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yesae
3 years ago10,000+ Views
신은 사실 인간이 감당키 어려울 만큼이나 긴 시간을 누구에게나 주고 있었다. 즉 누구에게라도, 새로 사온 치약만큼이나 완벽하고 풍부한 시간이 주어져 있었던 것이다. 시간이 없다는 것은, 시간에 쫓긴다는 것은, - 돈을 대가로 누군가에게 자신의 시간을 팔고 있기 때문이다. 돌이켜보니 지난 5년간 내가 팔았던 것은 나의 능력이 아니였다. 그것은 나의 시간, 나의 삶이었던 것이다. 알고 보면, 인생의 모든 날은 휴일이다. 삼미슈퍼스타즈의 마지막 팬클럽 중에서
2 comments
Suggested
Recent
@fates77 연필, 마카, 펜으로 그려요^^
우와 뭘루 그리세영.)?? 무슨펜인가염ㅎㅎ
21
2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