계획을 짰습니다. 근데 첨엔 호텔을 예약했다가 홈쇼핑에 판매한 여행사 직원과 통화를 하다보니 룸이 좀 작겠더라구요. 그래서 레지던스로 바꿨답니다. 암튼 이렇게 숙소는 예약이 됐습니다. 노보텔은 20층에서 체크인을 하더라구요. 바깥 날씨도 별로여서인지 이른 시간부터 여기도 북새통. 겨우 주차를 하고 체크인도 마쳤습니다. 며칠전부터 그리고 당일까지 계속 이런 문자가 날아오더라구요. 그런데 주말에 비까지 오는데 살짝 짜증이 나려고... 화장실이 룸에서도 거실에서도 들어갈수 있어요. 레지던스라 없는게 없네요. 룸에 와서 보니 전망도 없네요 ㅋ. 커튼을 열어보니 다른층 복도 전망. 진짜 구석진 룸을 줬네요. 일찍 왔는데 말이죠. 주말이라 추가요금까지 냈는데 ㅡ..ㅡ https://vin.gl/p/3698020?isrc=copylink 비교를 하지 않으려고해도 ㅡ.,ㅡ 추가로 담요랑 슬리퍼 요청했습니다. 어, 이번에도 9층. 제 음력생일이네요 ㅋ 걸어서 저녁 먹으러... https://vin.gl/p/3698863?isrc=copylink 저녁은 동북화과왕에서 해결했답니다. 햐, 동북화과왕에서 그렇게 먹고도 쉑섁에 들렀어요 ㅋ 이제야 겉모습을 제대로 보게 되네요. 정면은 아니지만요 ㅎ 쉑섁이랑 와인 한잔 아니 여러잔... 룹탑 구경왔어요... 룹탑에서 20층이 보여요... DDP가 보이네요... 쉑섁 먹고 성심당 빵과 고로케도 처리합니다 ㅋ 와, 저희 진짜 대다나다. 초2가 편의점 가자고해서 나가려는데 중3이 까불 사다 달라고 ㅡ..ㅡ 초2는 오늘도 참치마요덮밥을 골랐어요. ㅋ 저는 어묵... 이번 여행에 함께한 하디 박스와인 입니다^^ 담날 아침. 체크인 할때 조식에 대해 설명을 들었는데 좀 이해하기가 힘들었습니다. 이 시간에 더군다나 아이들까지 있는데 조식 먹으러 가는게 가능할까요. 늦게 체크인하러 간것도 아닌데 연박 고객이 많아서 이시간 밖에 조식시간이 남아있지 않다고 하더라구요. 주차문제로 신경쓰이게 했던것도 있는데 이젠 조식까지... 그러더니 힘드시면 조식 테잌아웃을 이용하라고 하더라구요. 당연히 아이들 때문에라도 그래야 될것 같았고 그쪽으로 유도하는것 같더라구요. 그렇게해서 받은 5성급 호텔 조식입니다. 장난치는것도 아니고 말이죠. 다 똑같습니다. 저는 샐러드만 먹고 남겼습니다. 와입도 아이들도 마찬가지... 나중엔 이런 생각까지 들더라구요. 홈쇼핑 통해서 예약을해서 그런건가 하는 생각을요. 진짜 화가 많이 났습니다. 전날 묵었던 그랜드워커힐과 너무 비교가 되더라구요. 전망도 꽝, 조식도 꽝 그리고 옆방 문이 닫히면 저희방 전체에 진동이 오더라구요. 머 이제 안가면 되지 말입니다 ㅎ. 빈정 상했어요 노보텔 동대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