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reenfactory99
10,000+ Views

어제 경기 복수 성공!! 한화vs롯데 2차전 리뷰

라인업:
한화
1. 이용규
2. 이시찬
3. 최진행
4. 김태균
5. 김경언
6. 이성열
7. 정범모
8. 정현상
9. 강경학
투수: 안영명
롯데
1 황재균(3루)
2 김문호(좌)
3 손아섭(우)
4 최준석(지)
5 정훈(2루)
6 장성우(포)
7 김민하(중)
8 오승택(1루)
9 문규현(유)
선발투수 : 송승준
한화는 수비가 안좋은 이성열, 김경언이 각각 좌익수, 우익수에 출장했습니다. 이용규의 하드캐리가 예상되네요;; 최근 좋은 모습을 보여주고 있는 이시찬도 엔트리에 들었습니다!
(1회말 무사 이용규의 호수비)
좌성열 우경언;; 수비 범위가 좁은 두 선수가 함께 출전하고 아직 이용규도 2014년 수비를 통째로 쉬어 외야 수비가 불안불안 했는데ㅠㅠ
경기 시작하자마자 그런 우려를 씻어줄만한 수비가 나옵니다!! 역시 국가대표는 다르네요ㅋㅋ 이용규 찬양!!
(3회초 1사 이용규의 솔로 홈런 - 1:0)
수비에서 그치지 않습니다. 공격에서는 선취 솔로 홈런을 똬악!! 500여일만의 홈런이라는데... 진짜 잘 영입했네요ㅠㅠ 올해 외야의 한 축을 든든히 맡아 줄수 있을듯!
(4회 2사 이후 손아섭의 연속 실책)
이어 4회에는 손아섭이 2번이나 출루하면서 2사 1, 3루 찬스까지 손쉬게 만드는 한화!! 하지만 이어 나온 강경학이 2루 플라이로 그치며 득점은 하지 못합니다ㅠㅠ
아... 이럴 때 득점을 반드시 올려야하는데 아쉽네요ㅠㅠ
(5회초 2사 최진행의 솔로 홈런 - 2:0)
하지만 분위기가 자칫하면 처질수도 있을 때, 우리 최진행이 한 건 해줍니다!!
에어 최진행의 솔로 홈런!
살 빼니까 얼굴도 잘생겨지고 야구도 잘하고 얼마나 좋나요ㅋㅋㅋ 올해는 다릅니다. 오늘 경기까지 무려 0.304!! 3할을 넘기고 있습니다.
(5회말 2사 1루 정범모의 블로킹)
이어 5회에는 정범모가 완벽한 블로킹까지ㄷㄷ 어제 권용관이 포수 마스크를 쓰고 한 활약을 보고 긴장한 모양이네요ㅋㅋㅋ
그래, 이제 허도환도 올라올텐데 이정돈 보여주어야 경쟁할 수 있죠!
(6회초 2사 1루 주현상의 견제사)
6회에도 김경언이 안타로 출루해서 이성열과 정범모의 땅볼때 2루, 3루까지 진루. 그리고 2사 3루 상황에서 주현상의 안타로 홈을 밟습니다. 3:0!!
하지만 오르막이 있으면 내리막도 있는가요?ㅠㅠ 주현상이 견제사되며 불안불안한 마음이 들기 시작합니다ㅠㅠ
(6회말 2사 2루 김태균의 실책)
6회에 김태균의 어이없는 실책으로 한 점을 줍니다... 안영명은 잘 던지다가 어이없는 실책으로 실점 헌납ㅠㅠ
별명아 웃지마 ㅡㅡ
별명아... 지금 우규민 나오냐?
(8회초 2사 김회성의 2루타와 정범모의 적시타)
오늘도 예능야구를 찍는게 아닌가 불안불안하던 찰나ㅠㅠ 8회에 김회성과 정범모가 한 점을 합작해 냅니다!! 3점차까지 벌리는 우리 이글스!!!
이어 9회에는 송은범이 올라와 어제와는 다르게 한이닝을 잘 막아주며 경기 마무리! 5승 6패를 기록하며 7위로 올라섭니다!!
이제 이 시절은 끝이 나가는건가요? 지더라도 예전과 같이 허무하게 지지는 않고 승률도 올라가고 있네요!!
앞으로의 한화가 계속 기대됩니다ㅋㅋ
투수 기록
타자 기록
7 Comments
Suggested
Recent
앞으로 이긴경기는 무조건 클립입니다. 소장가치가 있어요!
투수들의 방어율에서 눈물이 주루룩~ 3점대가 3명이라니요~~
한화한화!!!!!!!!! 자주구경하러 올께용><
타격전이네~~~ㅋㅋㅋ
롯데 선수들... 왜 이렇게 삼진을 많이 당하는지 ㅠㅠ 좀 더 끈질기게 했으면 좋겠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어제부로 팬들이 일제히 등돌린 선수
어제 잠실에서는 두산 베어스 팬페스트 행사가 있었습니다. 경기장 이외에 팬들이 선수들과 직접적으로 만날 수 있는 행사 중 하나죠. 워낙 만날 기회가 적다보니 팬페스트 행사를 기다린 팬들이 굉장히 많았습니다. 추위에도 불구하고 줄서기를 자진한 팬들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큰법이었을까요? 두산 팬페스트에 다녀온 팬들의 후기가 심상치 않았습니다. 특히 그 중에서 두산의 투수 '이용찬'선수는 팬들의 강한 질타를 받았습니다. 아래는 팬들의 이용찬 선수의 팬서비스 후기들입니다. 마법의 단어 '훠이훠이' 특히 아이팬들에게 귀찮다는듯 손짓한건 꽤 여러 사람들이 본 모양입니다. 각자 다른 곳에서 하나씩 올라온거 보면,, 다른 누구보다 이용찬 선수에 대한 후기들이 유독 많더군요. 이번 팬페스트 행사 당시 이용찬 선수의 후기들과 함께 올라온 표정 사진입니다. 사실 사진이라는것 자체가 순간을 잡아내는 것이기에 이 사진 하나로만 판단할 순 없지만 위의 후기들과 합쳐보니 '진짜 귀찮다'라는 표정 같아 보이긴 합니다. 이미 몇몇팬들은 이용찬 선수의 이런 팬서비스에 실망을 넘어 분노를 표출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행사에 팬들이 얼마나 큰 기대를 했느냐는 중요하지 않을 것입니다. 문제는 그 기대가 크든 작든 많은 팬들이 실망했다는 점입니다. '팬 없이는 선수도 구단도 존재할 수 없다' 많은 프로 스포츠 관계자들이 공감할 만한 이야기입니다. 심지어는 선수들도 인터뷰에서 심심찮게 이 인용구를 사용합니다. 하지만 몇몇 선수들의 오만한 팬서비스 때문에 잘해주는 선수들마저 싸잡아 묻히는게 안타까울 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