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youngbokim

스트레스를 만빵 받을 때 단 음식으로 위로를 받은 덕에 살이 찌고, 단 음식이 더 당기고~ 쓴 음식을 점점 멀리했는데, 그린앤그린은 먹어야겠고....-.- 밥 한 숟가락 넣고, 그린앤그린 한 봉을 넣어서 같이 씹으니 먹을만하네요. 씀바귀 반찬 먹는 느낌?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