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anwha99
10,000+ Views

[한화 VS KT 6/7 하이라이트] 도루사? 주루사? 아뿔사!!

KT와 3연전 마지막 경기입니다!! 스윕을 드디어 하는 건가 싶었는데... 아쉽게도 패배했습니다.. 주루사와 도루사를 너무 당해서 스스로 김빠지게 만든 경기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자충수라고하죠?... 스스로의 덫에 빠진 경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오늘 선발 선수인 배영수 선수와 정성곤 선수 그리고 선발타자 라인업입니다.
[ 1회 초, 블랙 선수의 적시타 - 0 : 1]
돌아와서 계속해서 한화이글스를 괴롭히는 중인 블랙 선수입니다.
블랙선수가 우익수쪽으로 빠지는 타구를 만들면서 3루에 있던 이대형 선수를 홈으로 불러들이고 1루에 있던 하준호 선수를 3루로 보내면서 똑같은 상황을 다시 연출합니다.
선취점을 내는 KT 위즈!
[ 1회 초, 김상현 선수의 희생 플라이 - 0 :2 ]
주자 1,3루에 있는 상황 3루에는 하준호 선수 그리고 1루에는 블랙 선수가 대기 중이었습니다.
김상현 선수가 타석에 들어서고 좌익수 방향에 커다란 타구를 보내지만 잡히면서 아웃이됩니다. 그사이 3루에 있던 하준호 선수가 홈을 밟습니다.
깜짝할 사이에 2점 앞서가는 KT 위즈 오늘 기세가 좋습니다.

[ 3회 초, 마르테 선수의 솔로홈런 - 0 : 3 ]
3회가 시작되고 마르테 선수의 방망이가 불을 뿜어 냅니다... 와... 3,4,5번 클린업 트리오가 타점을 1개씩 올리는군요. 왜 마블듀오 마블듀오 하는 지 알 수 있게 해주는 대목입니다.
[4회 말, 김태완 희생 플레이 - 1 : 3 ]
주자는 2,3루 최진행 선수와 신성현 선수가 나와있는 상황.
4회부터 빠르게 대타로 김태완 선수가 나옵니다.
김태완 선수 득점권 주자 있을 때 5타수 무안타의 기록을 가지고있었습니다.
오늘도 어김없이 안타를 만들어내지는 못했지만, 1점이라도 3루에 있던 최진행선수가 홈으로 들어오면서 만회했다는 점에서 다행이라고 생각됩니다.
[4회 말, 송주호 선수 적시타 - 2 : 3 ]
2사 주자는 3루에 신성현 선수 하나 남은 상황에서 송주호 선수가 나옵니다!! 아직 타격에 있어서 많은 인정을 받고 있는 선수는 아닙니다. 하지만 오늘 적시타를 쳐내면서 팬들의 눈에 눈동장을 찍어냅니다!! 한화 젊은 선수들이 잘해주는 모습이 요즘 너무 보기 좋습니다!!
[6회 초, 박경수 선수의 적시타 - 2 : 4 ]
기어이 1점차 게임을 만들어 놨는데 다시 한점 도망치는 KT 위즈... 박경수가 중전안타를 때립니다!! 2루에 있던 주자 장성우는 홈으로 들어옵니다!
[7회 말, 정근우 선수의 도루실패]
아 오늘 주루에서 죽고, 도루에서 죽고 왜 이렇게 죽는게 많은 지모르겠습니다.. 추격 하는데 있어서 힘이 되어주어야할 도루가 아웃카운트를 늘리는데 계속 이용되는 것이 너무나도 안타까웠습니다.
[8회 말, 강경학 선수의 적시타 - 3 : 4 ]
이런 경우를 적시타라고 해도 되는건지... 모르겠습니다.. 1,2루에 선수가 있었고 강경학 선수가 안타를 때리긴했으나, 2루 주자였던 김태완 선수가 홈까지 가지 못했고, 3루에 멈춰있으려던 찰나에 후행주자 송주호선수가 3루로 뛰기 시작합니다. KT 야수들이 송주호 선수에 신경쓰는 동안 김태완 선수는 홈으로 들어왔는데요.... KT 선수들이 선택을 잘 못해서 망정이지... 1점도 못내고 어처구니 없이 점수를 잃을 뻔했습니다.
어쨌든 1점 차이 승부를 만들면서 다시 마약냄새를 풍기는 한화 이글스!!
[ 9회 말, 정근우 선수 포수 태그 아웃]
아.... 욕심부리지말지... 아쉽긴했으나,... 욕심이 더 커보였던 이 주루의 결말은 아웃이었습니다... 아쉬워요 아쉬워~~~~ 정근우 선수 오늘 뭇매의 주인공이 되셨네요...
많은 팬들의 비난이 있었지만... 전 항상 응원한다는거!! 아무튼 경기는 이렇게 져버렸습니다... 아쉬워요 ㅠㅠ
타자 기록입니다. 안타가 9개 4구가 9개인데... 후... 주루사 도루사가 역시 너무 컸다는 생각밖에는 안드네요..
투수 기록입니다!! 왜 오늘같은 날까지 필승조를 전부 투입했어야하는지 이해가 안될정도로 3일 내내 박-규-혁을 봤는데요... 배영수 선수가 더 버텨줬으멶 좋았지 않았을까.. 또 읇조려봅니다.
오늘 패배보다 안타까웠던 것은 권혁 선수의 부상이었는데요...
허리 근육통을 호소하며 자발적으로 내려갔는데... 큰 부상 아니었으면 좋겠습니다.
한화 승리의 5할은 책임지고 있다고봐도 무방했던 선수였는데.
화요일에 웃으면서 볼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하이라이트 함께 보시면서 저의 오늘 리뷰를 마칩니다!!
25 Comments
Suggested
Recent
ㅋㅋㅋㅋㅋㅋㅋㅋ여자친궄ㅋㅋㅋㅋㅋㅋㅋㅋ 롯데는말안듣는 5세남아 같아요...ㅎ
다시 6위네요 아이고ㅠ 가을야구가 쉽지 않습니다ㅠ
배영수 교체 타이밍은 좀 깜놀. 배영수도 내려가면서 "와~~!!" 헀으니.. ㅋㅋ 이번주 삼성이랑 붙는데 어떨지... 바짝 긴장되네요..
@naaahui9 거의 여자친구에요 허허
@swimmingpig 아직 따로 기사로 나온건없는것같아요 그저 기다릴뿐!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어제부로 팬들이 일제히 등돌린 선수
어제 잠실에서는 두산 베어스 팬페스트 행사가 있었습니다. 경기장 이외에 팬들이 선수들과 직접적으로 만날 수 있는 행사 중 하나죠. 워낙 만날 기회가 적다보니 팬페스트 행사를 기다린 팬들이 굉장히 많았습니다. 추위에도 불구하고 줄서기를 자진한 팬들도 많았습니다. 하지만 기대가 크면 실망도 큰법이었을까요? 두산 팬페스트에 다녀온 팬들의 후기가 심상치 않았습니다. 특히 그 중에서 두산의 투수 '이용찬'선수는 팬들의 강한 질타를 받았습니다. 아래는 팬들의 이용찬 선수의 팬서비스 후기들입니다. 마법의 단어 '훠이훠이' 특히 아이팬들에게 귀찮다는듯 손짓한건 꽤 여러 사람들이 본 모양입니다. 각자 다른 곳에서 하나씩 올라온거 보면,, 다른 누구보다 이용찬 선수에 대한 후기들이 유독 많더군요. 이번 팬페스트 행사 당시 이용찬 선수의 후기들과 함께 올라온 표정 사진입니다. 사실 사진이라는것 자체가 순간을 잡아내는 것이기에 이 사진 하나로만 판단할 순 없지만 위의 후기들과 합쳐보니 '진짜 귀찮다'라는 표정 같아 보이긴 합니다. 이미 몇몇팬들은 이용찬 선수의 이런 팬서비스에 실망을 넘어 분노를 표출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 행사에 팬들이 얼마나 큰 기대를 했느냐는 중요하지 않을 것입니다. 문제는 그 기대가 크든 작든 많은 팬들이 실망했다는 점입니다. '팬 없이는 선수도 구단도 존재할 수 없다' 많은 프로 스포츠 관계자들이 공감할 만한 이야기입니다. 심지어는 선수들도 인터뷰에서 심심찮게 이 인용구를 사용합니다. 하지만 몇몇 선수들의 오만한 팬서비스 때문에 잘해주는 선수들마저 싸잡아 묻히는게 안타까울 뿐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