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lenquigley
5,000+ Views

Pixar changed multiple scenes in 'Inside Out' to cater to International Audiences

What you see depends on the country you live in.

If you walk into a movie theater somewhere else in the world, Pixar's 'Inside Out' may look a little different from the American version you saw back at home. From the food to the sports to the cultural mannerisms, some things are slightly different. Pixar created 28 graphics for 45 uniquely different shots to be inserted for local audiences. So far Pixar has made over $553 million to date spanning multiple countries across the world.
Director Pete Docter said they wanted the film to remain complex and emotional while making sense with the foreign audience's culture. Sometimes Pixar films aren't strictly perfect domestically so they make some tweaks to create the best product. This isn't the first company to change it's movie for a foreign audience. Marvel with "Iron Man 3" added scenes for Chinese audiences to incorporate Gu Li Duo, a popular Chinese milk drink, and a scene where Iron Man is saved by a famous Chinese character. In Adam Sandler's "Pixels", a scene was taken out so that Chinese audiences would not see the Great Wall of China destroyed. As you can see, your country has a huge influence.
Doctor said for 'Inside Out', “We learned that some of our content wouldn’t make sense in other countries. For example, in Japan, broccoli is not considered gross. Kids love it. So we asked them, ‘What’s gross to you?’ They said green bell peppers, so we remodeled and reanimated three separate scenes replacing our broccoli with green peppers.”
In this scene, Riley's dad is having a hard time getting her to eat broccoli. She squirms and turns away in disgust as he continuously attempts to have her eat it. In the United States, it is a normal thing for a child to dislike broccoli. But in Japan, broccoli is substituted by bell peppers since Japanese children think those are gross instead. That slight cultural difference changed an entire scene in the film to be more relatable and to evoke EMOTION.
Though Hockey is traditionally a Canadian pastime, Hockey is still largely popular in the northern parts of the United States such as US state, Minnesota. Hockey is still just as American for many people however most of the world isn't exposed to hockey frequently which is why Pixar changed it to soccer. Soccer is the world's most popular sport.
Docter also mentioned,“We offered a version with soccer instead of hockey since soccer is huge in so many parts of the world. But some countries that are into soccer actually decided to stick with hockey since the characters in the movie are from Minnesota and it makes sense that they’d be hockey fans.”
Did you know that even how we read words is different in various parts of the world? Well Pixar took note of that being noted by Docter, "Bing Bong reads a sign in the film to Joy and Sadness. He points at the letters, D-A-N-G-E-R, saying ‘it’s a shortcut.’ Not only did we translate the sign, but we even went so far as to reanimate Bing Bong so that he points to the letters from right to left, instead of left to right to accommodate certain languages.”
Do you think it's necessary to change a movie for a foreign audience?
5 Comments
Suggested
Recent
Pixar has the money to do it so I say I love this!
It's their movie so they can do as they wish. I'd just make the thing and let it stand as is.
That's very considerate of them. I'm quite happy that they did that, it shows they respect other cultures besides our own.
that's a lot of work
Well considering on an educational level... If you want to introduce your child to another countries customs and mannerisms then , "No" it should not be changed... It falls into a crack of almost making a child believe that "we" as. Country will Bend for them... Oh wait... We do ... What i guess im trying to say is... To change is to fix something that is broken. Therfore that is where the "remix" is created... But perfection is to Know Greatness! But hey its a kids flick, so sure do what you must to "BRAINWASH" the children!!! MUUUIWHAAAAAHAHAHAHA!!! Bring'em to the DARKSIDE!!! No bell peppers here! Only cookies and ice cream! After all... We cater to the worlds needs do what you must... #GreatMovie!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영국왕실에서 여왕 다음가는 티아라 컬렉션을 보유한 사람
은 바로 엘리자베스 여왕을 포함한 조지5세(여왕 할아버지)의 아홉 손주 중 가장 어린 현 글로스터 공작 리처드의 아내, 글로스터 공작부인 브리지트 수십개에 달하는 여왕의 티아라 컬렉션과 달리 브리지트는 단 네개의 티아라를 소유하고 있음에도 여왕 다음가는 컬렉션을 보유했다고 평가받는데 그 이유는 1. 며느리 둘과 고명딸, 세사람이 나눠가져야 했던 켄트 공가와는 다르게 브리지트는 아들만 둘이었던 글로스터 공가의 유일한 며느리로서 시어머니 앨리스 공주의 컬렉션을 온전히 물려받음 2. 마지막 ‘플러스원’이 있음 이 두가지가 주로 언급되더라구 그럼 티아라 네개를 한번 살펴보지 않을래~?~?~? 1. [글로스터 허니서클 티아라] 약간 머리띠 같기도 하고? 화려한건지 심플한건지 그냥 봐서는 종잡기 힘든 이 티아라는 절대다수의 영국왕실 티아라들이 그렇듯, 메리 왕비(조지5세의 아내. 현 여왕의 할머니)의 소유였어ㅋㅋㅋ 왕실규모나 국력을 생각하면 빈약하기 그지없던 영국왕실의 주얼리 컬렉션은 이분이 거의 재창조 했다고 보면 됨... (주얼리 뿐만 아니라 이집안 근간을 다시 세운 인물) 1935년, 셋째 아들 헨리가 버클루 공작의 셋째딸 레이디 앨리스 몬태규 더글라스 스콧과 결혼할때 메리는 이 티아라를 새 며느리에게 결혼선물로 주었고 2004년 메리가 102세(!!!)의 나이로 사망하며 이 티아라는 며느리 브리지트의 소유가 되었고, 그녀가 가장 즐겨 착용하는 티아라야 이 티아라에는 재밌는 기능?이 하나 있는데 요렇게 또 요렇게 공주놀이 세트에 들어있는 티아라 마냥 센터스톤을 바꿔서 착용할 수 있다는 점ㅋㅋㅋㅋ 한가지 티아라로 여러 느낌을 연출할 수 있다는 특이점이 있어 2. [테크 터콰이즈 티아라] 그동안 막연하게 터키석은 촌스럽고 안예쁜 보석이라고 생각했던 나새기... 반성중... 카보숑컷의 질 좋은 터키석들이 너무나 아름다운 이 티아라는 1893년에 테크 공가의 메리 공녀가 부모님께 결혼 선물로 받은 티아라라고 해. 메리 공녀가 누구냐고? 누구긴 누구겠어 또 메리 왕비야...ㅋㅋㅋㅋㅋㅋ 근데 위의 티아라와는 약간 모양이 다르지? 이 티아라도 앨리스에게 결혼 선물로 주었는데, 그당시에 촬영된 이 영상을 보면 현재의 형태와 같은 모습이야! 메리가 1912년에 왕실 보석상에게 의뢰해 모양을 변형했다고 해 시어머니에게 물려받은 이 티아라는 앨리스의 최애 티아라가 되었고 본인이 사망하기 이전에도 종종 며느리 브리지트에게 티아라는 물론 귀걸이와 목걸이, 브로치까지 풀 스윗을 빌려주다가 위의 허니서클 티아라와 마찬가지로 이제는 브리지트의 소유가 되었어 3. [Iveagh 티아라] 이 티아라는 디테일샷이 없어서 원주인의 착샷으로 대신할게. 메리 왕비야. 이쯤되면 놀랍지도 않음ㅋㅋㅋ 메리에게 이 티아라를 선물한 사람은 가족도, 남편 조지5세도 아닌 아일랜드 최고의 갑부이자 귀족 Iveagh 경이었어 (아일랜드 사람들은 그냥 ‘아이비’로, 저 집안 사람들은 ‘아이브어~’로 발음한다길래 그냥 영어 그대로 표기할게) tmi인데 이 귀족 아저씨 이름이 뭔줄 알아? 에드워드 ‘기네스’래 아일랜드 사람인데... 기네스...? HOXY...? YES... 그 기네스 맥주가 이 아저씨 집안꺼였음... 위인이야 진짜... 암튼 다시 본론으로 돌아와서 메리는 1953년 사망하면서 이 티아라를 일평생 사람 취급도 안했던 첫째 며느리, 왕비가 될 둘째 며느리, 말 많고 탈 많았던 막내 며느리 그리고 단 하나뿐인 딸 대신 셋째 며느리 앨리스의 몫으로 남겼고 앨리스는 1974년 남편 헨리가 사망하고 아들과 며느리가 새로운 공작부인이 되기 전까지 이 티아라를 즐겨 착용하다 이후로는 브리지트가 몇번 착용하고 공식석상에 등장함 2008년 브리지트의 둘째딸 레이디 로즈 윈저가 웨딩 티아라로 착용해서 재조명 되기도 했어! 4. [까르띠에 인디안 티아라] 드디어 나왔다 플러스원!!! 까르띠에가 만든 주얼리 중 가장 exquisite한 피스라는 찬사가 붙는 이 티아라는 빅토리아 여왕의 셋째딸, 헬레나 공주의 막내인 마리 루이즈 공녀의 소유였어. 마리 루이즈는 자식 없이 남편과 이혼한 후(남편의 동성애 성향 때문이었다고 함) 재혼하지 않고 평생 독신으로 살았는데, 그녀의 대자(godson)이 바로 이 글의 주인공 브리지트의 남편 리처드야! 마리 루이즈는 이 티아라를 리처드에게 유품으로 남겼고 이는 브리지트가 시어머니에게 물려받지 않은 유일한 티아라가 되었어. 혹자는 브리지트의 티아라 컬렉션이 여왕의 그것과 견줄 수 있는 단 하나의 이유가 바로 이 티아라의 존재라고 말할 정도로 존재감이 어마무시한 티아라야 보기만 해도 그 평가가 이해되지 않니? 진짜 엄청나다는 말이 어울리는 티아라라고 생각해! 프로필 사진 촬영중에 딸과 이 티아라로 장난치는(ㄷㄷ) 브리지트 사진으로 글 마무리 할게! ㅊㅊ 디미토리 와 뭐야 부내 개쩐다ㅇㅇ; 글 퍼오면서 대체 이런 글은 어떤 사람들이 쓰는 건가 궁금해짐 살면서 1도 몰랐을 이야기인데.. 덕분에 개흥미돋 꿀잼 근데 티아라.. 한번 실물 봐보고 싶다 눈뽕 오지겠지?
Chuyển hàng Sài Gòn đi Thái Bình nhanh nhất
Chành xe chuyển hàng từ Sài Gòn đi Thái Bình - Hưng Thịnh chuyên cung cấp dịch vụ vận chuyển, ghép hàng uy tín - gía rẻ - chuyên nghiệp - nhanh chóng. Nhằm cung cấp nguyên vật liệu, hàng hóa cho các doanh nghiệp, tư nhân nhanh nhất, Hưng Thịnh đang dần mở rộng, khai thác và phát triển hết nhu cầu trao đổi hàng hóa giữa các tỉnh thành để đáp ứng, thỏa mãn nhu cầu sử dụng dịch vụ của quý khách. Gửi hàng đi Thái Bình là một trong các tuyến vận chuyển chủ lực của Hưng Thịnh. Được đầu tư với hơn 30 đầu xe tải đa dạng kích thước và tải trọng, giúp quý khách dễ dàng lựa chọn xe phù hợp với tính chất hàng hóa của mình. Trong những năm gần đây, nền kinh tế phát triển mạnh mẽ, kéo theo nhiều đơn vị vận tải được thành lập và cạnh tranh với nhau. Hưng Thịnh là một trong những đơn vị vận chuyển uy tín nhất khu vực phía Nam hiện nay, được rất nhiều đối tác sử dụng và tin dùng trong nhiều năm qua. Vì sao vận tải đường bộ được khách hàng lựa chọn nhiều? Vì vận chuyển hàng hóa bằng đường bộ giúp tiết kiệm nhiều chi phí vận chuyển hơn các hình thức vận chuyển khác. Thời gian vận chuyển nhanh nhất, giao thông được mở rộng giúp rút ngắn thời gian hơn. Chành xe Sài Gòn - Thái Bình tại Hưng Thịnh cam kết giá cước vận chuyển cố định trong thời gian dài và không biến động theo giá xăng dầu. Hàng hóa đảm bảo trong quá trình vận chuyển an toàn, nguyên đai, nguyên kiện. Liên hệ Hưng Thịnh để có thông tin chi tiết bạn nhé! Công Ty TNHH Vận Tải Giao Nhận Hàng Hóa Hưng Thịnh Kho HCM: Kho B6, Bãi xe Nguyễn Ngọc, 60 QL1A, Bà Điểm, Hóc Môn, TP.HCM Email: chanhxehungthinh@gmail.com Hotline: 0888.115.988 - Zalo: 0355.044.579
Women Are Clingy, Men Are Romantic
Why is it that when a man performs a wild, extravagant, borderline-stalker gesture, and he's SO ROMANTIC. A woman attempts to sweep a man off of his feet, and we're called crazy. Or clingy. Or obsessive. Why is it more socially acceptable for a man to overly express his emotional side but women need to play it cool when it comes to romance? Writes you letters everyday. Think of the Notebook. We're told to think that's super romantic of the guy, but if a girl did it she'd be seen as obsessed!! Throws rocks at your window. I used to fantasize about that when I was younger, hoping my crush would ride his bike over and say he loves me from the street below. But think about a girl doing that...she's probably stalking you. Shows up outside your classroom door to walk you to your next class. A guy standing outside your office or classroom door is sweet, touching, cute, but a girl might be a little obsessed with you, right? Trying to change your mind about dating them. Girls chasing after their crush telling them 'I'll treat your right!,' ' Just give me one shot,' or anything Heath Ledger said in 10 Things I Hate About You just sounds goofy to think about! Do anything annoyingly musical. Put on a performance in front of the whole school, hold up a boom box outside of your window, whatever it is, guys can do it and girls should sort of...not... Use pick up lines. Guys may get a huge eye roll for using them, but have you ever heard a girl throw out a pick up line at someone at the bar? Probably not. Ladies: Do you ever feel like you can't make any big romantic gestures? What's a romantic thing you've done? Ladies and Gentlemen: Would you be turned on or off by a girl doing a bigger romantic gesture that's usually just considered a guy thing? Personally, I'm all for everyone showing love in as many ways as they can! I'm not super into big romantic things for me personally, but I say guys and gals should be able to do whatever they want!
코로나19 때문에 떡상한 바이러스 재난 영화 5선
Editor Comment 개봉 당시엔 미래에 대한 경고였을 바이러스 재난 영화.국내 영화 <감기>와 더불어 해외 바이러스 재난 영화가 전 세계적으로 재조명되고 있다. 모두 영화보다 더 영화 같은 현실이 벌어지고 있는 지금을 예견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 영화들의 공통 관전 포인트는 눈으로 보이지 않는 바이러스를 극복해나가는 인간의 사실적인 모습들이다. <아이즈매거진>이 현 상황과 맞닿은 바이러스 재난 영화 5선을 준비해봤다. 현실과 비슷한 상황에 비춰 감탄하기보다는 영화가 인류에게 던지는 메시지에 집중해보며 감상해보길. 크레이지(The Crazies, 2010) 코로나19는 중국 우한의 바이러스 연구소에서 노출된 바이러스에 의해 감염이 시작되었다는 의혹이 있다. 아직 과학적으로 증명된 바는 없지만, 중국 연구소 직원들이 발표한 바이러스 유출 논문에 쓰여진 사례로 본다면 가능성이 농후한 일이기도 하다. 영화 <크레이지>는 인위적 실험과 관리 소홀로 인해 생긴 치명적 바이러스에 초점을 맞췄다. 감염 후 단 48시간 만에 미치게 이르게 되는 치명적 바이러스의 이름은 ‘트릭스’. 바이러스가 유출됐다는 사실을 알고 있던 정부는 군부대를 투입, 도시를 폐쇄하고 생존자를 전멸시키려 한다. 살인 광기에 휩싸인 생존자들과 도시를 전멸시키려는 정부를 상대로 필살적으로 탈출을 시도하는 주인공 데이빗과 그의 가족들. 반인륜적인 영화 속 정부의 결정이 과연 최선의 선택이었을지 생각하며 감상해보길 추천한다. 컨테이젼(Contagion, 2011) 코로나19로 인해 더욱 재조명되고 있는 영화, <컨테이젼>. 영화 같은 현실, 현실 같은 영화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전염병의 확산에 따른 인간의 공포와 사회적 혼란을 사실적으로 그려내 큰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바이러스의 배경지는 홍콩. 미국인 베스는 홍콩 출장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가기 전, 공항 바에서 맥주 한 잔을 즐기면서 영화는 시작된다. 전염의 가장 직접적 경로인 손에 포커스를 맞춘 점과 영화 말미에 드러나는 바이러스의 경로가 박쥐의 변을 먹고 자란 돼지를 요리한 요리사로부터 시작되었다는 점이 코로나19 사태와 매우 닮아있다. 영화 속 명대사, “늑장 대응으로 사람들이 죽는 것보단 과잉 대응으로 비난받는 게 낫다고 생각합니다.”는 심각한 상황을 마주한 우리들에게 귀감이 될 만한 메시지를 주기도. 아웃브레이크(Outbreak, 1995) 1995년에 개봉된 ‘에볼라’ 바이러스를 다룬 영화, <아웃브레이크>. 1967년 아프리카 모타바 계곡 용병 캠프에 의문의 출혈열이 발생하고 수많은 용병이 죽는다. 미군은 용병들의 혈액만 채취한 뒤 폭탄을 투하해 그들을 몰살시킨다. 30년이 흘러 같은 지역에서 또다시 출혈열이 발생해 모두가 사망하고, 에볼라 바이러스가 숙주 원숭이를 통해 미국에 퍼지며 큰 위기에 빠지는 내용을 담고 있다. <아웃브레이크>는 전염병이 어떤 과정으로 발생, 확산되는지 조금 더 구체적이고 사실적이게 묘사됐다. 특히, 정부가 국민을 희생양으로 삼으려는 과정은 영화의 극적인 긴장감을 더해주는 관전 포인트. 나는 전설이다(I Am Legend, 2007) SF 소설계의 세기의 걸작으로 꼽히는 ‘리처드 매드슨’의 동명 베스트셀러를 원작으로 제작된 영화 <나는 전설이다>. 2012년, 인류의 멸망. 전 인류가 멸망한 가운데 과학자 로버트 네빌만이 살아남는다. 지난 3년간 그는 매일같이 또 다른 생존자를 찾기 위해 절박한 심정으로 방송을 송신한다. 그러나 그가 그토록 애타게 찾았던 생존자들은 더 이상 인간의 모습이 아니었다. 그들은 이상 바이러스에 감염되어 ‘변종 인류’로 변해 버린 것. 인류의 운명을 짊어진 네빌은 면역체를 가진 자신의 피를 이용해 백신을 만들어낼 방법을 알아내야만 하는 숙명을 짊어지게 되고 인류 최후의 전쟁을 치르게 된다. 놀랍게도 이 영화의 결말은 감독판과 극장판에 따라 두 가지로 나뉜다. 스포는 하지 않겠다. 시간적 여유가 된다면 두 결말의 차이점을 비교해 감상해보길. 캐리어스(Carriers, 2009) 정체불명의 바이러스로 오염된 세상. 호흡과 타액, 혈액으로 감염되는 치사율 100%의 바이러스가 삽시간에 퍼져 인류는 멸망 직전의 위기를 맞게 된다. 영화 <캐리어스> 속 주요 인물들은 바이러스를 피해 어렸을 적 부모님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냈던 해변가로 향하기로 하고, 살아남기 위해 규칙을 정한다. 이들이 자발적으로 정한 규칙은 바이러스에 걸린 사람은 돕지 않고, 함께 다니지 않는 것. 영화의 관전 포인트는 바로 이 부분이다. 인간이 극한의 상황에 치닫게 되면 생존본능에 충실한 생물체가 될 수밖에 없다는 현실적인 내용에 잠시 깊은 생각에 빠지게 만든다. 만약 당신이 영화 속 주인공이었다면 어떤 결정을 내렸을까?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Top 10 MLM & Network Marketing Companies Of 2021
Before knowing  top 10 MLM & network marketing companies, let us know what is network marketing. Network marketing is a type of business opportunity that is very popular with people looking for part-time, flexible businesses. Network marketing, also known as multi-level marketing, is a direct selling method that uses a network of people to sell a product. The participants in this network are usually remunerated on a commission basis. Network marketing is a medium of marketing that manufacturers use to expand their sales. Here’s the list of top 10 Best Network Marketing Companies. Mi Lifestyle Marketing Global Private Limited Amway Herbalife Forever Living Products Keva Vestige Safe & Secure Online Marketing Pvt. Ltd Win Nature International Pvt Ltd Modicare IMC Mi Lifestyle Marketing Global Private Limited Mi Lifestyle Marketing Private Limited is an Indian company established in Chennai in 2013 and a network marketing company offering a wide range of lifestyle products directly to consumers and products approved by AYUSH. Amway Amway is an American company that uses a multi-level marketing model to sell a wide range of products, primarily in the health, beauty and home care markets. Amway was founded by Jay Van Andel and Richard DeVos in 1959. Amway Businesses Offer, Opportunities That Empower, Relationships That Endure. Herbalife Herbalife is a global nutrition company that has helped people to live a healthy, active life since 1980. Our nutrition, weight management and personal care products are available exclusively through our more than 2.3 million independent associates in more than 90 countries. Forever Living Products  Forever Living Products is a privately held multi-level marketing company based in Scottsdale, Arizona, which manufactures and sells aloe vera-based beverages and bee-derived nutritional supplements and personal care products. The company was founded in 1978 by CEO Rex Maughan. Keva  Keva Industries, established in 2009, is the world’s leading direct selling company, Wellness, Food, Personal Care, Color Cosmetics, Home Care, FMCG, Animal & Agriculture products. Company has more than 400 products in its portfolio, almost all segments with a unique offer of Buy 1 get 1 free. Vestige Vestige Marketing Pvt. Ltd., which started operations in 2004, is the leading direct sales company in the field of world-class health and personal care products.Vestige is growing at a phenomenal rate every year. Safe & Secure Online Marketing Pvt. Ltd Safe & Secure Pvt Online Marketing. Ltd. is an Indian direct selling company. Safe Shop offers a wide range of educational products, lifestyle, technology products. Win Nature International Pvt. Ltd Win Nature International Pvt.Ltd was Established in 2015. It is an emerging manufacturer of Ayurvedic products located in Nagpur (Maharashtra), the center of India We are a dynamic team, with expertise in manufacturing Ayurveda products and direct sales as well as men and money management. Modicare  Since the inception of the Modi Group of Industries, the core philosophy has remained consistent—to enhance, engage and empower people’s lives. This very ethos remained at the heart of the Modicare Foundation when it was established in 1996. International Marketing Corporation Pvt Ltd International Marketing Corporation Pvt Ltd. is an Indian network marketing company. IMC is an Indian direct selling company that began operating in 2007 and is a member of IDSA. The company’s turnover in 2019 is 400 crores. Conclusion Network Marketing does have its fair share of problems but they mainly revolve false and misleading information. However, you should not let false beliefs stop you from considering a network marketing business. You can achieve success if you gain solid understanding of the industry, choose a company carefully, find quality sponsors, commit time and effort to your business.  Global MLM Software is Leader in Providing MLM Software & Direct Selling Solutions to customers across the globe.  Visit our website to understand 200+ Ready to use features @ https://globalmlmsolution.com Try our Free Demo @ https://globalmlmsolution.com/demo Connect with us for Business Consultation and plan Validation @ https://wa.me/919113511765https://globalmlmsolution.com/top-10-mlm-network-marketing-companies-of-2021/
YouTuber Films Suicide Victim, Doesn't Get Why His Jokes Arent Funny
[tw: mentions suicide] This is Logan Paul, YouTuber and brother of Jake Paul and equally influential YouTuber. He has over 15 million subscribers and makes videos about pranks, extreme sports, and basically living off of all the money he makes. Most of his fans are under the age of 17. He has been posting a video every single day for over a year and plenty have been controversial (one of his most successful videos is when he reacts to seeing color for the first time, but then he later admitted that he lied about being color blind) This week though, even his fans have said he has gone too far. He is currently in Japan and making videos about his trip, but he and his friends headed to Aokigahara, also known as Japan's suicide forest. It's the most popular place to tortured people to end their lives. It is known for its beauty so people do go there just to see the nature, but they went into the restricted section. They go on a visit to the forest intending to focus on the "haunted" aspect of it, he says in the video. After walking a short distance into the forest, the group come across a body. The group is filmed approaching the body, which is shown in several close-ups where only the face is blurred out. A member of the group is heard off camera saying he "doesn't feel good". Paul then asks him: "What, you never stand next to a dead guy?" He then laughs. He then took the time to pose with the man (who is revealed to have just died a few hours before due to the color of his body) in order to get the perfect thumbnail and then posted it on his channel. This is literally what the thumbnail image was: It got over 6 million views. Later in the video they joked that YouTube wouldn't put ads on a video with a dead guy so they might as well take sake shots too (YT has a new strict algorithm about what kind of content can make money and obviously suicide isnt one of them) After the video got a ton of criticism, he took the video down and issued this half ass apology: He later posted a video apology but come on. This is just disgusting. I am so sorry to the family of that victim and to anyone who has been affected by suicide. There is NO excuse for what he did. If it was a live stream and an accident I could understand if he was overwhelmed, forgot to turn the camera off, etc. But this was filmed, edited, and uploaded. He zoomed in and took from different angles. He posed for pictures with the body. He is trash. If you or someone you know is thinking about suicide, please visit https://suicidepreventionlifeline.org/ for a way out of depression.
코로나 19 사태를 예견한 영화 <감기> 재조명
영화 속 현실이 코앞으로? 정부가 오늘 코로나19 대응 위기경보를 최고 단계인 심각 단계로 격상했다. 심각 단계를 발령한 것은 2009년 신종인플루엔자 사태 이후 11년 만이다. 한편, 몇일새 확진자가 폭증하면서 국민들의 우려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는 가운데, ‘감염’을 소재로 만들어진 과거 영화들이 역주행 하고있다. 바이러스 확산 우려로 외출을 꺼리면서 영화관 대신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로 집에서 시간을 보내는 시청자가 급격하게 늘고 있기 때문이다. 국내 영화에서는 한국 영화 최초로 바이러스의 감염 공포를 다룬 영화 <감기>가 재조명되고 있다. 영화는 평소 가볍게 받아들였던 감기라는 질병이 인류의 생존을 위협하는 치명적인 바이러스가 될 수도 있다는 점을 모티브로 제작됐다. 놀랍게도 현재 중국 우한에서 벌어지고 있는 상황들이 영화 속 대한민국의 현실과 맞닿은 점이 아주 인상적이다. 또한, 극한의 상황에 치달으며 식료품을 확보하기 위한 갈취 또는 폭동을 일으키는 인간의 이기심이 그려지면서 이번 코로나19 양상에서 드러난 현시점의 모습들을 연상시키고 있다. 영화 <감기>속 이야기를 따라가 보며 더 큰 재난사태에 미리 대비해 보는 건 어떨까.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Viral Star "Damn Daniel" Meets Ellen
Daaaaaaaamn Daniel. If you haven't seen the viral video of the newly famed star "Damn Daniel" then you're probably living off the grid. With a hilarious voice coming from high school sophomore Josh Holz, he has been making hilarious vines of his friend, Daniel Lara. Daniel is only 14 years old and a freshman at Riverside Poly High School, CA. The young heart throb is now raking in thousands of fans across social media attracting super-fandom overnight. Hundreds of crazy rumors have flooded the web, everything from Daniel being attacked to he's in hiding. Everyone is just looking for a story to add to the media craze. There are currently a pair of white vans online selling for $300,000 hoping to get someone gullible enough to buy them. This quick rise to fame though hasn't come without consequences. A recent news article hit that fans are pranking and storming Holz's home in California to get a glimpse of the kid behind the voice. The vine has also led to some negative parodies online which have garnered some heat. Of course it was a given that "Damn Daniel" and the voice behind it would appear on The Ellen Show. After a hilarious interview between Ellen and the boys, she surprised them with gifts. For Holz, she gave him an epic and brand new surfboard to commemorate his visit to the show. However, Damn Daniel was the one who truly came home with a winning prize by receiving a lifetime supply of Vans shoes thanks to Ellen partnering with Vans HQ. Talk about an awesome gift! "Back at it again with the white va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