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phieum3
10,000+ Views

로쉐초콜릿(feat. 생초콜릿이 지겨울때)

초콜릿 선물 하실 때 대부분 생 초콜릿으로 하실껀데 그것보다 더 간단하게 할 수 있는 초콜릿을 소개해 드릴께요. 로쉐 초콜릿인데요. 로쉐의 뜻은 바위 입니다. 모양때문인데요. 페레로 로쉐 같은 경우는 우리 식으로 풀면 '페레로 가문에서만든 바위 모양 초콜릿' 이런 뜻입니다. 이제 그럼 재료 하고 만드는 법 소개해 드릴께요. <재료> 칼아몬드(인터넷에 치시면 나와요.) 100g 초콜릿 100g + 건과일 조금(이건 있을때만 넣는 거예요) <시작하기전에> 아몬드는 살짝 볶아 주세요. <과정> 1. 초콜릿을 템퍼링 해줍니다.(코팅용 초콜릿의 경우 그냥 녹여주기만 하면 됩니다) 2. 아몬드와 건과일을 섞어 주세요. 3. 숫가락으로 조금씩 떠서 한입크기로 놓아주세요. +이것도 귀찮으실 경우 그냥 초콜릿 담는 유산지에 한입 크기로 부어 주세요. 4. 냉동실이나 차가운 곳에 살짝 굳혀주세요.(초콜릿은 냄새를 잘빨아 들이고 쉽게 굳기 때문에 5분 정도 만 놔두면 충분히 굳어요.) 5. 포장하시거나 맛있게 드세요! * 말그대로 바위 모양 초콜릿이기때문에 크게 모양 안잡아도 되요. 궁금한게 있으시면 댓글 달아주시면 답해드릴께요.
sophieum3
5 Likes
7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친절한 랭킹씨] 셋이 합쳐 매출액 7천억…잘 팔리는 라면 ‘삼대장’은?
한 공장서 찍은 제품이라도 누가 끓이냐 무엇을 넣느냐에 따라 맛이 천차만별인, 먹어도 먹어도 질리지 않는 그 음식. 바로 라면인데요. ▲2019년 라면류 전체 매출액 = 2조 830억원 / 국민 1인당 약 40,300원어치의 라면을 사먹음 라면 사랑이 넘치는 우리들은 어떤 제품을 얼마나 팔아줬을까요? 지난해 국내 유통된 라면의 브랜드별 매출액을 살펴봤습니다. 가장 많이 팔린 건 신라면. 3,000억원이 넘는 압도적 매출을 기록했습니다. 이어 진라면이 짜파게티를 아슬아슬하게 꺾고 2위를 차지했지요. 각각 천억을 넘긴 이들 라면 ‘삼대장’의 매출, 합치면 7,094억원으로 시장의 34%에 달했습니다. 이하 너구리, 안성탕면, 비빔면 등 ‘네임드’ 라면들이 10위 안에 들었는데요. 삼양라면(1963년 출시)을 필두로 모두가 1991년 이전 출시작, 21세기 브랜드는 6위 불닭볶음면이 유일했습니다. 신제품의 몸으로 굳건한 톱 10들과 어깨를 나란히 하기란, 사실상 불가능의 영역이 아닐까 싶을 정도. 업체별 매출액은 어떨까요? 5위 안에 4개 브랜드를 진입시킨 농심이 유일하게 연매출 1조원을 넘기며 1위 자리를 지켰습니다. 오뚜기, 삼양, 팔도가 뒤를 이었지요. ---------- 친절한 랭킹씨가 살펴본 많이 팔린, 다시 말해 우리가 많이 사먹은 라면들. 어떤가요? 이 중(혹은 이밖에) 여러분이 최애하는 라면은 무엇인가요? ---------- 글·구성 : 이성인 기자 silee@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
청사포 방갈로 끝집
동서네가 언제부턴가 조개구이 먹으러 가자고 이야기를 한것 같은데 드디어 날을 잡았습니다. 아따 근데 집에서 청사포까지 가는데 한시간 하고도 30분이 더 걸리더라구요. 나름 안막히는 길 찾아간다고 갔는데 모든 길이 다 트래픽 장난아니더라구요 ㅡ..ㅡ 오래전 세가족이 장모님 모시고 왔던 기억이 있어서 다시 오게된 방갈로 끝집. 아, 근데 낮시간인데도 손님들 장난아니게 많네요. 주차장에 주차를 하는데 아저씨가 최대한 붙여서 주차하라길래 낮시간에 그래야 되나싶었는데 ㅋ 나중에 보니 그래야 되겠더라구요. 아이들은 오자마자 바닷가로 내려갔어요. 햐, 바다랑 이렇게 가까운 곳에서 술한잔 하는거 오랜만인데요. 파도소리 들으며 낮술 한잔 캬~~~ 가리비 좀 구워 먹었답니다. 바다 바로 앞에서 파도소리 들으며 낮술 한잔하면서 먹는 가리비구이 캬 죽여줍니다. 낮술하며 한참을 앉아있었는데도 6시도 안됐네요 ㅋ. 햐, 근데 여기 손님들이 마구마구 밀려들어오네요. 택시타고 많이들 오시더라구요. 일찍 안오면 자리잡기 힘들듯요. 집으로 갈때 대리운전 기사님께서 코로나 때문에 여긴 더 사람이 많아진것 같다고 하시더라구요 ㅡ..ㅡ 방파제에서 바람 좀 쐬고 왔더니 사람들이 더 많아졌어요. 저기 웨이팅하는거 보이시죠... 여기 가시려거든 일찍 가셔요 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