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loBaber
1,000+ Views

The Classy, Modern "Rose & Rye" Cocktail

Gorgeously garnished with rose petals, this fresh cocktail is a striking creation of Rose's Luxury, a Washington, D.C. based restaurant. It's a surefire hit for sophisticated gatherings, with floral notes enlivened by a hint of lemon juice.

Rose & Rye

Makes one cocktail
FOR THE ROSE SIMPLE SYRUP
1⁄3 cup sugar
2 drops rose extract, such as Terra
FOR THE COCKTAIL
1 1⁄2 oz. rye whiskey (preferably Rittenhouse)
3⁄4 oz. rose simple syrup
1⁄2 oz. fresh lemon juice
2 dashes Fee Brothers Old Fashioned bitters
1. Make the simple syrup: In a 1-qt. saucepan, stir the sugar with 1⁄3 cup water and bring to a simmer over medium heat. Cook, stirring, until sugar dissolves, about 2 minutes. Remove from the heat and stir in the rose extract. Let cool completely.
2. In a cocktail shaker, combine the whiskey, syrup, lemon juice, and bitters with ice. Shake vigorously, and strain into a chilled rocks glass. Garnish with rose petals.
Source: Saveur
3 Comments
Suggested
Recent
I'm with @caricakes. I totally condone this rose kick you've been on. (Because I've been on one too lol.)
If you know anything about me you know I'm addicted to rose anything. The scent, the flavor, the color, and now, this cocktail!
It has been a bit of a kick, hasn't it? Lol XD I guess I'm just in a floral mood! What with the beautiful summer weather, and everything blooming... @caricakes I hope you try it soon! Let me know how it comes out ;) I'm not usually a whiskey girl, but something about combining it with rose makes it sounds sooo good to me.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Easy, cheap and professional search aquarium light upgrade
I'm sure many of you are like me and buy a tank kit for whatever reason. My reason was because I'm in school and I haven't dropped a million dollars on a tank. Pet Co had a sale of their 20 gallon 16 "tall kits and I jumped on them (got the last one). However, I was never happy with the light. It came with an 18" unit and a purple fluorescent tube. It made my plants look best kind of green-brown, and the dark green leaves "mature" looked brown under it. Good light in a 125 gallon aquarium is also important for keeping the aquarium healthy. Detritus in ammonia, and then nitrite and then nitrate breaks down, helps the plants absorb them and keep their overall concentration closer to 0. A well-lit, well-planted aquarium will not only be beautiful but rather healthy (not counting fish diseases of course) . The ideal light for aquarium plants is in the green and blue spectrum - reddish light promotes algae growth. Seen fluorescent light, that means you want 6500K - 10000K. Different people will tell you different things. The second thing that was the watts / gallon. I was at 3/4 (15 watts / 20 gallons) for the wrong light. 2 watts per gallon is considered a good, strong amount of light (adjust some for extra depth on a tank like this) obviously which I don't have. So I'd thought about it and came up with the simplest and cheapest design, what I think would give me a lot more light. I don't think I'll make an instructible out of this up after I've started, but I hope my pictures can still help. And if anyone has any questions, just message me! Parts: 2 two-packs of Sylvania 13W 6500K Micro-Mini "Daylight" lightbulbs- $ 6.98 / pack (They also have 26 watts, but I haven't received them. If I choose, I want more light, but I could try them. You but could be hotter) 3 sockets with brackets and leads- $ 2.17 / piece 1 Fi circuit breaker adapter-Ask and decide what you want. It is not necessary, but it could save your life. I bought one .- $ 15.28 Some aluminum foil for a reflector A small metal screw, washer, lock washer and nut 30 minutes to an hour, depending on your efficiency on hands on things. A total of $ 20 some without the FI circuit breaker $ 35 partially with the FI circuit breaker * Note that all of this is your work and therefore you are responsible. I would only do this if you have a jar of moisture shield. If moisture gets on this it will almost certainly ruin the lamp socket and could cause a brief, meaning melt, or fire. So be smart. Step 1: out with the old, in with the new Mine was an 18 "fluorescent panel with 4 screws. The screws fit into the plastic panel that makes up the main housing. With this panel that I have gone that I used the holes for the screws and the same screws to make a 1/2" X Mount 1/8 "aluminum panel as a common rail. From this rail I was able to drill holes where I needed and place the lamp sockets as needed. Because it was convenient, I used two of the screw holes for two sockets, and just drilled an extra hole to mount the last socket. Step 2: wire leads I'll try to report a wiring schematic. In text format, here is what I did: (1) the power-in switch wire into a power lead (2) Wire- everything that brings the white jack together, and connect the power switch tab of that group four wires together (3) wire the black socket together and make you line this group of four wires together I wanted this to be very safe so I chose to solder the leads and then put a wire nut on them as an extra measure. I tucked the cables under the aluminum rail including the cable connectors. Step 3: put the lights and foil and test it! Depending on your quality of wiring, your lights choice, operating temperatures could get hot. It could melt, it could briefly, it could be dangerous. I mean two coffee cups and let it go for a couple of hours. So give it a fleeting eyeball, it will glow, but don't leave the room for a few hours until it has reached steady state. Then you'll see some more. Make sure, as if you are reinstalling it, that it is protected from moisture! Do your routine maintenance on the tank to clean off seaweed, add some fertilizer if you want, maybe a CO2 system, and watch your plants go crazy! The advice that was given to me was to use these lamps every 7 Change months. While they'll still work, they may not emit the same spectrum and algae may be more prone to growing. It is also important how much light to offer. Leaving this on 10 hours a day (because I like the light) I found that I grew algae on the sides faster than I wanted it to myself, so I cut it back up to 6 hours. That seems to work pretty well. To find out how much light you need you only need to test for about 2-3 weeks at a time after cleaning. Good luck!
Saffron Thread Vs Saffron Powder
Pure Saffron is the most expensive spice in the world. Therefore, it becomes essential that you use it judiciously when you buy it. While searching for saffron, you may come across two types of it– saffron threads and powder. Saffron threads are the stigma of the saffron crocus. While when the saffron is gently dried and grounded, it becomes saffron powder. Ensure that whatever kind of saffron you choose, it should be of high quality and pure. Some sellers add other spices to this product to earn more profit. Beware of such scams and buy pure saffron only. How to choose the right saffron? We will advise you to buy saffron from a reputable seller. When you buy saffron threads, it will be a dark red colour with a slightly lighter hue at the ends. Saffron is graded by its colour strength. So, if you want to buy saffron, find something that has a colour strength rating of at least 220. If a seller asks you to pay a low price for such saffron – there must be some catch. As we have already mentioned that it is the most expensive spice in the world due to the involvement of high manual labour and its costly production process. When to buy saffron powder? If you choose to buy saffron in its powdered form you can use it for a variety of things. For example, you can add it to any dish without toasting or soaking it in milk or water before using it in the dish. In powdered form, the saffron dissolves easily into food. The best part about using powdered saffron is it evenly flavours the entire dish. If you are following a recipe that uses saffron threads, then use half the quantity of powdered saffron in it to hit the sweet spot. When to buy saffron threads? Using saffron threads directly to any dish is not recommended. Saffron threads require heating for colouring and flavouring the food you are preparing. You can gently toast them before you add it to any dish. Or you can also soak them in lukewarm water or milk for 10-15 minutes before adding it to the delicacy. It works better if you just soak them for more than 2 hours. Take a small jar, fill it with lukewarm water, add a few strands of red saffron to it and close the lid. Keep it aside for 2 hours and then use it in whatever dish you want. The bottom line As it is a very expensive spice, you must know how to cook with saffron. The internet is full of saffron recipes that you can easily prepare at home without much practice. However, whenever you are using this spice, ensure that you measure carefully. Refrain from using any wooden spatula or container while dealing with saffron as wooden material absorb the colour and flavour. If that happens, the dish you are preparing may taste bland with a strange after taste.
Make your own Big Bang drinks!
Hello K-poppers! What better way to celebrate Big Bang's comeback than with a wonderful drink? Here are 5 perfect drinks for every VIP! All the drink recipes are from my friend @allischaaff over at the Food community! ^_^ SEUNGRI - Delicate Lavender Peach Lemonade Summery, refreshing drink for fans of Panda! Mainly for all the K-poppers under 21 since this the only non-alcoholic drink in the card. Check out the recipe HERE! TOP - Classic Prohibition-Era Cocktail The strong and classy drink for fans of the tall and handsome Bingu TOP. Watch the Doom Dada MV as you enjoy this wonderful cocktail! Check out the recipe HERE! GD - Spicy-Sweet with Peach Jalapeño Margarita If there is one way to describe GD in a drink, it's spicy and sweet. Who else can go from classy and sexy to childish and cute in seconds like he does? Share the love for your GD bias with this perfect Margarita! Check out the recipe HERE! TAEYANG - Modern "Rose & Rye" Cocktail This lovely and sophisticated drink is for fans of the handsome Taeyang. Sip on this as you listen to Eyes, Nose, Lips (feat. Tablo)! Check out the recipe HERE! DAESUNG - Lovely Blueberry Jam and Prosecco Cocktail Fruity and refreshing drink for fans of the lovely and bubbly Daesung! I'm sure TOP wishes he could have this drink too! After all, he is the biggest fan of Daesung! Check out the recipe HERE! Next time you sit down for a drink, try one of these Big Bang recommendations! And check out the Food community for tons more awesome recipes and also check out @allischaff's Inspiring Cocktails collection for more drink recipes!
뜨거운 이 계절이 주는 행복, 서울 냉면의 모든 것
Editor Comment 장마가 끝나고 본격적인 찜통더위가 찾아왔다. 뜨거운 뙤약볕이 내리쬐는 여름철, 우리나라 사람들은 보양식으로 원기를 북돋거나 시원한 음식으로 떠나간 구미를 되찾곤 한다. 여름이면 빠질 수 없는 ‘냉면’. 담백하면서 슴슴한 매력의 평양냉면부터 자극적이고 새콤한 맛의 함흥냉면 등 지역마다 면과 육수, 고명 등 맛이 가지각색이다. 본격적인 ‘냉면 성수기’ 시즌을 맞이해 <아이즈매거진>이 다양한 입맛에 골라 먹을 수 있도록 서울 곳곳에 숨은 냉면 맛집들을 모아봤다. 취향별로 즐기는 서울 냉면 가이드 TOP 15. 지금 바로 아래에서 확인해보자. 청량리 할머니냉면 청량리역 재래시장 안쪽 위치한 할머니냉면은 매운맛 마니아라면 한 번쯤 가보길 권하는 곳이다. 메뉴는 오로지 하나, 비빔냉면으로 단출하게 보이지만 그 안에 자부심이 느껴진다. 처음 한 입에 맵지 않다고 생각하면 오산. 먹다 보면 어느새 시원한 육수를 찾게 될 것이다. 자극적인 캡사이신과는 다른 매콤함에 설탕의 단 맛이 어우러져 어릴 적 할머니가 손수 만들어주신 새빨간 냉면이 떠오르기도 한다. 저녁시간만 되면 얼큰한 맛을 찾는 손님들이 붐벼 웨이팅은 기본이지만, 회전율이 빨라 오랜 시간을 기다리지 않아도 된다. 주소 ㅣ 서울 동대문구 왕산로37길 51 영업시간 ㅣ 매일 10:00 – 21:30 메뉴 가격 ㅣ 냉면 5,000원 / 곱빼기 6,000원 / 면사리 2,000원 강서면옥 압구정에 떠오르는 랜드마크 준지 도산 플래그십 스토어 바로 옆에 자리한 이북식 냉면집, 강서면옥. 1948년 평남 강서에서 시작된 반세기의 전통을 가진 이북진미의 명가는 심심한 평양냉면에 심심하지 않은 다채로운 식사류와 밑반찬이 눈에 띄는 냉면집이다. 냉면에 곁들일 음식으로 가장 인기가 많은 메뉴는 만두알. 개당 3,000원의 가격이 다소 부담스럽다고 생각되지만, 성인 남성 손바닥 크기의 두툼한 크기와 꽉 찬 속으로 빚어진 만두에 푸짐한 식사가 될 것이라고 자부한다. 여유가 된다면 국내산 한우 암소 고기로 만든 석쇠 불고기를 추가해서 싸먹는 이북식 육쌈냉면도 먹어볼 것.  주소 ㅣ 서울 강남구 언주로164길 19 영업시간 ㅣ 매일 11:00 – 21:30 메뉴 가격 ㅣ 평양물·비빔냉면 13,000 원 / 김치말이냉면 13,000 원 / 만두 3,000 원 동아냉면 힙한 젊음의 거리 홍대에서 대한민국의 소박하고 꾸밈없는 맛집을 찾기란 쉽지 않다. 이에 걸맞은 가장 클래식한 함흥냉면집 ‘동아냉면’. 주머니 사정이 어려운 학생들부터 한국의 매운맛을 알고 싶은 외국인까지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는 이곳은 미니멀한 메뉴와 합리적인 가격이 돋보인다. 냉면 종류는 물. 비빔 딱 두 가지이며, 곁들일 만두가 전부다. 맵기 정도는 본인의 취향에 맞게 조절 가능하고 불타는 혀를 식혀줄 육수도 준비되어 있다. 매콤한 양념과 고소한 참기름이 어우러지는 냉면에 푸짐한 고기만두는 별미 중 별미. 홍대에 방문했다면 남녀노소 즐길 수 있는 냉면집으로 제격이다. 배탈은 책임질 수 없으니 과한 맵기는 금물. 주소 ㅣ 서울 마포구 홍익로6길 46 영업시간 ㅣ 매일 10:00 – 22:00  메뉴 가격 ㅣ 물·비빔냉면 8,000 원 / 만두 6,000 원  연희동 진보 뻔한 함흥냉면, 평양냉면에 질렸다면 올여름 색다른 중식 냉면을 즐겨보자. 갖은 해산물과 고소한 땅콩 소스를 섞어 먹는 중화 냉면은 차이니스 레스토랑에서 여름 별미로 판매되곤 한다. 연희동에 자리 잡은 중국음식점 진보는 독특한 녹색 면이 특징인 비취 냉면을 선보인다. 일반 중국 냉면과는 다르게 얇고 보들보들한 면은 야채와 함께 했을 때 다양한 식감을 느끼게 해주며 함께 나오는 땅콩 소스는 기호에 맞춰 양을 조절할 수 있다. 땅콩 소스가 섞인 육수가 느끼하게 생각될 즈음에 겨자를 넣어 먹는 것도 하나의 방법. 삼선 짬뽕밥과 고추 간짜장도 진보의 대표 메뉴 중 하나이니 다양한 차이나 푸드를 냉면과 함께 즐겨 보기를 바란다. 주소 ㅣ 서울 서대문구 연희맛로 9 영업시간 ㅣ 매일 11:30 – 21:30 메뉴 가격 ㅣ 비취냉면 11,000 원 / 삼선짬뽕밥 11,000 원 / 고추간짜장 10,000 원 오장동 함흥냉면 2017년부터 올해까지 미쉐린 가이드에 선정된 맛집 오장동 함흥냉면. 자리를 잡고 주문을 하면 음식이 굉장히 빨리 제공되는 이곳은 기본에 가장 충실한 냉면집이다. 테이블마다 온육수 주전자가 있고, 기본 반찬으로는 무채와 간장. 새콤달콤하게 매운맛이 훌륭한 회 냉면은 식당의 빼놓을 수 없는 대표 메뉴다. 간재미 무침, 절인 오이와 배를 면과 한 번에 먹으면 오독오독하면서 아삭하고 쫄깃한 식감을 모두 맛볼 수 있다. 회 냉면이 조금 맵다면 온 육수를 약간 부어 섞거나 혹은 약간의 설탕을 함께 첨가하면 기분 좋은 매운맛을 느낄 수 있기도. 주소 ㅣ 서울 중구 마른내로 108 영업시간 ㅣ 매일 11:00 – 20:30 화요일 휴무 메뉴 가격 ㅣ 회냉면 11,000 원 / 물·비빔냉면 11,000 원 / 만두 8,000 원 남포면옥 냉면과 만두도 좋지만, 냉면과 빈대떡의 조합은 어떨까. 고기 육수에 숙성된 동치미 국물이 어우러진 남포면옥은 특유의 깊고 시원한 육수를 맛볼 수 있다. 기본 반찬으로도 제공되는 동치미는 식당의 시그니처. 취향에 따라 동치미 국물을 냉면에 추가로 넣어 먹어도 좋다. 도톰한 크기의 빈대떡은 겉은 바삭하고 속은 부드러우며 촉촉하다. 시원한 동치미가 더해진 냉면과 빈대떡을 함께한다면, 비 오는 날 막걸리에 빈대떡만큼이나 흔쾌한 궁합을 즐길 수 있다. 주소 ㅣ 서울 중구 을지로3길 24 영업시간 ㅣ 매일 11:30 – 22:00 명절 당일 휴무 메뉴 가격 ㅣ 물·비빔냉면 12,000 원 / 빈대떡 (2장) 16,000 원 북악정 조용하고 공기맑은 서울 평창동에 위치한 전통 한식당 북악정. 소갈비가 대표 메뉴인 북악정은 살짝 심심한 듯한 육수가 일품인 평양냉면 역시 유명하다. 시원하고 진한 고기 육수에 북악정만의 특별한 수제 식초, 바나나초를 살짝 뿌려 먹으면 무더운 여름철 가슴 속까지 시원함을 선사한다. 점심때 방문 시 달짝지근하고 맛있는 궁중갈비와 냉면을 세트로 보다 더 저렴하게 먹을 수 있으니 이왕이면 낮에 가는 것을 추천한다. 주소 ㅣ 서울 종로구 평창36길 6 영업시간 ㅣ 매일 11:30 – 22:30  메뉴 가격 ㅣ 평양물·비빔냉면 13,000 원 정인면옥 세지 않은 간에 맛도 밍밍하지만 사람들의 입맛을 자꾸 끄는 평양냉면. 그중에서도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맛을 자랑하는 정인면옥을 소개한다. 면이 두껍고 쫄깃해 입안에서 서로 엉키지 않고, 탱글탱글한 질감이 고스란히 남아있는 이곳은 진한 고기 풍미의 육수 덕에 그릇째 들고 마시게끔 만든다. 국물이 너무 심심하게 느껴진다면 겨자와 식초를 풀어서 먹는 것도 제격. 또한 냉면과 함께 곁들여 먹을 만두는 자극적이거나 느끼하지 않아 먹고 나서도 속이 더부룩하지 않다. 평양냉면을 처음 도전해본다면, 비빔냉면도 준비되어 있으니 주저 말고 방문해보자. 주소 ㅣ 서울 영등포구 국회대로76길 10 영업시간 ㅣ 매일 11:30 – 21:30 토요일 휴무  메뉴 가격 ㅣ 평양물·비빔냉면 10,000 원 / 접시만두 9,000 원 (반접시 5,000 원) 서북면옥 어린이 대공원 후문을 50년 넘게 지키고 있는 냉면집이 있다. 개업 당시의 메뉴를 유지하며 메밀면을 직접 제조하는 서북면옥이다. 한껏 ‘로컬’ 분위기를 풍기는 간판과 인테리어는 냉면 맛을 배로 올려준다. 다른 식당보다 굵은 면발의 쫄깃함은 주목할 만한 특징. 냉면과 함께 먹기 좋은 편육을 시키면 보기 좋은 한 상이 나온다. 혹시나 평양냉면이 질린다면 비빔냉면을 시켜보는 건 어떨까. 서북만의 특별한 매콤함이 이곳을 다시 찾게 할 것이다. 주소 ㅣ 서울 광진구 자양로 199-1 영업시간 ㅣ 매일 11:00 – 21:00 일요일 휴무 메뉴 가격 ㅣ 물·비빔냉면 8,000 원 / 편육 10,000 원 봉피양 허영만 화백의 만화 ‘식객’에서 60년 경력의 김태원 장인을 그리며 소개된 바 있는 봉피양. 삶은 계란 반쪽 대신 얇게 썬 계란 지단을 올리는 것이 포인트인 이곳은 삼삼한 맛의 일반적인 평양냉면보다 국물이 진하고 깊어 평양냉면 입문자들이 도전하기 좋다. 평일 런치 한정으로 판매되는 평양냉면과 한우 사태 수육 세트는 냉면에 고기를 함께 곁들이면 맛이 더 뛰어나다. 비빔냉면은 새콤달콤한 매운맛이 아닌, 달달하고 매콤하면서 고소한 향이 더해진 맛. 가위로 자르지 않아도 부드럽게 끊기는 메밀 면에 식초와 겨자는 냉면의 감칠맛을 돋우기도 한다. 주소 ㅣ 서울 강남구 삼성로 147길 36 영업시간 ㅣ 매일 11:30 – 21:30  메뉴 가격 ㅣ 평양냉면 14,000 원 / 비빔냉면 13,000 원 / 한우사태수육 평냉세트 22,000원 (평일 런치 한정) 남도식객 대한민국의 사회, 정치적 중심지인 인사동의 고즈넉한 골목. ‘남도식객’이라 칭하는 이곳은 옛 정취를 느낄 수 있는 한옥을 현대식으로 개조해 손님들의 발길을 절로 이끈다. 식당에 도착해 보리차로 목을 축이고 음식을 주문하면 식전에 나오는 가지나물, 양파 장아찌 등 할머니의 정성 가득 차려준 찬들이 입맛을 돋운다. 남도식객의 진미 냉면을 맛보기 전, 조금은 자극적인 김치찜을 먼저 먹어보길 추천한다. 부드러운 갈비살에 묵은지와 아삭거리는 콩나물이 일품인 매콤하면서 달짝지근한 묵은지 김치찜. 김치찜을 먹은 뒤 텁텁한 입안을 휘감는 육전냉면의 시원함이란. 면 위 올라간 색다른 육전 토핑에 깊고 시원한 육수 맛은 한여름의 무더위를 금세 잊게한다. 주소 ㅣ 서울 종로구 인사동길 47-6 영업시간 ㅣ 매일 10:00 – 21:00 일요일 휴무 메뉴 가격 ㅣ 묵은지 갈비찜 9,000 원 / 육전냉면 8,000 원 우래옥 이미 많은 미디어로부터 인정을 받은 우래옥은 주말 식사 시간에 맞춰 가면 40분 이상의 긴 대기 시간은 필수다. 평양냉면 입문 주자인 만큼 다른 집 보다 국물의 간과 육수의 향이 강한 편으로 누구나 부담 없이 도전하기 쉬운 맛이다. 특히, 참기름의 향긋함을 가지고 있는 겉절이는 냉면과 최고의 궁합. 혹시나 다른 곳에서 맛보지 못한 새로움을 경험하고 싶다면, 자극적이지 않은 풍부한 맛을 경험할 수 있는 김치말이 냉면과 육개장을 즐겨보자. 주소 ㅣ 서울 중구 창경궁로 62-29 영업시간 ㅣ 매일 11:30 – 21:30  메뉴 가격 ㅣ 평양냉면 14,000 원 / 김치말이냉면 14,000 원 / 비빔냉면 14,000 원 / 육개장 13,000 원 련남면옥 연남동에 자리한 세련된 인테리어의 련남면옥. 어느 시간대를 가더라도 웨이팅이 있을 정도로 인기가 많지만 기다린 보람이 느껴지는 곳이다. 일반면과 순면을 고를 수 있고 냉면과 함께 제공되는 조개 육수는 취향에 따라 간을 맞출 수 있다. 다른 곳에선 볼 수 없는 4가지 평양냉면을 고를 수 있는 것도 이곳의 매력 중 하나. 단품을 1인 세트로 업그레이드를 한다면 합리적인 가격으로 수육까지 맛볼 수 있다. 혹시나 동행이 평양냉면을 싫어하는 이가 있다면 업진곰탕을 주문하자. 육수의 담백한 하고 깊은 풍미를 느낄 수 있을 것이다. 주소 ㅣ 서울 마포구 성미산로 190-4 영업시간 ㅣ 매일 11:30 – 21:00 일요일 휴무 메뉴 가격 ㅣ 평양냉면 9,000 원 – 10,000 원 / 업진 곰탕 9,000 원 / 1인 세트 16,000 원 – 18,000 원 선비옥 냉면도 먹고 싶고 고기도 먹고 싶다면 종로 3가의 송해거리를 향해보자. 이 둘을 모두 만족시킬 만한 곳, 선비옥은 보라색의 특이한 외관으로 고개가 다소 갸우뚱해지지만 음식을 먹는 순간 금세 끄덕임으로 바뀌게 된다. 평양냉면과 함흥냉면은 후식보단 고기와 함께 먹는 것을 추천한다. 깔끔한 맛을 좋아한다면 평양, 매콤한 걸 즐긴다면 함흥. 고기가 느끼해질 때쯤 냉면 한 입을 맛보면 선비옥에 또 한 번 방문할 완벽한 이유를 알게 될 것이다. 주소 ㅣ서울 종로구 종로17길 32 영업시간 ㅣ매일 09:00 – 24:00 메뉴 가격 ㅣ 평양냉면 9,000 원 / 함흥비빔냉면 8,000 원 / 돼지갈비 12,000 원 을밀대 염리동 마포 KT 지사 앞 누가 봐도 맛집의 포스를 풍기는 냉면집이 있다. 시간대를 잘 못 방문하면 기본 20분의 웨이팅은 감수해야 하는 을밀대. 식당 안 대부분의 손님들은 평양냉면을 기본으로 수육 혹은 녹두전을 추가로 주문한다. 익히 평소 알고 있는 것과 달리 굉장히 얇게 썬 수육은 고기 자체의 맛을 온전히 느낄 수 있는 심심한 간과 곁들어 나오는 파채, 마늘의 향이 신기한 조화를 이룬다. 메인 메뉴 평양냉면 역시 다른 식당에 비해 더욱 깔끔한 맛을 자랑하며, 메밀 특유의 향이 느껴지는 면의 툭툭 끊기는 식감은 여름철 별미로 그만이다. 이곳의 한 가지 팁은 주문 시 냉면과 함께 비빔냉면 양념장을 요청하는 것. 쉽게 두 가지 맛을 즐길 수 있으니 이보다 더 좋을 수 있을까. 주소 ㅣ 서울 마포구 숭문길 24 영업시간 ㅣ 매일 11:00 – 22:00 메뉴 가격 ㅣ 물·비빔냉면 12,000 원 / 회냉면 16,000 원/ 수육 (小) 30,000 원 / 녹두전 9,000 원 by eyesmag supporters  강지민 / 김건호 / 김민성 / 김보미 / 박한준 / 배명현 / 이영준 / 정예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