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msseoudang
10,000+ Views

초록 인도굴

이제껏 산 귤중에 제일 싸게 샀다 2kg에 1300정도....도시에선 3500이상 줘야하는데... 인도에선 밥을 먹고나면 꼭 이걸 준다.. 박하형이 향긋한 알갱이가 입안을 향긋하게한다
Comment
Suggested
Recent
뭔가 더 실것같은느낌이 나요!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콜롬비아 황금 박물관
황금 박물관에서 가장 하이라이트로 손꼽히는 유물... 이 황금배를 보고 누구든 탄성을 안지를 사람이 없을 것이다.. 이 유물을 발견해내는 과정 또한 놀라웁다.. 1536년 어느 날 콜롬비아 보고타 칩차족 마을에 침략자들이 침입해왔다. 500여명의 군인과 100여마리의 말을 이끈 침략자들의 우두머리는 스페인 탐험가 "곤잘로 히메네스 데 케사다". 케사다와 그 일행은 온 마을을 약탈하고 원주민들을 고문하기 시작했다. 그들이 원주민으로부터 알아내려한것은 금과 에메랄드가 가득하다는 호수의 위치였던것이다. 원주민에게 고문을 한 케사다는 결국 그 호수의 위치를 알아내는데 성공했다. 보고타 고원 해발 2,700m에 있는 구아타비타 호수. 전설대로라면 엄청난 황금을 품고 있음이 분명한 이곳이 바로 수많은 사람들이 찾던 그 엘도라도였다. 엘도라도는 황금의 땅, 신비의 땅, 그리고 행운의 땅으로 진짜 실존하는지조차 확인된적 없는 전설속에서만 존재하는 환상의 도시로 알려져있다. 그 뜻은 스페인어로 황금칠을 한 사람, 황금 인간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는데 그 뜻은 보고타 고원의 인디언이었던 칩차족의 풍습으로 인해 생긴 말이라고 전해지고있다. 16세기 초, 중앙 아메리카에 처음 방문한 스페인 군인들은 우연히 인디언으로부터 전설을 황금 도시 이야기를 듣게된다. 칩차족 전설에 의하면 1년에 1번 새로운 마을에 추장은 몸에 금가루를 바르고 원주민들은 뗏목에 황금 보물을 싣는다고 전하고있다. 그리고 그들이 섬기는 구아타비타 호수 속에 신을 찾아 호수 한가운데서 싣고 온 보물을 던진 후 호수의 물로 추장 몸에 금가루를 씻는 풍습이 있었다는것이다. 스페인 군인들은 이 신비스런 이야기를 듣고 그 추장을 황금 인간, 곧 엘도라도라고 불렀다. ​이 풍습은 스페인이 침입하기 한참 전 끊겼지만 전설은 계속 남아 호수속에 황금이 가득할것이라는 믿음의 배경이 됐다. 실제로 18세기 경 지도속에는 구아타비타 호수 위치가 암시되있는 지도들이 발견되기도했다. 이 이야기는 곧 온 유럽을 놀라게 만들었다. 그때부터 유럽인들은 모두 황금 도시를 찾으려 했으나 사람들의 희생만 있을뿐이었다. 그런데 스페인 탐험가 케사다가 전설속에만 살아있던 엘도라도를 찾은것이었다. 그러나 넓고 깊은 호수. 케사다는 수많은 병사를 가지고 있었음에도 불과하고 당시 기술로써는 이 호수속에 잠긴 보물들을 건질 방법이 없었다. 결국 케사다는 황금 호수를 눈앞에 두고 포기할 수 밖에 없었다. 그 후 1580년, 보고타 출신 스페인인 "세풀베다"는 호수 속 황금을 찾겠다고 8,000여명의 인디언을 동원해 구아타비타 호수를 찾았다. 게다가 호수 벽에 배수로를 만들고 물을 빼겠다며 수로 건설까지 시작했다. 해발 2,700m 높이 화산 분화구에 생긴 이 호수의 물을 다 빼고 황금을 찾겠다는 시도는 무모했지만 오랜 시간끝에 배수로 공사는 완성됐다. 호수의 물이 밖으로 쏟아져 나가자 수심이 20m나 낮아졌다. 그리고 정말 에메랄드와 황금이 발견됐다. 세풀베다와 인디언들은 환호했다. 그런데 그때 호수 벽에 설치한 안전 시설이 무너지기 시작하면서 배수로가 잠기는것은 물론 찾았던 황금까지 다시 호수에 잠기게됐다. 케사다와 세풀베다 이후에도 호수에 잠긴 보물을 찾기 위해 사람들이 구아타비타 호수를 찾아 끊임없이 안데스 산맥을 넘었고 호수속에 황금을 발견하고자 노력했다. 하지만 하나같이 모두 실패였다. 하지만 사람들은 포기하지 않았다. 결국 1965년, 콜롬비아 정부는 구아타비타 호수를 천연보호구역으로 정하고 호수를 대상으로하는 모든 발굴과 채굴 작업을 완전 봉쇄시킴으로써 이 보물찾기는 막을 내리는듯했다. 그런데 1969년, 콜롬비아의 수도 보고타에서 몇 시간 거리에 있는 산속에선 한 농부가 잃어버린 개를 찾고 있었다. 그 때 작은 동굴 입구를 발견하게된다. 개를 찾아 동굴로 들어선 그는 그곳에서 반짝이는 무언가를 발견하게되는데 그것은 순금으로 만든 작은 뗏목 모형으로 뗏목 위에는 순금으로 만든 추장이 서있었고 노잡이 8명이 감히 추장을 바라보지 못하고 등을 돌린채 노를 젖는 모습이었다. 다시 보물을 쫒는 사람들은 구아타비타 호수에는 보고타 고원 일대가 엘도라도였다는 확신을했다. 하지만 일부 고고학자들로부터 엘도라도는 모형 자체를 뜻하는것이라는 주장이 나왔다. 그들의 주장에 따르면 엘도라도라는 말에는 황금의 땅이라는 뜻 말고도 스페인어로 정관사 el과 황금 옷을 의미하는 dorado가 합쳐져 황금 인간이라는 뜻도 있었다고한다. 일부는 백인들은 자기땅에서 몰아내고싶어한 인디언들이 헛된 환상을 쫓아 험한 대륙을 헤메는 모습을 보기 위해 지어낸 이야기일지 모른다고 주장하고있다. 막내가 뭘 적고 있길래 가봤더니~~ ㅍㅎㅎㅎㅎ 역쉬 내딸 답네~~ 내가 대통령이 되어서 대한민국을 바로 잡고 싶다고 말하는 막내~~ 부디 올바른 대통령, 자랑스런 대통령의 엄마가 함 되어보자~~ㅎㅎㅎ 밤차를 타고와서 피곤에 찌든 몸을 가지고 그래도 공짜로 이 좋은 박물관을 보겠다고 끝까지 돌아보는 너희들 대단해~
세상에서 가장 야한(?) 나라 탑 텐
재밌는 자료 발견해서 퍼옵니다. 이상은 제 어설픈 번역. *** 지금이 60년대도 아니고, 여행을 하면서 이국에서 멋진 하룻밤의 로맨스를 꿈꾸는 분들 계시겠죠. 물론 젊은 분들을 위한 이야기입니다. 청소년분들과 유부남녀분들은 해당 없으니 이쯤에서 뒤로를 눌러주시죠. 어쨌거나 이런 젊은 싱글 여행자분들을 위해 분석했습니다. 전세계 가장 promiscuous(난잡한) 나라 탑텐. 다음 여행지 결정에 참고하시죠. 1위는 언제 어디서나 뜬금없이 어떤일이 일어나고(?), 10위로 갈수록 술 한잔이라도 사야 합니다. 1. 핀란드 50.5 2. 뉴질랜드 47.69 3. 슬로베니아 46.26 4. 리투아니아 46.1 5. 오스트리아 45.73 6. 라트비아 43.93 7. 크로아티아 42.98 8. 이스라엘 40.95 9. 볼리비아 40.9 10. 아르헨티나 40.74 Source: Schmitt, David (2005) ”Sociosexuality from Argentina to Zimbabwe: A 48-nation study of sex, culture and strategies of human mating” Behavioral and Brain Sciences 28, 247-311. *** 무려 논문을 분석해서 이런 글을... 그나저나 굉장히 의외인 차트네요. 복지강국 자일리톨 핀란드가 1위? 양과 소가 뛰노는 평화로운 시골나라인 줄 알았던 뉴질랜드가 2위? 다음 여행으로는 발트해의 리투아니아 라트비아를 거쳐 핀란드에 다녀오는걸로... 결코 이 자료의 영향을 받은 건 아니에요.
땡처리 항공권의 모든것 ‹(◕‿◕)›
비행기 항공권을 싸게 사는것에 관심있으신 분들만 보세요 ~ ‹(◕‿◕)› '특별할인' '땡처리'라는 이름으로​ 저가항공으로부터 구입하는 항공권을 ​땡처리 항공권이라고 하는데 비행기표, 항공권의 가격이시즌마다 또 여행사마다​ 오르락 내리락할때비행기표 가격비교를 통해 저렴한 비행기표를 찾는데정신없는 여행자들은 이럴때 종종 비행기표 '정가'는 무엇인지 의문을 갖기도 합니다 잘 알아보면 이해할수있는 항공권 가격. 잘 이용해서 누릴수있는 해택을 누립시다 ~ http://blog.naver.com/light_waters_love/220594712094 < ​땡처리항공권 사이트‎들 > ​땡처리닷컴​ http://www.072.com/ 땡처리항공닷컴 http://072air.com/ 땡처리에어텔닷컴 http://www.072airtel.com/​ 하나투어땡처리 http://072.hanatour.com/app/default.asp 모두투어땡처리 http://www.modetourro.com/ 등등 많은 유용한 저가 항공권 사이트들 모음 자세한 내용은 아래링크에, http://blog.naver.com/light_waters_love/220594691991 잘 활용하셔서 즐거운여행에 보탬이 되시길 ... (이유없이 빙글사회에서 다른사람을 모함하는 일이 없었으면 좋겠습니다 항공권을 싸게 사기 원하는 사람을 위해 제가 조사하고 정리해놓은 자료를 나누는데, 보기원하지 안으면 보지 안으면 되는 것이지 이유없이 모함을 하는 일이 빙글사회에서 없어지길 바랍니다. 이 많은 여행사와 항공사에서 일을 하는것도 광고비를 받고 광고를 하는것도 아닌데 그런행위가 없어지길 바랍니다. 여행사와 항공사의 맴버쉽해택, 팁들에 관심이 있으면 보시는 것이고 아니면 보시지 안으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저는 해외에서 예술쪽에서 몇십년을 일하고 있고 여행을 다니다가 '땡처리'라는 것에 대해듣고, 일일이 검색하고 정리해놓은 자료입니다. 포스팅 어디에도 광고를 실고있거나 광고비를 받도록 연결이 되어있지 않습니다. 그 많은 여행사나 항공사에서 일한다고 생각하시는 건지??? 혹시 항공사나 여행사에서 일부러 자료공개 를 막고 싶어서 모함하는것이 아니라면 함부로 제 포스팅을 모함하지 마시길 바랍니다 ! 모든 언라인상에서 돈을 벌고 계시는 분들은 시간과 지식을 투자해서 정보를 제공하며 그만한 댓가를 정당히 벌고 계시는 경우가 많다고 알고 있습니다. 저는 광고비를 받을정도의 전문성도 없기에 그런분들처럼 수입과는 관계가 없습니다. 비행기 항공권을 싸게 사는것에 관심있으신 분들만 보세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하루하루 좋은 추억 만드시길 바랍니다 ~
7월, 8월 여름에도 실패하지 않은 제주도 여행 코스
✨ 서귀포 실패 없는 여름여행 ✨ 1️⃣ 빛의벙커 ✔ 입장료: 성인 18,000원/ 청소년 13,000원/ 소인 10,000원 ✔ 영업 시간: 오전 10시 - 오후 7시 (입장 마감 오후 6시) ✔ 무더운 여름, 시원한 벙커에서 즐기는 몰입형 미디어아트 (유명 작가의 작품을 음악과 함께 볼 수 있으며 작품 속에 빠진 느낌이 들어 좋습니다) ✔ 성산일출봉에서 차로 10분 거리 2️⃣ 큰엉해안경승지 ✔ 입장료: 무료/ 주차: 무료 ✔ 기암절벽에 형성된 산책로로 소요 시간은 왕복 30분 정도 ✔ 사진 포인트: 한반도 모형 포토존 3️⃣ 황우지선녀탕 ✔ 입장료: 무료/ 주차: 무료 ✔ 제주 스노클링 명소(푸른 빛이 감도는 선녀탕) ✔ #외돌개 는 선녀탕에서 걸어서 350m ✔ 높이 20m로 바다 한복판에 홀로 우뚝 솟아 있는 바위섬 4️⃣ 세계조가비박물관 ✔ 입장료: 성인 6,000원/중고생 5,000원/ 어린이 4,000원/ 경로 5,400원 ✔ 영업 시간: 오전 9시 30분 - 오후 5시 ✔ 제주와 세계 각국에서 수집한 1만 5천 여종의 조가비를 볼 수 있는 곳 ✔ 세계 최초로 시도하는 조가비 아트 뮤지엄으로 서귀포 실내 여행지로 가보기 좋은 곳 5️⃣ 엉또폭포 ✔ 입장료: 무료/ 주차: 무료 ✔ 물이 풍부하지 않아 비가 오거나 장마철이 되어야 웅장하게 떨어진 폭포수를 볼 수 있는 곳 ✔ 입장료가 없기 때문에 비 오는 날 가기 좋은 곳 6️⃣ 황우치해안 ✔ 입장료: 무료/ 주차: 무료 ✔ 이 근방에 산방산 전망의 카페가 있어 커피를 마시고 가도 좋습니다. 7️⃣ 사계해안 ✔ 입장료: 무료/ 주차: 무료 ✔ 볼거리: 파도의 침식 작용에 의해 형성된 돌개구멍(마린포트홀) ✔ 근처 볼거리: 용머리해안 (단 용머리해안은 기상 상태가 좋지 않거나 만조 땐 통제됩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p1JYNRBdYHA&t=305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