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2 여학생입니다 몇 달 전에 학교에서 우연히 어떤 남자얘를 봤어요 참고로 동갑입니다 제 이상형이 뭔지도 모르지만 어쨌든 닮았다고 생각하고 계속 보고싶긴 한데 연락을 한다거나 그러고 싶지는 않아요 연락하다가 제가 생각한 걔의 이미지가 깨지거나 제가 실망할까봐요...ㅋㅋㅋ 고1때는 있는지도 몰랐는데 갑자기 관심이 가서 당황스럽네요 글 보면 좋아하는 사람이 근처에 있으면 말이 조신하게 나가고 눈도 못 마주친다는데 저는 근처에 있으면 말이 오히려 세게 나가는...? 옆에 있는 친구에게 일부러 장난을 걸기도 하고요 걔가 절 볼리도 없으니 그냥 보이면 간간이 쳐다보기도 해요 이런게 좋아하는 건지 알쏭달쏭 하기도 하네요 근데 막 얘들한테 알리고 싶고ㅋㅋㅋㅋㅋㅋ친구가 그게 짝사랑 아니면 뭐냐고 한심한 표정을 짓는데 이 상태가 언제까지 갈지도 궁금하네요
0 Answers
Answer to this Question!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