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eneultour
10,000+ Views

간단하게 만드는 만둣국!

간단하게 만드는 만둣국! 황금레시피로 온 가족 전부~ 재료도 간단해서~ 최고에요~맛보세요~ 땡초네 레시피창고♥ 비밀의 주방 무료 소식 받기 http://story.kakao.com/ch/secretkitchen/app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마시안 갯벌체험 그리고 조개칼국수 - 면식수햏
지난주에 왕자님을 모시고 인천 영종도쪽에 있는 갯벌체험장을 다녀왔어요. 마시안이란 곳인데, 해변도 있고 갯벌도 있는 곳이에요. 해변이 그리 예쁘지도 않고 주변이 발달해서 놀거리가 많은 것도 아니지만 어린 왕자님 갯벌체험 시켜주는 정도로는 괜찮은 곳이었어요. 물때가 좀 늦은 시간대이기 때문에, 아침에는 바닷가 파도를 맞으며 물놀이, 모래놀이를 하며 보내다가 물때가 되어 갯벌이 드러나고, 본겨적인 조개잡이가 시작되었어요. 왕자님을 데리고 열심히 갯벌을 누볐는데... 정말... 조개 캔다는 것이 정말.... 쉽지 않다는 것을 잘 체험할수 있었네요. ^^;; 그나마 신랑이 2시간 반 동안 열심히 돌아다니면서 캤더니... 이 정도 되는 조개 약 2그릇 정도를 얻을수 있었어요. 휴... 열심히 해감 작업을 했어요. 해감후에는 열심히 박박 닦아주고... 그렇게,... 왕자님이 좋아하시는 조개칼국수를 만들 준비를 진행해주고... 피와 땀이 서린 조개 칼국수가 완성되었어요! 하... 이 칼국수 한그릇을 만들기 위해... 얼마나 오랜시간 갯벌을 누벼다녔는지... 홀로 고군분투하며 허리 제대로 펴지도 못하고 종횡무진 갯벌을 누빈 신랑... 조개잡이는 커녕 밤게, 소라게에만 정신 팔려 돌아다니는 왕자님... 그 뒤를 끊임없이 쫓아다닌 시녀.... 눙물이.... ㅠㅜ 친정에서 데려온 김치를 썰었어요. 칼국수는 역시 김치가 꼭 있어야지요. 맛을 보아하니... 역시 맛이 있네요. 칼국수 참 좋아하는 편인데, 손수 잡은 조개로 끓인 칼국수의 맛이란,... 형용하기 어려운 고급진 맛이네요... ^^;; 너무너무 맛있게 잘 먹었어요. 다 먹고, 마주 앉은 신랑의 만족스런 얼굴이 보였어요. 그 얼굴 속에서 한가지 생각을 읽을 수 있었어요. '앞으로 조개는 마트에서 캐는 걸로 하자...' 여러분... 조개는 그냥 마트에서 사서 드시는게 건강에 좋아요. 잊지마세요~^^* 再见!
미국의 tv프로그램 제작자가 한국에서 먹고간것들.jpg
소떡소떡 이 사람은 미드 내사랑 레이몬드를 제작 했던 필이라는 사람이라고함 첫날엔 즉석떡볶이 먹음 매달 떡볶이 먹으러 온다는 대만 사람들 옆에서 먹음 (앞엔 모델 아이린이 앉았음. 안내해줬나봐용) 라면을 덜어내다가 중간에 포크로 자르려고 해서 엎어트림.. 바보 그리고 밥도 볶아먹음 (나중에 같이온 한국인 치즈 추가함) 시장가서 빈대떡 먹으면서 춤춤ㅋㅋㅋㅋㅋㅋ 만두 김수자씨 (사장님)에게 건배함ㅋㅋㅋ 칼국수, 산낙지 먹음 김치만두, 부찌 쭈꾸미 볶음? 도토리묵국 수산시장 ㄱㄱ 초장에 킹크랩 같은거 먹고 밥도 볶아먹음 북한 음식도 먹으러감 음식 기다리면서 북한에서 넘어오신 분하고 인터뷰도 함 북한식 감자만두 안간데가 없음ㅋㅋ 북촌 한옥마을에 ddp에 뽈뽈뽈 잘 돌아다님 고급스러운 한식도 먹으러감 나도 안먹어본거 먹음 하다하다 기내식 만드는 곳에도 감 필이 한국오는 비행기 안에서 먹었다는 비빔밥. 맛있었다고 함 ㅋㅋㅋㅋㅋ 한국 기내식인데 셰프?님이 스위스 사람이랬나 그랬음 글고 또 어딜 뽈뽈뽈 나돌아다님 과자 털러감ㅋㅋㅋㅋㅋㅋㅋㅋㅋ 새우냄새가 강렬했던 새우깡과 한국패치된 프링글스 에릭남과 치맥 (나도안해본걸..) 종류별로 다 먹고감 대망의 마지막날 한국식 비비큐 먹음 소맥 말아서 먹음 하모니카 불고감ㅋㅋㅋㅋㅋㅋㅋ tmi 넷플 촬영 왔을때 미세먼지 쩔었음 넷플릭스 필이 좋은 여행, 한입만 (제목이 이것) 출처
32000년 전의 씨앗에서 꽃을 피워낸 과학자들
왜 꽃이 삼각 플라스크 안에 들어 있냐고요? 그냥 꽃이 아니기 때문이죠. 무려 32000년 된 씨앗에서 발아한 아주 귀한 꽃이거든요. 몇 년 전, 고대 다람쥐가 파놓은 땅굴을 조사하던 러시아의 과학자 그룹이 얼음 아래 동토층에서 발견한 씨앗들 중 발아가 가능한 씨앗을 골라내 키운 아이들이에요. 아시잖아요, 다람쥐는 먹을 씨앗들을 숨겨놓고 돌아서면 까먹는다는 사실을 ㅋㅋ 덕분에 32000년 전의 꽃을 우리가 만나게 됐습니다. 놀라운 건 그 씨앗에서 발아한 식물이 지금도 시베리아에서 볼 수 있는 Silene stenophylla라는 꽃과 매우 닮아 있다는 거예요. 이렇게 가녀려 보이는 식물이 32000년 이상을 거의 그대로의 모습으로 살아낼 수 있었다니. 그래서 과학자들은 결정했습니다. 아 씨앗을 발견하고 키워냈던 그 러시아 과학자들 말고, 오스트리아의 과학자들이요. 디엔에이를 파보기로 한거죠. (이걸 왜 발견 당시 과학자들은 안 한 거지-_-) 목표는 기후 변화가 크게 와도 버틸 수 있었던 이유가 있었는지, 기후 변화에 적응하기 위한 유전자의 변이가 있었는지를 알아내고, 앞으로의 기후변화에 대비해 다른 식물들을 살리기 위함이라고 합니다. 32000년 전의 다람쥐 덕분에 앞으로 멸종 위기에 처한 식물들까지 살릴 수 있게 될 지도 모른다니. 세상은 참 신기하지 않나요? 아. 다람쥐들은 물론 현재에도 숲을 풍성하게 하는데 일조를 하고 있지만요. 사람숲에도 다람쥐가 있다면 탈모는 없을텐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