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aniGangNam
10,000+ Views

네이비 블레이저 연출하기

오늘은 봄의 잇아이템인 네이비 블레이저에 대하여 포스팅할께요.
대부분의 남자들이 갖고 있는
네이비 블레이저는 비지니스 정장으로도 좋지만,
오늘 포스팅할 세퍼레이트(일명 "콤비")로 매칭할 때에
더욱 세련미를 발휘하는 것 같아요.
먼저, 화이트 팬츠와 매치한 모습이에요.
밝은 네이비에 옐로우 스트라이프 타이를
매치하니 산뜻한 느낌이 드네요.
이번에는 네이비 블레이저를 스리피스로 제작한 경우에요.
네이비와 그레이의 단순한 조합은
고등학교 교복처럼 보일 수 있지만,
베스트와 팬츠를 초크스트라이프로 원단으로 제작하여
비지니스 수트로서의 느낌을 갖도록 했어요.
특히, 악세서리로 칼라바(collar -bar)를 이용하면 중후함을 더할 수 있어요.
칼라바(collar -bar)란 드레스셔츠의 칼라를 잡아주는 도구로 넥타이의 매듭을
강조할 수 있어요.
만약, 칼라바를 이용하시려면 처음부터 드레스 셔츠의 칼라에 구멍을 뚫은
아일릿 칼라(eyelet collar)로 제작해야 해요
누구나 갖고 있을 네이비 블레이저, 멋지게 활용해보세요~
PlaniGangNam
10 Likes
10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좋은 정보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모델 주우재가 추천하는 기본 흰티 면티 5개 (남녀 공용임)
페어플레이 (페플) 원단이 드라이하다 두께감이 좀 있다 빳빳함 제일 자주 입음 친한 모델들 사이에서 다같이 재구매하면서 산다. 핏이 잘 잡힌다. 목이 좀 늘어나는 편인데 크게 신경 쓰이진 않음 트리플에이 긴팔 반팔도 괜찮은데 개취로 긴팔이 더 좋다함 제일 원단이 드라이함 바스락 계열 사이즈 크게 나오는 편 손목에 시보리처리 단독으로 입기 제일 좋음 어깨 각이 사는 편 넥 라인이 짱짱함 무신사 스탠다드 목라인이 좀 큰 편 원단이 촉촉 찰랑거림 몸 라인이 보이는 타입 내의와 일반 면티의 중간 길단 기념품 티셔츠 만들 때 쓰는 티셔츠라 함 전세계에서 어디에서나 유통이 되어서 입는 티셔츠라고 함 여유있는 핏 무난하고 편함 팔 길이 애매하지만 기장이 길어서 레이어드할 때 편할 것 여자 사이즈 따로 나오니 본인 사이즈 찾아서 사면 됨 아동용도 있음!!!! 챔피언 긴팔 티 반팔보다 긴팔이 넥라인이 더 짱짱하다함 팔 길게 나옴 원단이 트리플에이 긴팔 제품보다 덜 드라이해서 넣어입기 좋음 손목에 로고 있음 긴팔이지만 여름에도 입을 수 있는 두께 영상에 스타일링 방법도 나오니까 보는 거도 추천 여름 티 어차피 맨날 입고 땀 흘리고 맨날 세탁기에 돌릴 거 저렴하게 사서 후뚜루마뚜루 입자 출처 더쿠 여름용 긴팔 하나 사고 싶었는데 챔피언 하나 장바구니에 쏙 담아보렵니다 후후.... (+지오다노 3개 묶음도 가성비 죽여주는 거 다들 알고계시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