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isiennebabe
50,000+ Views

[공지] 여성패션 커뮤니티에서 지켜야할 3가지 약속

안녕하세요. 여성패션 커뮤니티 모더레이터입니다.
저번에 커뮤니티를 좀 더 유용하고 재미있는 곳으로 만들기위해 어떤 규칙이 필요할지 여러분들께 질문(링크)을 드렸어요. 하지만 아쉽게도 제가 바라던 토론을 이루어지지 않았네요. 모더레이터의 불찰입니다 T.T
그래도 제 글을 읽어주신 다른 커뮤니티 모더레이터분들이 여러가지 조언을 주셨는데요. 그 조언들을 쭉 읽어보고 타 커뮤니티들을 참고한 결과, 우리 여성패션 커뮤니티에도 명문화된 규칙이 필요하다는 결론을 내리게 됐어요.
서론이 길었네요. 간단하게 규칙은 3개입니다. 딱 이 세가지만 지켜주신다면 우리 커뮤니티가 정말 패션을 좋아하시는 분들이 맘편하게 즐길수있는 공간이 될거에요. 그러기위해서는 여러분의 도움이 필요해요! 다음 세가지 규칙을 어긴 글이나 댓글은 보는즉시 신고해주세요!
1. 여성복&액세서리에 대한 글만 올려주세요.
네이버 사전에 패션을 검색하면 "특정한 시기에 유행하는 복식이나 두발의 일정한 형식"이라고 나옵니다. 하지만 이렇게 광의로 패션을 정의하면 온갖 잡다한 글이 올라올 가능성이 크잖아요. 지금도 모델위주의 글이나, 심지어 화장품에 관련된 글이 버젓히 여성패션에 올라오는 경우가 많아요.
앞으로는 정말 딱 여성복&액세서리에 관련된 글만 올려주세요. 관계없는 글은 즉시 숨기기 하겠습니다.
더 자세한 정보를 원하시면 이 글을 봐주세요.
2. 정보성없는 단순홍보글은 올리지마세요. 바로 신고합니다.
쓸모없는 광고전단을 받아보려고 여성패션 커뮤니티에 가입하신분은 아무도 없겠죠? 그런데도 개인 블로그나 쇼핑몰처럼 광고를 올리시는 분들이 있어요. 이런분들은 발견즉시 신고해주세요.
저도 광고글에는 하나하나 댓글로 설명을 드리는데, 이해하지 못하시는분들이 종종 계시더라구요.
빙글은 인스타그램도, 블로그, 카카오 스토리가 아니에요! 회원들 모두가 함께 쓰는 게시판에 더 가깝지요. 커뮤니티에 카드를 올리면 가입한 회원의 피드에 바로 카드가 뜨는 만큼, 광고에 더욱 민감할 수밖에 없어요!
여기서 광고라 함은, 특정 판매처를 링크를 달아서 방문을 유도한다거나, 상품소개밑에 연락처를 달아놓고 문의를 주라고 하는 행위 등을 포함합니다. 그 외에도 눈가리고 아웅식으로 홍보를 하시는분들이 보이는데, 이제 바로바로 노출중지&신고토록 하겠습니다.
남성커뮤니티에서는 이제 소위 '업자'들을 바로 국세청에 신고한다고(링크) 합니다. 여성패션 커뮤니티분들도 청정빙글을 위해 이런 글들은 보는 즉시 신고해주세요.
3. 성의없는 글은 보기좋지 않아요! 내용은 최소 3줄이상 써주세요.
요새 아무 설명없이 사진만 덩그러니 있거나, 설명이 있어도 의미를 알수없을정도로 내용이 짧은 경우가 많이 눈에 띕니다.
좋은 의도로 카드를 올려주시는건 좋지만, 그래도 커뮤니티는 남들과 소통하는 공간인데 '남이 보거나 말거나'식으로 성의없게 글을 작성하는건 예의에 어긋난다고 봐요.
하지만 그렇다고 제 맘대로 '고퀄카드'와 '저퀄카드'를 구분하고 저퀄카드를 노출중지할 수도 없는 노릇이구요.
대신에 이것하나만 지켜주셨으면 좋겠어요! 이름하여 '3줄 규칙'입니다. 적어도 내용은 최소 3줄이상 써주세요. 특히 질문글들의 경우, 회원분들께 답해달라고 부탁을 드리는건데 그냥 '찾아줘요'하고 사진만 올리시는 분들이 많아요. 적어도 상품특징이나 본인이 찾아본 쇼핑몰 정도는 남겨주셨으면 좋겠어요.
아무리 쥐어짜도 3줄을 채울만한 내용이 안떠오른다구요? 그렇다면 이게 꼭 커뮤니티에 올라와야만 하는 카드인지 한번만 더 고민해주세요.

신고! 신고! 또 신고!

모더레이터도 늘 빙글에 상주하는건 아니에요. 저도 삶이 있답니다T.T
늘 모니터링을 할순없고 때로 놓치는 글도 많아요.
그러니, 꼭 모더레이터가 아니더라도
위의 규칙을 어긴 글을 보시면 눈치보지 말고 신고해주세요.
그럼, 모두 더 좋은 커뮤니티를 만들기위해 함께 노력해요!
** 모더레이터 활동을 도와주는 '서포터'도 모집중이니 관심있으신 분은 댓글이나 쪽지주세요**
15 Comments
Suggested
Recent
@AliceKim 홍보글도 당연 문제지만 거기에 좋아요를 누르거나 댓글로 판매정보 알려달라는것도 좀.....;; 개인적으론 그런반응때문에 빙글은 홍보해도 되는곳이구나~장사하기좋은곳이구나~하는 인식이 퍼지는것 같아서 좀 보기그래요; 광고에는 반응하지말고 바로 신고하는게 상책이라고 생각~
맞아요. 대놓고 광고가 아니더라도 버젓이 소개글에 본인 근무하는 상호 써놓고서 똑같은 사진 올려놓길래.. 광고같아보인다고 한마디썼다가 정의로운척은 딴데가서 하라며 싫으면 무시하라고 생각할 수록 화가난다며 따지는듯한 장문의 메세지를 받은 적있어요. 어디 하소연할 곳도 없고 속이 많이 상했었어요. 물론 여성패션 커뮤니티에 올라온 카드는 아니었습니다만 데일리룩이나 스트릿 패션쪽 커뮤니티에도 제가 언급했던 방식으로 홍보하는 카드가 난무하더군요. 클린빙글이 되었으면 좋겠어요. 그러려면 서로가 조심하고 이용법을 숙지하는 게 좋은데, 현실적으로 쉽지 않지요. 고생많으십니다! 빙글을 아끼는 빙글러로서 앞으로도 쭉 열심히 신고해야겠습니다.
고생이 많으시네요. 추가적으로 의견드리면 자료의 내용이 남성패션에만 해당되는 부분인데 남성패션 여성패션 둘다 소속시켜 올리는 경우가 있어요. 이렇듯 여성패션 커뮤니티에 불필요한 자료가 올라오면 이 또한 숨김처리 해주세요.
정말 홍보봇들 사라져야해
@thislove66 신고는 글 오른쪽위에 점 세개 누르면 카드 신고하기인가 그거 눌러서 신고하면 됩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14년 만에 돌아온 뉴발란스 992, 재론칭 프레젠테이션 현장 뒷이야기
청담동 일대가 인산인해를 이뤘다는 후문. 지난 2월 7일 금요일, 청담동 일대가 수많은 인파로 북적거렸다. 이유인즉슨 14년 만에 돌아오는 뉴발란스(NEW BALANCE) 992 시리즈를 기념한 프레젠테이션이 열렸기 때문. 유튜버 미스터 카멜이 운영하는 카멜 커피에서 진행된 행사는 뉴발란스 992의 재론칭을 학수고대했을 마니아들을 한데 모으자는 취지를 담아 전개됐다. 추운 날씨에도 수많은 인파로 인한 열기가 가득 채워진 가운데 시작된 행사는 사진으로 보고 말로만 전해 듣던 992의 실제 자태를 눈앞에서 확인할 수 있도록 조성된 공간이 눈에 띄었다. 카멜 커피의 시그니처 메뉴에 더해진 992의 의미와 히스토리 비디오존으로 꾸며졌던 1층, 일명 ‘스티브 잡스’ 신발로도 알려진 그레이 컬러와 세 가지 아더 컬러 슈즈 그리고 이번 컬렉션에 맞춰 제작된 어패럴 라인이 한데 모여 구성된 테이블 전시존, 신발을 직접 신어보고 체험하며 기념할 수 있었던 포토존으로 구성된 2층까지. 14년간의 공백이 무색해질 만큼 다시금 그 인기를 실감케 했던 현장은 발 디딜 틈 없을 만큼 인산인해를 이뤘다. 새롭게 세상에 나온 뉴발란스 대표 메이드 슈즈 992는 ‘The Intelligent Choice’라는 타이틀 아래 재탄생됐다. 경량성 소재인 액티바와 젤 타입의 쿠션으로 편안함을 최대 무기로 장착한 슈즈는 스웨이드와 가죽을 적절히 혼합한 오버레이로 정돈된 매력을, 매시 소재 갑피로 쾌적한 착용감을 갖춘 점이 포인트. 얆은 앞 코에 대비되는 높고 볼드한 미드솔로 클래식하면서도 세련된 외관을 갖췄다. 실제로 신발 한 켤레 제작에 72가지 조각, 80여 가지의 공정, 24.133분의 정성을 거쳐 탄생된다는 뉴발란스 992. 이번 행사를 통해 한차례 선공개된 스니커즈는 오는 2월 15일 정식 발매를 앞두고 있으며 온라인 스토어(nbkorea.com)를 비롯해 홍대, 강남, 명동 등 총 20개의 오프라인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가격은 25만 9천 원대.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