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ongYounChoi
10,000+ Views

킴 카다시안 사진모음♡

여권사진부터 볼까요>>
예전엔 촌티나는 B리스트 셀럽이었지만 구세주 칸예를 만나고 세련된 스타일로 변신한 킴 카다시안~
♡♡♡♡♡♡♡♡♡♡♡♡♡♡♡♡♡♡♡♡♡♡♡♡♡
5 Comments
Suggested
Recent
사람이 징그런느낌 처음...
육덕미쩜~~♡
킴은 예전이 더 예뻤던 것 같아요ㅜ 지금은 너무 부담스러워ㅜㅜ
흑발도넘잘어울리지만.은근브라운톤도잘어울리녬♥
성관계비디오 자기가 풀어서 떳자나요ㅠㅠㅠㅠ..평판이 너무안좋은데 그래도 스타일링은워낙잘하고!!칸예의디자인도 잘입어주고!!근데 누드집은좀그만내길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패리스 빵 셔틀에서 칸예의 부인이 되기 까지 - 킴 카다시안 2편
가족이 출연하는 리얼리티 프로그램으로 꽤나 인기를 얻게 된 킴은 광고도 찍게 되요. 근데 그 광고.... 화장실 휴지 광고 쉬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A급 셀럽이 되는 길은 멀고도 험하네요. 그러던 중 그녀의 인생을 송두리째 바꿔줄 귀인이 나타났으니 그의 이름은 바로 칸예 웨스트! 둘의 인연은 엄청나게 길고 방대합니다. 2004년에 있었던 파티장에서 스쳐 지나가는 정도로 만났음에도 불구하고 칸예는 첫눈에 하트가 뿅뿅하고 튀어나와 '저 여자 쩌는데?' 했다는 소문이... 킴이 패리스의 빵셔틀이었을 시절, 심플라이프에 잠깐 나온 모습 보고 칸예는 이미 고백까지 했어요. '나 킴 카다시안이 쥰내 좋아!!!!!!!!!!!' 그 시절 사진도 함께 찍었는데 여기서 중요한건 말입니다.. 왼쪽에 보이는 여자가 칸예의 약혼녀지 말입니다? 약혼녀까지 둔 미친놈이 킴한테 고백을 하다니??????? 죽을래?????? 앙?? 이와중에 킴은 궁댕이 자랑도 틈틈히 하고 다님. 궁댕이를 지방이식 해놓고 실리콘을 넣지 않았다며 엑스레이를 찍는 무식함을 보인 킴은 덕분에 욕을 많이 먹었어요. 참고로 이 궁댕이에 대한 썰이 한 두 가지가 아닌데 지방이식을 한 거라는 의견이 많은 가운데 킴이 엄청나게 살을 찌운 뒤 궁댕이와 가슴만 빼고 지방흡입을 했다는 썰도 있음. 다시 돌아와서 약혼녀랑도 헤어지고 간만에 솔로 생활을 즐기던 칸예! 킴한테 들이댈까 말까 고민하던 차에 패션쇼에서 킴을 만나지만 이미 킴 옆에는 미식축구 선수인 레지 부시가 뙇! 내가 지금 웃는게 웃는게 아니여라??? 킴을 좋아하면서도 솔로로는 살 수가 없었는지 고새 딴 여자를 만나는데, 그 여자는 그냥 딱 봐도 존나쎄로 보이는 여자 엠버 로즈였음. 둘이 지나갈 때 쳐다만 봐도 강냉이 다 털릴 것 같아요 후덜덜 하지만 엠버가 떡하니 옆을 지키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칸예가 킴한테 계속해서 찝쩍댐. 근데 킴도 어마무시한 셀럽인 칸예를 놓치기 싫어서 뻐꾸기를 자꾸 날려대니 엠버 로즈는 빡이 칠대로 쳤지만 킴은 엠버 따위를 무서워 할 그런 여자가 아니었어요. 찌질하긴 하지만 부자에다가 어느정도 명성도 있고 킴 성격도 만만치 않으니까요. 열받은 엠버는... 결국... 킴의 남친인 레지 부시랑 사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물론 이 때는 킴이랑 헤어졌을 때이긴 하지만 그래도 뭔가 충격임. 한 편의 사랑과 전쟁 드라마를 보는 것 같지 않나요? 엠버가 열 받아서 칸예와 킴 둘 사이에 묘한 기운이 흐른다며 폭로를 했고, 열애설이 팡팡 터지게 되지만 당사자들은 절대 그런 사이가 아니라며 발뺌하죠. 아니긴 개뿔. 얼굴보니까 서로 좋아 죽구만 앙? 하지만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는 이 둘의 관계! 킴은 결혼해요. 딴 남자랑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여기서 또 반전은 둘이 이혼함. 결혼한지 72일 만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6개월 사귀고 결혼해서 3개월 만에 헤어졌어요. 킴은 이슈를 만들기 위해 결혼을 이용했다고 미친듯이 욕을 드십니다. 근데 여기서 중요한 건 크리스 험프리는 자기가 이혼하는지도 몰랐쉬먀?ㅋㅋㅋㅋㅋㅋㅋ 결국은 둘이 소송을 하게 됩니다. 킴은 나랑 이혼해줘! 크리스는 날 이용했어!!! 가만안둬!!! 라며 서로에게 고소장을 날림. 소송하는 그 와중에 읭? 칸예랑 킴이 데이트하는 모습이 파파라치에 찍혔어요. 여기저기서 둘이 사귄다며 온갖 매거진에 탑 기사로 나고 난리 났지만 둘은 여전히 묵묵무답 제발 둘이 사귈건지 말건지 빨리 하라고ㅠㅠㅠㅠㅠㅠㅠㅠ 매일 파파라치에 둘의 모습이 포착이 되었으며, 며칠 후 킴이 칸예의 이름이 적힌 귀걸이를 끼고 나옴으로써 내가 칸예 여친이오 하며 인 to the 증! 아 그동안 너무 힘들었습니다. 사귈거면 진작에 사귀던가 드럽게 질질 끌었어요. 웃는 모습을 보기 힘들었던 칸예는 예쁜 여자친구가 생겨서 너무 기쁜지 하얀 이를 다 드러내며 웃는 기적을 행합니다. 둘이 초반에 데이트 하던 시절에 킴 정말 예뻤어요>_< 힘들게 만난 만큼 불타는 사랑을 하던 그 둘은 킴의 이혼 소송이 끝나기도 전에 애를 만들어버렸어요. 이로써 킴은 인생에 가장 큰 목적 달성에 성공합니다. 전 세계 모든 매거진의 메인에 장식이 되고 매일같이 파파라치가 그녀를 쫓아다니며 사진을 찍고 모든이가 인정하는 힙합가수인 칸예의 옆구리도 차지했을 뿐만아니라 아기까지 갖게 되었죠. 물론 칸예 팬들은 좋은 여자 놔두고 왜 킴을 만나냐며 난리난리가 나요. 임신해서 몸을 사려야 하는데도 불구하고 매일 높은 힐을 신고다니는 킴은 또 욕을 많이 먹어요. 킴 진짜 무병장수 할 것 같지 않나요? 욕이란 욕은 혼자 다 잡수시는 듯. 뭐 욕을 하던 말던 신경도 안 쓰는 킴은 10개월 뒤 노스 웨스트를 출산해요. 이 이후로 A급 셀럽 놀이에 빠집니다. 표정도 굉장히 시크한 척, 치명적인 척을 하고 다니고 옷도 언제나 과하게, 패션피플마냥 입고 다니죠. 킴의 이혼 소송이 완료되고 나서 칸예와 킴은 공식적으로 결혼도 하게 됩니다. 결혼하기까지 너무 힘들었어요ㅠㅠㅠㅠㅠㅠㅠ 내가ㅠㅠㅠㅠㅠㅠㅋㅋㅋㅋㅋㅋㅋ 이렇게 할거면 진작에 했으면 얼마나 좋냐ㅠㅠㅠㅠㅠㅠㅠㅠ 결혼해도 욕은 여전히 낭낭히 드시고 계십니다. 트윗에 이 사진을 올리고 모든 미국인에게 욕을 다 먹은 듯 합니다. 이쯤되면 욕 먹는 게 삶의 낙인듯하네요. 지젤 번천이 모델일로 굉장히 바쁘지만 엄마의 일도 놓지 않고 있다는 그런 의미에서 아이를 안고 메이크업을 받고 있는 이 사진을 트위터에 올려 이슈를 받았었어요. 킴도 따라한다고 했는데 킴의 행보가 워낙 이슈받기에만 급급해하니까 자기 애 데리고 뜨려고 이용하는 것 봐라며 욕만 먹었어요. 아놔 또 칸이 모잘라요......... 그치만 오늘 꼭 마무리 해야되요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너무길쟈냐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아무튼 패리스의 꽁무니만 졸졸 따라다니던 시녀에서 지금은 힙합계의 거물 칸예의 와이프가 되었지만 여전히 미국 비호감 1등의 자리를 굳건히 지키고 있는 킴 카다시안이에요. 욕을 많이 먹음에도 불구하고 인스타그램 전세계 팔로워 수 1등이랍니다? 뭥미? 미국 사람들 츤데레 쉬먀? 이렇게 급 마무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미국에서 요즘 가장 핫하다는, 카일리 제너 메이크업
이 화장, 그냥 두꺼워 보이기만 하지만 은근 쏠쏠한 꿀팁들도 숨어 있어요♬ 뷰티커뮤니티의 등대지기 리라쿠마님의 글 MLBB유행의 시초(?) 카일리 제너 메이크업 분석! 을 보고 뽐뿌뽐뿌가 와서 글을 쪄보게 되었습니다♡ 맨 먼저, 얼굴 스킨케어는 알아서 해주시구요. 눈가 주변에 투명한 테이프를 붙여서 아이라인과 아이섀도우를 바를 가이드라인을 정합니다. 눈꼬리에서 위로 대각선으로 올라오게끔 적당히 라인을 본다 생각하고 테이프를 붙여주세요. 이렇게 두 눈에 테이프를 붙인 다음, 그 위의 눈두덩이에 아이섀도우를 바르기 시작하면 되는데요. 아이섀도우 발색이 잘 될 수 있도록 아이프라이머를 먼저 바르고, 투명한 루스파우더를 눈두덩이에 발라 유분을 정리합니다. 베이스 아이섀도우-중간 브라운톤의 아이섀도우를 바르는데, 아이홀이 그윽하고 깊어보일 수 있게끔 진한 음영 섀도우로 눈 아이홀 전체를 칠해주세요. 그리고 투명 테이프를 붙인 라인을 따라서 아이섀도우를 챱챱 그려주고, 아이라인 대신 아이라이너의 효과를 내 줄 다크 브라운 컬러의 아이섀도우도 진하게 발라줍니다. 그리고 투명 테이프를 떼어 주시면, 정말 자를 대고 그린 것처럼 선명한 아이 메이크업이 되지요! 눈의 입체적인 음영감을 더 주기 위해서 앰버 톤의 펄 파우더 섀도우를 눈동자가 감기는 바로 그 부위 중앙에 터치해줍니다. 얼굴의 이목구비를 중심으로 파운데이션을 넓게 얇게 발라주고, 뷰티블렌더로 경계선을 두드리며 펴바릅니다. 리퀴드-크림 타입의 어두운 파운데이션을 컨투어링의 재료로 사용하면 되는데, 턱과 광대뼈 아래의 움푹 패인 부분을 중심으로 정말 정말 두껍다 싶을 정도로 발라 주세요. 뷰티블렌더로 경계선을 펴발라 부드럽고 자연스럽게 블렌딩 해주시는 것도 잊지 말고! 이제 하이라이팅을 줄 부분인데요 :) 얼굴보다 훨씬 밝은 파운데이션을 눈 아래의 다크서클 존/콧등에 발라서 튀어나오고 싶은 부분을 강조합니다. 브러쉬로 충분히 블렌딩해서 자연스럽게 만드는 것도 잊지 마시구요! 어둡고 작아보이게 하고 싶은 부분에는 다시 한 번 쉐딩 크림 스틱을 발라서 더 더 더 작아 보이는 메이크업을 할 거에요. 코 끝의 매부리 라인도 잊지 말고 꼼꼼히☆ 그리고 부드러운 모의 블렌딩 브러쉬로 위에서 표시한 컨투어링/하이라이팅 지점을 모두 블렌딩합니다 :) 눈섭도 선명하고 진하게, 아치를 살려서 표현하고- 언더아이 삼각존을 검은 파우더 아이섀도우로 채우고, 풍성한 인조속눈썹을 붙이고 뷰러로 꼼꼼히 집어주세요! 오렌지색과 핑크 블러셔를 블렌딩해서 펴바르면, 카일리 제너 메이크업은 완성! 진짜 이건 웃긴 이야기지만 ㅋㅋㅋ우리가 끝까지 궁금해하는 립 메이크업은 죽어도 안 알려주네요 ㅠㅠㅠㅠㅠ공답해주길 바랍니다... 궁금하니까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메이크업 제품들 정보는 [링크] 클릭해서 확인해주세요! :)
주둥이를 봉인해제 한 칸예 웨스트
브리트니가 간만에 싱글로 빌보드 1위 먹고 재기를 하고 있는 와중에 칸예가 트윗함. '헤이 브리트니! 니가 잘되니까 기쁘다. 빌보드 1위하게 허락해주지. 근데 제이지랑 내 싱글이 더 쩔어.' 그와중에 제이지는 깨알같이 챙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처구니 없는 트윗에 브리트니 매니저가 대신 답했어요. '우리 1위하게 허락해줘서 존트 고맙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핳 넝담입니다. 때는 2009년 VMA 시상식장. 칸예는 시작하기 전부터 병나발 불고 난리 났음. 뭔가 큰 폭풍이 들이닥칠 것만 같은 기운이 느껴진다...... 아니나 다를까 술 퍼마셨으면 잠이나 쳐잘것이지 무대 위로 난입해서 깽판침. 테일러 스위프트가 여자 뮤직비디오부문 최우수상을 받게 되었고 눈물 콧물 흘리면서 수상소감을 말하려는데 갑자기 칸예가 갑툭튀해서 마이크를 스틸해갔어요. '야 테일러 축하는 하는데 너 이 상 받을 자격 없는 거 알지? 이건 욘세꺼야.' '아니 저새끼 왜저래?' 시키지도 않은 짓을 하는 칸예 때문에 당황한 비욘세. 심지어 핑크는 세상에서 제일 큰 똥이라고 디스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하하하하하하하핳 넝담입니다. 칸예가 깽판치지 않았어도 될만한게 비욘세는 대상이나 마찬가지인 올해의 뮤직비디오상을 받았다는 거에요. 근데 그 난리를 쳐났으니 맘 놓고 기뻐할 수도 없는 욘세쨔응. 결국 테일러를 무대 위로 불러서 칸예 때문에 못한 수상소감을 하게 했죠. 시간이 흘러 2014년. 벡이 올해의 앨범상을 받아서 수상소감을 발표하려는 찰나, 칸예가 강냉이를 드러내며 일어났어요. 제이지는 바로 얼음되고 비욘세는 저 븅신 또 왜저래 하면서 안돼!!!! 외치는 중. 칸예는 걍 장난치려고 무대에 올라왔다가 내려가는거였는데 제이지랑 비욘세는 잠시나마 개식겁함ㅋㅋㅋㅋㅋㅋ 하지만 시상식이 끝나고 또 주둥이를 턴 칸예. '그 상은 원래 비욘세꺼 아님? 그래미 이딴식으로 하면 나 내년부터 안올껴.' 뭔 개소리야 이건. 아하하하하핳하하하핳하 넝담입니다. 그나저나 칸예는 비욘세 짱팬인가봄. 욘세 언니가 Love on top을 부르고 마지막에 뱃속에 있는 블루 아이비를 쓰다듬으며 퍼포먼스를 멋지게 장식했는데 제이지도 가만히 웃기만 하는데 칸예가 더 신나서 제이지 때리고 난리남. 간만에 강냉이 만개했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칸예가 비욘세랑 제이지를 가족이라고 표현할 정도로 끔찍하게 생각하고 있어서 저렇게 행동하는 듯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며칠 전에 칸예가 또 주둥이를 봉인해제 했다는 소식! '나 결심했어. 2020년에 대통령 나갈거야.' 존트 도날드한테 전도당함? 그럼 킴은 엉부인이 되는 건가요?
모델들보다 더 모델같은 패션 디자이너들
1. 입생로랑 태초에 입생로랑이 있었다 내가 생로랑 쓰는거 입는거 둘 다 얹짢아할 상  1936년생 2.에디 슬리먼 그리고 이 브랜드 디자이너로 들어온게 에디 슬리먼   내가 매장 들어오면 이렇게 쳐다볼 상 어릴때부터 남자치고 너무 얇고 긴게 컴플렉스였어서 사회분위기를 바꾸고자 스키니패션을 창조했다는 그 분 기럭지.. 3. 톰포드 이 배우같은 사람은  톰 포드 실제로 모델 경력 있음 지금은 존나 꽃중년 4. 그렉로렌. 잡지 화보같은 이 사람은 랄프 로렌 조카 그렉 로렌 금수저에 능력도 쩌는데 잘생김 수트만 입을것같은데 존나 누더기같은 옷만 만듦 첫번째 사진에 소매도 존나 뜯겨있는데 얼굴만 보느라 눈치 챈 새람? 5.크리스토프 르메르. 크리스토프 르메르 유니클로 U, 르메르 디자이너이고 올해 54세 참고로 이 사람은 사라 린 트란이라는 연인/동업자가 있는데 둘 다 스타일이 엄청 좋고 커플이 그림같이 이쁨 6. 피비파일로 이 유명한 사진의 주인공은 전 셀린느 디자이너 피비 파일로 거의 요즘 여성 패션의 틀을 만든 사람 개 멋져 패션쇼보면 항상 운동화 신고나오는데도 존나 길쭉하고 마름 개멋있음 7. 시몬 포르테 자크뮈스. 이 사람은 요즘 핫한 디자이너 시몬 포르테 자크뮈스, 브랜드명은 자크뮈스  요즘 남성복+여성복 다 엄청난 영향을 주고있는  젊은 디자이너  이 사람은 매우 해맑음 해맑음 키즈모델이였는지 인스타에 어릴때 찍은 광고들 자주 올리는데 이때도 해맑음 해맑+관종임 인스타보면 맨날 장난치거나 웃고있음 8.니콜라스 게스키에르 ㅎ 또 내가 자기 제품 쓰는걸 경멸할것같은 불안한 예감이 드는 이 사람은 니콜라스 게스키에르 루이비통 여성디자이너, 전 발렌시아가 디자이너 이 사람도 레전드로 불리는 엄청난 재능충임 요즘 루이비통 컬렉션 반응이 잠잠한데 얼굴은 여전히 잘생김 9. 마크 제이콥스 포스 개쩌는 이 사람은 워낙 유명해서.. 마크 제이콥스  존나 레전드  사실 난 마크 제이콥스  꽃중년 모습보단 어릴때 머리길고 풋풋한 또라이같은 모습을 좋아함 개멋져... 이런 모습 내 취향이다.. 이 사람들 특징은 쇼 보면 다 자기같이 생긴 모델들 데려다 씀 (ㅊㅊ - 더쿠) https://theqoo.net/index.php?mid=square&filter_mode=normal&page=4&document_srl=1280936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