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kerslean
100,000+ Views

쾌쾌한 냄새 없애는 법

★ 쾌쾌한 냄새 없애는 법 ★

1. 개수대 설거지가 끝난 뒤에는 개수대에 뜨거운 물을 붓거나, 물 반 컵에 식초 2큰술을 섞은 뒤 몇 번에 걸쳐 나눠 부어 주면 식초의 살균력으로 배수구의 악취를 없앨 수 있다 먹고 남은 녹차 티백과 10원짜리 구리 동전 역시 탈취작용을 하기 때문에 망에 담아 배수구 망에 걸어두면 악취가 나지 않는다 쓰고 난 행주는 항상 뜨거운 물에 삶거나 표백제로 소독한 다음 바짝 말리면 주 방의 쾨쾨한 냄새는 걱정할 필여 없다. 2. 냉장고 숯과 레몬, 원두커피와 녹차는 탈취작용을 하기 때문에 냉장고에 두면 음식물 냄새를 없앨 수 있다. 식빵을 마른 팬에 숯이 될 정도로 태운다. 식빵을 태우는 과정에서 집 안의 악취 를 제거할 수 있으며 이렇게 태운 식빵을 그릇에 담아 냉장고 속에 넣어 두면 악 취가 사라진다 3. 신발장 과자나 김 봉지에 들어 있는 건조제나 숯을 넣어 두면 쾨쾨한 냄새가 사라지고 세균 번식을 막아준다. 신발을 보관하기 전 화장솜에 에탄올을 묻혀 구두 안쪽을 닦으면 찌든때가 제거 되면서 냄새도 사라진다. 4. 세탁기 세탁기에 물을 가득 받아 놓고 락스를 한 컵 넣은 뒤 헹궁과 탈수기능을 빼고 한 번 돌린다. 하루 동안 그대로 둔 다음 다시 세탁기를 돌리면 세탁조의 찌든때가 사라지면서 냄새도 함께 없어진다. 평소 세탁이 끝난 뒤 1시간 정도 뚜껑을 열어 두는 습관을 들이면 세탁기에서 나는 냄새를 예방할 수 있다. 5. 화장실 물을 가장 많이 사용하는 변기와 세면대는 먹고 남은 탄산음료나 맥주를 붓고 2~3시간 그대로 두어 때를 불린 다음 물을 뿌려 주면 항상 깨끗하게 사용할 수 있다. 베이킹소다를 붓고 뜨거운 물을 부어 줘도 효과적이다. 숯과 원두커피 가루는 욕실 탈취제로도 훌륭하다.
▶ 소식받기 하시면 매일매일 배달 해 드려요 소식받기>> http://goo.gl/t2KeSY [아침좋은글] 소식받기>> http://goo.gl/t2KeSY [아침좋은글] --◆-- 인기명언 모음집 --◆------------ 1. 행복해지는 법 13가지 http://me2.do/5NuQt0gx 2. 여성이 당당하게 누려야 할 65가지 http://me2.do/5mA7Umei 3. 좋은 인상 만들기 10가지 http://me2.do/FLiORYaj 4. 깨어있는 의식으로 살아라 http://me2.do/5c43URut 5. 자신과 연애하듯 삶을 살아라 http://me2.do/Fwz5ebo4 6. 조금은 흔들려도 괜챦아 http://me2.do/xiQ7GMtt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먹고 남는 맥주랑 탄산 처리에 좋겠네요 일석이조 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떼쟁이 동생
어린 시절 저는 아주 심한 떼쟁이였습니다. 장난감 가게나 과자 가게에 가면 바닥을 뒹굴며 울고불고 소리치는 일이 많았습니다. 그 시절, 엄마 아빠 오빠 그리고 저 네 식구가 잠시 가게에 갈 일이 있었습니다. 부모님은 또 무슨 이유로 제가 폭발할까 조심조심하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무엇 때문인지 그날 저는 스스로 의아해할 정도로 조용하고 고분고분했습니다. 그래서 엄마 아빠는 방심했나 봅니다. 부모님이 잠시 다른 것에 정신 팔린 사이 저는 과자 진열대의 커다란 과자 봉지를 들고 망설임 없이 봉지를 열었습니다. 그 모습을 본 오빠가 깜짝 놀라 과자 봉지를 빼앗았고 저는 크게 울기 시작했습니다. 제 울음에 돌아본 부모님의 눈에는 가게에서 멋대로 과자 봉지를 뜯고 동생을 울리는 철없는 오빠의 모습이 보였을 겁니다. “어린 동생을 잘 돌보아 주지는 못할망정 오빠가 돼서 이게 무슨 짓이니!” 초등학생인 오빠는 부모님께 심하게 혼이 났지만 끝까지 저에게 책임을 넘기지 않고 가만히 부모님의 꾸중을 듣고 있었습니다. 이제 와서는 창피해서 그 당시 일은 잘 기억이 안 난다고 시치미 떼고 있지만 사실 똑똑히 기억나는 일들이 많습니다. 오빠가 있어서 어린 시절 참 든든했습니다. 그런 오빠에게도 초등학생 아들이 있는데 어느 날 저는 말했습니다. “앞으로 오빠 아들 혼내기 전에 충분히 물어봐. 오빠 닮은 아들이잖아. 혹시 알아?” 누가 가르쳐 주지 않아도 가족을 위해 희생하고 배려하는 것은 당연합니다 어쩌면 태어날 때부터 누구나 간직하고 있는 본능적인 사랑일지도 모르겠습니다.   # 오늘의 명언 부의모자 형우제공(父義母慈 兄友弟恭) 아버지는 의롭고 어머니는 자비롭고 형은 우애하고 동생은 공손하다. – 사자소학 – =Naver"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가족 #형제애
74
1
1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