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deamode
3 years ago10,000+ Views
최근 송지효는 드라마 구여친클럽에서 10년차 직장인이자 영화사 PD라는 직업을 가진 김수진 역을 맡았다. 현장에서 일 하는 만큼 내추럴한 분위기의 패션을 다양하게 선보였는데
지난 구여친클럽 1회에서는 그레이 컬러에 유니크한 프린팅이 돋보이는 맨투맨, 스웻셔츠에 데님팬츠를 매치한 캐주얼룩을 선보였다.
이때, 송지효가 입은 그레이 컬러의 스웻셔츠는 EACH X OTHER by 톰 그레이하운드 제품으로 심플한 디자인에 프린팅이 더해진 제품으로 누구나 쉽게 스타일링 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구여친클럽 1회 속 송지효처럼 데님팬츠와 매치를 해도 좋지만 쌀쌀한 요즘 같은 날씨에는 숏츠나 스커트를 매치해 사랑스러운 데이트룩을 연출해보는 것도 좋을 듯 하다.
이치아더(EACH X OTHER) 스웻셔츠는 국내외 유명브랜드를 한 곳에서 만나볼 수 있는 톰 그레이하운드에서 만나볼 수 있으니 참고하자.
0 comments
Suggested
Recent
5
Comment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