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ehee718
4 years ago5,000+ Views
가끔 내가 꽃이었으면 싶다. 그러면 나를 바라보는 그 수많은 사랑스러운 눈동자들에 기댈 수 있을테니.
0 comments
Suggested
Recent
4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