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noffshare

ㅁ역발상 연습>
‘성실(誠實)’하지 않으면 ‘실성(失性)’하고 ‘지금’ 하지 않으면 ‘금지(禁止)’되며 ‘실상(實狀)’을 제대로 파악하지 않으면 ‘상실(喪失)’의 아픔을 겪을 수 있다. ‘체육(體育)’으로 몸을 단련하지 않으면 ‘육체(肉體)’를 잃을 수 있으며, ‘관습(慣習)’을 타파하지 않으면 나쁜 ‘습관(習慣)’에 억매여 살게 된다. ‘작가(作家)’로서의 기질을 보여주지 않으면 ‘가작(佳作)’도 탄생시킬 수 없으며 ‘일생(一生)’을 목숨 걸고 살지 않으면 ‘생일(生日)’조차 맞이할 수 없다. ‘교육(敎育)’을 똑바로 하지 않으면 미래로 향하는 ‘육교(陸橋)’조차 건설할 수 없으며, ‘굴비’에게도 배우려는 자세를 갖지 않으면 ‘비굴(卑屈)’하게 살 수 밖에 없다. ‘세상(世上)’을 똑바로 살지 않으면 ‘상세(詳細)’하게 목표를 설정할 수 없으며, ‘사상(思想)’을 똑바로 세우지 않으면 ‘상사(上司)’조차도 되지 못한다. ‘사고(思考)’하지 않으면 ‘고사(枯死)’당하고, ‘등대(燈臺)’를 찾는 노력을 포기하면 ‘대등(對等)’한 입장에서 세상을 살아가기 어렵다. 세상의 소음과 '단절(斷絶)'하지 않으면 인생이 ‘절단(絶斷)’날 수 있으며, ‘성품(性品)’을 곱게 가꾸지 않으면 ‘품성(品性)’마저 망가진다. ‘책상(冊床)’에서 진득하게 공부하는 시간을 마련하지 않으면 ‘상책(上策)’은 떠오르지 않고 ‘용기(勇氣)’내어 과감하게 행동하지 않으면 그 어디에도 ‘기용(起用)’되지 못한다. ‘문인(文人)’들의 세계를 파고들지 않으면 ‘인문(人文)’의 세계로 진입할 수 없으며, ‘성숙(成熟)’하는 시간을 의도적으로 마련하지 않으면절대로 ‘숙성(熟成)’되지 않는다. ‘수고(手鼓)’하지 않으면 ‘고수(高手)’가 될 수 없으며, ‘변주(變奏)’하는 즐거움을 맛보지 못하면 ‘주변(周邊)’에서 영원히 서성거릴 수 있다.
Comment
Suggested
Rec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