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부산대 톤쇼우 (광안리점 6월 오픈예정)
앞으로 조금씩 부산맛집들을 투어하고 혹은 다녀왔던 곳을 남겨보자 한다. 첫번째는 부산대에 돈가스 맛집으로 유명한 곳이 있대서 작년부터 처음 가보고, 이제 나도 나름 단골이 되었다. 부산대 정문쪽에 자리잡고 있는 톤쇼우. 오픈11:30~ 21:00 브레이크타임이 있는것 같으니 참고해야한다. 우선 가면 꽉찬 자리와 오른쪽벽의 웨이팅석에 기다리고 있는 손님들 까지,, 오랜만에 맛집의 풍경을 볼수있었다. 정말 감탄 그자체다. 기름기 쫙 뺀 잘 붙은 튀김과 한입 배어물면 퐝하고 터지는 고기의 육즙, 유자향이 나는 소스를 얹은 샐러드 또한 돈가츠와 궁합이 잘 맞다. 앞에 작은 그릇들을 열어보면 고급진 게랑드소금, 돈가츠와 어울려 먹는 소스, 샐러드의 유자드레싱, 유자후추가 있으니 작은 종지에 덜어서 먹으면 된다. 나는 개인적으로 카츠산도를 좋아한다. 돈카츠식 샌드위치라고 생각하면 되는데 이렇게 느끼하지않고 부담가지않을수가. 빵과 고기가 잘 어울러져 기름기도 없고 부드럽기만하다 놀러갈때 김밥 샌드위치 준비하지말고 카츠산도 준비해가도 될거같다. 진짜 맛집들은 웨이팅하는 시간도 아깝다고 생각이 들지도 않고 요리를 최대치로 정성을 담고 재료자체도 고급지다 사람들이 그냥 웨이팅하는 것이 아닐것이다 요리를 직접 안해도 맛으로 보나 가게 겉으로 보나 누구나 한번쯤가면 알아채리고 계속 찾아가게 될것이다 . 여기서 톤쇼우는 마무리 하겠다. 앞으로 조금씩 부산맛집을 올려볼 예정이다. 혹은 부산이 아니더라도 어느곳이든 기회가 있다면 놓치고 싶지않다. 맛있는걸로 배채우는 것을 좋아하고 아니면 차라리 굶는걸 택하는 나의 카드 첫번째 맛집 등록!
참깨냥^^
"애들 아침 좀 챙겨줘" 소파에 누워서 워칭티비 하면서 와입이 한마디 던집니다. 라면밖에 끓일줄 모르는데 ㅋ 집에 안성탕면이 떨어졌지만 사다놓지 않았어요. 아직 못먹어본 라면도 많은데 ㅡ..ㅡ 그래서 제가 면식수햏 하고 남아있던 아이들로 콜라보 라면 해주려구요. https://vin.gl/p/2965665?isrc=copylink https://vin.gl/p/2972181?isrc=copylink 네, 팔도라면 참깨랑 이백냥으로 참깨냥 끓여줄려구요. https://vin.gl/p/2980494?isrc=copylink 삼양탕면에 이은 두번째 콜라보네요^^ ㅋ 근데 이번엔 스프도 삼양라면 매운맛으로다가... 스프는 두개만 넣어주려구요. 참깨 후첨스프는 아들한테만 하나 넣어줄겁니다. 자, 맛있어져라 맛있어져라~~~ 딸래미 라면 덜어주고 아들한테 후첨스프 넣어줬습니다. 어차피 딸은 아직 라면을 씻어 먹기 때문에... 스프 투하후 슥슥 저어주니 이렇게... 아들이 라면에서 여러가지 맛이 난다고 ㅎ. 참깨는 확실히 알아 맞추네요^^ 딸은 맛이 별론지 남기고 아들은 클리어... 와입도 슬슬 소파에서 일어나더니 국물에 밥을 말아먹겠다고... 이것저것 넣고 다르게 해먹으려나봐요. 밥을 말고 계란도 투하... 마지막으로 숙주도 넣어주네요. 식감이 살아있을때 불을 꺼줌. 새로운 참깨냥밥이 탄생했습니다. 캬, 참기름까지 투하... 맛이 없을수가 없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