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yssmin
5 years ago5,000+ Views
FRAGMENTS OF THE FAITH NOVEL VOL. 1!!!
Korean-English translation: 설 마 신의가 여인일까, 했던 의구심은 단박에 사라졌다. 사내인 자가 두려움에 질질 짜고 있는데, 여인은 정확하게 자신의 할 일을 알고 지시를 내려가며 치료를 하고 있다. 슬쩍 상처를 건너다봤더니 여인은 가느다란 핏줄을 바느질하듯 봉합해간다. 어의 장빈이 보았으면 넋을 잃었을 것이다.(/ p.76) The misgivings that (CY) had about the Great Doctor being a woman disappeared in an instant. The man is weeping in fear while the woman clearly knows what she has to do and administering treatment while issuing orders. Taking a peek at the wound, the woman is sewing up a thin vein. If JangBin had seen this, he would’ve been captivated. 천 혈을 통과할 때도 그랬다. 최영은 행여 그 여인이 버둥대어 놓칠까 염려했는데 여인은 오히려 그의 품으로 파고들었다. 그 느낌을 왼쪽 팔이 기억한다. 고개를 숙이자 여인의 부드러운 머리칼이 입술에 스쳤고, 그 향기가 더욱 진하게 몰려들었다. 돌아오던 천혈은 오직 그 여인의 기억으로 가득하다. (/ p.112) When (he) passed through heaven’s gate, it was the same. Contrary to his worries that CY would lose the woman because of her struggling, in fact she burrowed into his chest. His left arm remembers that feeling. Upon tipping (his) head down, the woman’s soft hair brushed (his) lips, and her scent surrounded them more strongly. The return through heaven’s gate was filled solely with memories of her. 쭈그리고 앉아 땅의 한 부분을 손가락 끝으로 문질러본다. 피다. 여인이 피를 흘렸다. 열 배가 넘는 적에게 둘러싸여도, 목에 차가운 칼이 들어와도 최영의 마음은 그럴수록 가라앉곤 했다. 그러던 마음이 요동을 친다. (/ p.130) Crouching down, (he) rubbed the end of what was on the floor with his fingertips. Its blood. The woman spilled blood. Even when surrounded by more than 10 times the enemy, even when a cold sword is held to his throat, CY was able to regain his composure. But that heart is now trembling. 최영이 검을 스릉 뽑는다. 사내가 움찔하며 단도를 더 깊이 하늘여인의 목에 박는다. 그 희고 가느다란 목에 핏줄기가 주룩 흐른다. 최영의 의식이 차갑게 가라앉는다. 저놈은 죽인다. (/ p.147) CY brandishes his sword. Startled, the man digs the dagger more deeply into heaven’s woman’s throat. A line of blood drips down that white and thin throat. CY’s consciousness settles coldly. That bastard is dead. 단 도를 허리춤에 갈무리하더니 이번에는 은수의 얼굴을 감싸 머리 뒤에 매듭져 있는 재갈을 풀려 한다. 매듭이 옥죄어 있는지 시간이 걸린다. 은수가 참았던 숨을 들이켜자 바로 얼굴 옆에 그자의 숨결이 느껴진다. 어째서인지 울컥 울 뻔했다가 가까스로 삼킨다. (/ p.150) After the dagger works at her waist, it releases the gag that was tied behind ES’s head. It must’ve been tightly bound because it takes some time. ES takes a breath and feels his breathing beside her face. Somehow, she narrowly manages to swallow down her tears. 하 늘세상에서 여인을 어깨에 둘러메고 달리던 그 순간부터 계속 마음이 요동질을 해댔다. 보내고 나면 다시 제 상태를 찾을 수 있을 것이다. 이 여인도 하늘문을 통해 돌아가고 나면 이곳에서의 고생은 이내 잊을 것이다. 이토록 기운찬 여인이니까. 그러니까…… 잊겠지? (/ p.156)Ever since he carried that woman from heaven over his shoulder, his feelings were all over the place. If I send her back, they will return to normal. Once the woman goes through heaven’s gate, she will forget all the hardship she experienced here. Since she is an energetic woman. So.. she should be able to forget? 어 명을 들었을 때 부서져 내리던 마음이 여인을 붙잡았다. 마치 구명줄을 부여잡듯이. 잘못했다. 큰 잘못을 했다. 어명은 지켰으나 하늘여인에게 주었던 언약은 지키지 못했다. 사실은 어명을 지키기 위해서가 아니었다. 마음이 비틀거리며 실족하는 상태에서 주인인 나도 모르게 옆에 있던 여인을 붙잡은 것이다. 내 마음이 넘어지지 않겠다고 주인인 나도 모르게 반사적으로 그랬다. 그 순간의 눈먼 손짓 때문에 하늘의 여인이 이 땅에 남아버렸다. (/ p.162) The heart that had smashed to pieces upon hearing the royal decree, grabbed hold of the woman. As if grabbing hold of a lifeline. I’ve done wrong. I’ve done something very wrong. I upheld the royal decree but did not keep my promise with heaven’s woman. To be honest, it wasn’t to uphold the royal decree. When my heart began to falter and slip, without my knowledge, it grabbed hold of the woman next to me. So that my heart would not fall, without my knowledge, it did that, reflexively. In that moment, heaven’s lady was left on this earth because of my blind actions. 여 인이 어이가 없다는 듯 입을 벌리고 최영을 본다. 그 무방비의 입술이 눈에 들어온 순간 최영은 포기했다. 더 못하겠다. 이렇게 가까이서, 이렇게 여인의 향기가 가득한 거리에서 더 성을 낼 수가 없다. 최영은 훌쩍 몸을 일으켜 돌아선다. 몇 걸음 움직여 숨을 쉴 수 있게 거리를 벌린다. (/ p.284) The woman stares at CY as if stunned, her mouth wide open. When he saw her open mouth, CY gave up. I can’t do anymore. This closely, within range of the woman’s scent, I can’t continue to show my anger. CY stands up and turns away. He walks a few steps to create a distance in which he can breathe. * translated by http://forums.soompi.com/profile/icesiren SIGN IN http://www.ipetitions.com/petition/english-version-of-faith/ VOTE for FAITH in http://www.koreandrama.org/?p=23799
3 comments
Hai everyone please open this tweet to know more about faith an english version
5 years ago·Reply
Hi!! minhominoz1!! write real name and where are you from!!, if a member of site as soompi, asianatikas or jooni, for the versión Ebook!! See my other pubications!!
5 years ago·Reply
yo sii kieroo la segunda partee
5 years ago·Reply
18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