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okhz
50,000+ Views

사랑했고, 사랑하고, 사랑할 당신에게

- 내가 더 사랑하는 것 같아.
- 넌 너무 많이 변했어.
- 우린 만나는 게 아니었나 봐.
저는 몰랐습니다.
말 한마디가
얼마나 큰 상처를 주는지.
사랑할 땐 잘 몰랐는데
이별을 하고 나니 깨닫게 된 그것.
이별할 땐 잘 몰랐는데
새로운 사랑을 기다리며 알게 된 그것.
사랑에 정답은 없지만,
'사랑의 방법'에는 어쩌면 정답이 있었을지도요.
사랑하는 마음 하나로만
서로를 이해하기에 우리는 너무나 서툴렀고
말 안 해도 알고 있을 거라 생각했던 믿음은
알고 보니 나 혼자만의 생각이었습니다.
"괜찮다"고 말하는 건,
정말 괜찮아서가 아니었는데.
괜찮아지고 싶어서였다는 걸
너무 늦게 알아버렸습니다.
작은 공부를 했습니다.
<사랑할 때 알아야 할 것들>에 대해.
멀리서 발소리만 들려도
가슴이 뛰었던 그때를 기억하며
오늘이 사랑을 표현할 수 있는
마지막 날인 것처럼 사랑하기 위해
그 사람 앞에 다가서려 합니다.
이제 다시,
사랑 시작입니다.
혹시,
저처럼 뒤늦게
'사랑의 방법'을 찾는 분이라면
<사랑할 때 알아야 할 것들>을
미리 체크하시기 바랍니다.
사랑은
작은 것에서 커질 수도 있고,
사소한 것 때문에 깨질 수도 있으니까요.
#사랑하는사람 과 함께보면 좋은책
#사랑으로힘들어하는친구 에게 주면 좋은책
-----------------------------------------
▶설렘북스 보러가기 http://me2.do/FfzKuhaV
▶책속의 한줄 멤버십 혜택 http://me2.do/GlPXJ1YV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사랑은..... 항상 어렵다!!! 정답도 없고...
2번10번... 다음 연애를 하게 될때는 좀더 제가 먼저 이해하고 수용하는 연애를 하고싶어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이상형과의 연애
약 4년간의 연애가 3개월 전에 끝이났다.. 2014년에 내가쓴 이상형과 연애가 ㅜㅜ 연애 시간이 점점길어지고 6년이라는 나이차이 때문에 그녀에게 계속 결혼에 대해서 강요했다... 그러다 결국 나는 결혼 생각이 전혀 없으면 의미가 없다는 얘기로 이제 그만하자고 얘기했다... 그때 그녀가 나에게 했던 한마디.. “정말 나랑 헤어지고 싶어???” 나는 답했다... “응... 어쩔수 없잖아.. 이렇게 연애만하고 시간이 흘러 고민을 했을때 그때 아니라고 하면 나는 어떻게 해야하는데...” 이렇게 3년간에 연애는 끝이 났다.. 헤어지고 나서는 너무 허무했다... 그녀가 나를 버린거 같았고... 그녀와 같이 나아갈 미래가 없어지니 열심히 일하는 목표도 사라지고 힘이 빠졌다. 그래서 이별에 마주하고 싶지 않았고 그냥 나의 개인시간이 많아졌다고 생각하고 3개월을 지냈다.. 그렇게 지내다 우연히 전에 내가 쓴 글을 보고 머리를 한대 맞은거 같았다... “기다립니다. 눈이 이쁘고 이야기가 잘통하는 등등 내가 생각한 구체적인 이상형을 적고 그녀가 아직 내게 오지 않았지만 미래에 만날 그녀를 위해 나를 꾸미고 멋진 몸을 만들어서 기다린다고” 아!! 내가 연애를 하면서 나 자신을 가꾸지 않았구나... 때문에 자신감이 없어지고 그녀에 대한 확신이 없어지면서 결혼을 강요했고 그녀의 미래의 꿈을 접으라고 강요하면서나는 이기적으로 그녀를 벼랑끝으로 내몰았구나... 나를 사랑해주고 아껴주었고 믿어준 그녀에게 너무 미안했다.... 그리고 너무너무 고마웠다.. 문자로 이야기를 했지만 우연히 마주치면 직접 다시 이야기 해주고싶다.. 너를 만나서 지난 3년 동안 너무 행복했고 너는 내가 생각한 최고의 이상형인 여자였다고..
86
3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