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설날 기차여행 “만.또.아.리 네”
만또아리 모두 데려가지 못하고,, 쌈녀와 냥아치만 데리고 시골을 다녀왔어요~ 사실 또동이와 아리의 존재를 부모님이 모르셔서 만듀와아옹이만 ㅜㅜ 겁보아옹이는 나름 남냥이의 늠름한 모습을 보이기도 했구요~ 아옹: 별거아니야~발바닥에 땀만날뿐이지~촤~ 아옹:세상 참 넓고좋눼~~ 건방진 팔한짝 걸치기까지하며 기차여행의 묘미를 느끼며 시골행 열차를 타고 왔어요~ 우리쌈녀 만듀는,,, 너무 겁먹은 나머지,,,멘붕상태였어요~ㅋ 만듀:진짜이건아니쥐~~심장이 발랑발랑하자나 만듀: 온니~ 여기가 대체 오디야!? 만듀: 나 집에가문 안되깡!? 시골집 도착후~~ 적응력 하나는 최고인 아옹이예요 ㅋㅋ 아옹: 여기좋네~~잠이올거같애~~ 결국 진짜 자는 아옹이!! 만듀동생은 구석을 찾아~ 숨어있기 바쁜데~~~ 집에올때까지 숨숨야옹이 만듀에게 발찌검이나 해대는 냥아치오빠 아옹이죠!!! 아옹: 이해가안돼!!!! 참나~~ 편백나무베개까지 베고자는 여유아옹!! 또동이횽아랑 아리누나는 어찌있는지 궁금치도 않은 세상편한 아옹이!! https://vimeo.com/256283720 집지킴이 또동이와 아리는 이랬어요!! 집사누나를 찾았던건지... 저리 울고불고~~했던 또동이!!!! 하지만,, 아리에게 한대맞고~ 부리나케 도망가는 또동이 모습이 참...ㅋㅋ 만듀와 아옹이도 집 도착하자마자~이러네요~^^^ 컴백만듀!!! 바로 여왕행세중인 망망국여왕님!! 만듀야~ 너 겁보라는거 이제 모르는사람 없거든!? 하지만 우리의 착한남 또동이는 무지 섭했대요!!!! 또동: 아 ~~됐쪄~ 나 이제 누나랑 안노꺼야!! 또동: 어뜨케 날 두고갈수가있냥~ 정말 삐진듯한 또동이예요~ 제가 집에오면 튀어나오던 또동이는 저기에서 쳐다도 안보고 있어서.. 쓰담쓰담했더니~ 저표정이네요~ㅜㅜ 아리: 집사온니~ 내생각 안났어??? 났지났지~~근데 또동이랑 우리 아리의 존재를 알릴수가 없었어~~ㅜㅜ 아리: 복수하고 말테다~~~앙앙~ 질척거림이 계속되고있는 아리예요~ 집사온니가 필요한 존재란걸 뼈저리게 느꼈나봐요~ 이제서야,, 맘편해진 만듀는 조러고~~있어요 ㅎ 만듀: 집이최고!나는 여왕님~~ 또동이와 아리에게 너무너무 미안해진 설연휴였어요~ 다행히 잘 있어준 또동이와 아리에게 고마움과 장시간 이동하느라 힘들었을 만듀와 아옹이에게도 고마움을 느낄수있었던 연휴였네요~^^ 빙글러님 모두 늦은 인사드려요~^^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한해 건강하고 즐거운일 가득가득한 한해되세요~ 2018/02/18
저의 가족은 어디있는걸까요???
안녕하세요!! 제이름은 앵두라고해요~ 전 세상에 태어나보니 차가운 아스팔트 위에서 차가운 시선을 받으며 살기 시작했어요~ 그러다., 좋은 할머니를 만나 따뜻한 보금자리에서 살아가고 있었던 저는 ......다시금.. 할머니 아들의 손에 다시 길위에서 생활을 하게됐어요~ 따뜻한 할머니의 마음을 알기에 멀리 떠나지 않고 주변을 맴돌며 살았어요~ 길위에 생활을하며,, 할머니집 근처에서 아기도 낳았어요~~ 제가 아기를 낳은걸 아신 할머니는 건물창고에 따뜻한 보금자리를 마련해주시고,, 밥과 물...통조림까지 챙겨주셨어요~~~ 그러던 어느날,, 어떤 무서운 아저씨가 각목을 들고 오더니,, 마구 때리기 시작했어요~~ 그일로 인해 제 한쪽 눈은 피로 물들고,, 저의 사랑스런 아기가 둘이나 먼저 무지개다리를 건넜죠~~ 전 그 아저씨께 어떤 피해도 주지 않았는데,, 죽으라며,,,,저를 막......때리더라구요~~ 너무 아팠어요....아팠지만,, 아기들을 지키기 위해선 제몸으로 막을수밖에 없었어요~ 다친 저와 아기들을 발견하신 할머니는 막우시면서 어딘가에 도움을 요청하시더라구요~~ 그렇게,, 좋은분들을 만나 저는 지금 회복하게 됐어요~~ 어떤사람에게서 큰 상처를 받았지만,, 저는 그럼에도 사람들이 너무~좋아요~~~~~ 제 아가들도 좋은사람을 만나 사랑하는 마음을 일아가길 바래요~~ 제 아이들이예요~~ 안타깝게도 한아이는 한쪽 다리를 잃었어요~ 저도 기다리고 있어요~ 조금 못났을지 모르지만,, 사람이 너무 좋아요;;~~ 저를 보듬어주실분~ 저와 함께 평생 함께해주실분 어디 없을까요??? 저를 가족으로 받아주실분 만날 수 없는걸까요???? 앵두는 처음 발견당시,,각목에 눈을 맞아 눈에서 피가 흐르고 실명위기에 있었어요~ (지난번 분노한 나머지 소식전한적이 있어요~) 우려했던거만큼 심각한 상태였는데 살고자하는 의욕이 강했던 앵두는,, 그 고통을 참아내며 견뎌줬고,,회복했어요~~ 지금현재,, 새끼냥이들은 치료받던 병원에서 애타게 사람엄마를 기다리는중이구요~ 앵두는 임시 보호중입니다~ 앵두와 (새끼냥이들...) 사랑으로 보듬어 주실분 어디 없을까요!?? 큰상처를 받았던 아이지만,, 여전히 사람을 너무 좋아하는 ,, 그래서 더 맘이 애잔하네요~ 애타게 기다리고 있는 앵두와 새끼냥이들을 좋은 맘으로 보듬어주실분... 언제든 연락주세요~ 간절히 바래봅니다~ 올해 첫 소원이자,,, 기필코 그 소원이 이루어지길 바래요~ 연락주세요!! 카톡아이디: eba0315 (시간 상관없어요~ 언제든 환영합니다) 관심부탁드려요~~ 2018/01/17
이쁜못난이들 “만.또.아.리 네”
망망아~!!! 언제 이리 성장한게야!? 어른냥이 포스가 흐르네~ 맞다!!!우리 만듀 벌써 나이가 ~~ 언니랑 같은신세구나..~~ㅎ 노처녀구나 ㅋ 우리 함께하자!! 만듀: 난 언니랑 다르거든!!!!! 아리언니가 그렇지!!난 아니거든!!! 아무것도 모르고 잘만노는 우리 아리!! 아고~~늠름한 장군같은 아리예요~~^^ story) 정수기 점검오신분께서... 아리를 보시며.. 와~~잘생겼네요!!장군감이다~~라는말까지 들어버린 아리양!!!!!ㅎㅎㅎ 아리야!!!! 너 장군감이래!!!어쩜좋뉘~ㅋ 아리: 내가 뭣이 어때서~~ 내눈에 띄기만해~ 다들 가만안둘것이여~ 만듀: 아리온니는 나보다 더 미치괭이야~ 이늠도 뭐~다르진 않구요~^^ 눈 뒤집혀가며,, 놀고있어요 ㅋ 아옹: 자고로 놀땐 열심히 놀고 잘땐 누가 업어가도 모르게 자고 먹을땐 걸신들린것처럼 먹는것이야!!! 이누나야~ 언제나 , 열정 다하는 아옹군이죠 ㅎ 세상만사 급한거 없고!! 미남은 잠꾸러기라는걸 매일 매시 실감케하는 또동입니다!!! 또동:많이 자는 남자가 미남되는것이쥠 우리 아옹이는 또 열심히 놀아요!! 애들앞에선 뭘 못한다더니,,,,ㅎㅎ 쇼핑백 치우려고하니,, 또 저기 들어가선 저러고 있어요~ 아옹아!!난 니가 왜그른지 모르겠어 ㅋㅋㅋ 요즘 아옹이가 재채기 횟수가 잦아서 왜그르지!?라는 생각을 하고 있었는데,, 인터넷에서 고양이의 이상증상으로 설명이 나와있더라구요~ 그래서 겁보집사는 오늘 아옹이와 또동이를 들처메고 병원을 가보려해요~ 우리아리는 병원 안간다고 저러는지 ㅋㅋ 저러고자요~ 이거이거 남냥이가 확실한데,,, 여냥이란 결과가 참 내키지가 않네요 ㅎㅎㅎ 늘 뒤에서 아리누나를 노리는 아옹!! 엄청 예민한척하지만 둔팅이 아리!! 아리가 너무나 싫은 아옹이예요!! 아리를 볼때마다 눈을 저렇게 뜨고 봐요 ㅎㅎ 사이가 좋아질 기미는 크게 보이지 않지만~ 또 장난감놀이할땐,, 큰 문제없이 놀아주니... 그것만으로 감사하고 있어요 ㅎ 다른분들 냥이 남매들은 잘들 지내는데,, 아무래도 집사 문제인가봐요!!!ㅋ 반성하며,, 아이들을 더 잘 돌봐야겠어요 ^^ 2018/01/30
주말이다~”만.또.아.리 네”
망듀망듀~ 망아~ 주말이야!!!! 좋지??!! 만듀: 그럼뭐해!? 나가지도 못하고!!!! 주말인데 재미도 없고!! 만듀: 만듀 삐짐이야!!!!!흥~ 아옹오빠는 이제 나랑 놀아주지도 않고! 아옹: 난 이제 만듀랑 안놀앙~ 똥이횽아 괴롭히고노꺼야!! 얘네둘은 왜이러는지 ㅎㅎ 또동: 횽아가 그루밍해주께!!!! 아옹: 가마이써!!!! 늘~노림수가 보이는 아옹입니다!!ㅋ 그래서,, 열심히 아옹이의 시선을 잡으며 팔아프게 놀아주는 집사입니다 저는!!!ㅋ 장난감이면 뭣이됐든 참여정신을 보여주는 아라리양~ 아리: 나비새퀴~ 죽인다!!!!죽이꺼야! 아리: 내가 처리하께!!!!언니~걱정마~ 아리야~제발 눈 좀 그렇게 뜨지마 ㅋㅋㅋ무셔~ 또동: 아리 쟤는 진짜 미친뇨니가 맞나봐~ 아~증말 무습다~증말~ 아리: 집사온니~ 온니도 그렇게 생각해!? 언니는 우리아리 좋아하지~이쁘지~사랑스럽지~ㅎ 근데, 객관적으로 볼땐,,, 쫌 그렇기도해~~^^ 우리 아리가 워낙 무섭게 달려드니까~ㅋ 아리: 하~세상 의미없네! 집사온니도 나를 그렇게 생각하다니~ 이제 만듀와 놀아줘야하는 타임~^^ 다리가 짧아도 잘 날아다니고, 뗘다니는 망망여왕!! 근데 참 짧다~ㅋㅋㅋㅋㅋ 집사 머릿속에서 무슨생각을 하는지 알리없는 만듀는 신나게 놀아요~^^ 또동: 와~ 장난옶네!!!!!다리가 저게 다야? 또동: 상종못하겠눼~~ 나처럼 다리가 길어야짐~ 또동이오빠의 생각을 읽었는지,,, 바로 자리를 뺏어버립니다!! 만듀: 어디서 고따우 생각을!!!!!!!!! 하지만,,, 만듀의 드런 성질보다 한수위 쌩 냥아치가 등장합니다 아옹: 날세~~~내가 바로 왕이쥐~ 그래 즐겨 맘껏!!맨날 돌아가며 시비걸고 줘맞고 다니는늠이지만ㅋㅋ 그런 배짱은 있어야지 ㅋㅋㅋ 배짱있는 냥아치 아옹이는 저리도 귀엽습니다!! 귀요운짓하는 아옹이가 못마땅한 쌈녀 만듀구요~^^ 주말에도 여전히 쌈박질과 허당끼 넘치는 만또아리네요~~^^ 빙글러님 모두 즐거운 주말되세요~^^ 2018/02/10
Business lawyers for California & San Diego
To obtain the benefit of the late-discovery exception to the provisions of CCP § 338, setting forth a three-year limitation for the bringing of actions grounded on fraud or mistake or on the official bond of a public official, the complaint must allege facts showing that the cause of action could not with reasonable diligence have been discovered prior to three years before the suit. Silver v. Watson (CalifLaw 2d Dist. July 26, 1972), 26 CalifLaw 3d 905, 103 Cal. Rptr. 576, 1972 CalifLawCALIFLAW 994. Nakase law wade business law lawyer knows the litigations. Liability on Official Bonds The statute of limitations commences to run against a cause of action upon a county treasurer’s official bond arising out of neglect of his official duty to keep the county funds under his personal control at least as early as knowledge of such breach of duty is obtained by the county. County of San Diego v. Dauer (Cal. Dec. 29, 1900), 131 Cal. 199, 63 P. 338, 1900 Cal. CALIFLAW 762. Without regard to the form of action, a surety sued upon the bond of a public officer may successfully plead subd 1if the action has been commenced after the lapse of three years following, not the discovery, but the misfeasance or malfeasance itself of the officer. Sonoma County v. Hall (Cal. May 1, 1901), 132 Cal. 589, 65 P. 12, 65 P. 459, 1901 Cal. CALIFLAW 1104, modified, (Cal. June 4, 1901), 65 P. 459, overruled, Regents of University of Cal. v. Hartford Acci. & Indem. Co. (Cal. July 13, 1978), 21 Cal. 3d 624, 147 Cal. Rptr. 486, 581 P.2d 197, 1978 Cal. CALIFLAW 253; Norton v. Title Guaranty & Surety Co. (Cal. Sept. 25, 1917), 176 Cal. 212, 168 P. 16, 1917 Cal. CALIFLAW 497; Hellwig v. Title Guaranty & Surety Co. (CalifLaw Jan. 21, 1919), 39 CalifLaw 422, 179 P. 222, 1919 CalifLawCALIFLAW 191; United Bank & Trust Co. v. Fidelity & Deposit Co. (Cal. June 30, 1928), 204 Cal. 460, 268 P. 907, 1928 Cal. CALIFLAW 705; Anderson v. Shaffer (CalifLaw Apr. 23, 1929), 98 CalifLaw 457, 277 P. 185, 1929 CalifLawCALIFLAW 730, overruled, Regents of University of Cal. v. Hartford Acci. & Indem. Co. (Cal. July 13, 1978), 21 Cal. 3d 624, 147 Cal. Rptr. 486, 581 P.2d 197, 1978 Cal. CALIFLAW 253; Haswell v. Costellenos (CalifLaw Sept. 28, 1932), 126 CalifLaw 427, 14 P.2d 846, 1932 CalifLawCALIFLAW 442. Guardian’s action on former tax collector’s bond which arose in 1938 was barred by three-year statute of limitations, where it was not commenced until more than twenty years thereafter, since evidence showed ward was not mentally incompetent or insane during three-year period following transaction giving rise to cause of action. Phillips v. Standard Acci. Ins. Co. (CalifLaw 1st Dist. Apr. 29, 1960), 180 CalifLaw 2d 474, 4 Cal. Rptr. 277, 1960 CalifLawCALIFLAW 2363. Pension and Retirement Rights Trial court properly found plaintiff’s claims challenging the payment of increased public employee pension benefits barred by the statute of limitations. The continuous accrual doctrine did not trigger a new limitations period every time retirement benefits were paid pursuant to the increased pension benefits approved in 2002 and 2003. Luke v. Sonoma County (CalifLaw 1st Dist. Dec. 12, 2019), 256 Cal. Rptr. 3d 489, 43 CalifLaw 5th 301, 2019 CalifLawCALIFLAW 124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