잘사귀다 여유가없다고 헤어졌어요 근데 저는 잡다가 안잡힐거같아서 놔줬어요 그리고 일주일 텀두고 연락했는데 싫어하는게 티가나더라고요 친구로 지낼걸 친구로지냇으면좋겠다 이런식의 얘기도 많이들었고 그러다 헤어진지 지금 3달넘어가고 저는 진짜 잘살고있습니다 저 좋다는 사람도 있고 제가 좋아하는사람도있고 근데 뜬금없이 정말 회사에 있을 그시간에 전화가 왔더라고요ㅋㅋㅋ 다시 연락하는것도 아니고 별로 연락하고싶지도않아욬ㅋㅋㅋㅋ 그냥 뭐지? 어이없닼ㅋㅋㅋ 이런느낌이고 심리가 궁금합니다 갑자기 후폭풍이라기엔 웃긴거같기도하고... 무슨심리인지 그게 궁금해서 주저리가 길어졌네요
1 Answer
새로운 여자가 안 생겼나봐요 그리고 갑자기 발정이 났던 거 같아요 그냥 무시해도 될 것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