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지금 고2인데 중2때부터 좋아하는 여자애가 있어요.. 중학교때는 2,3학년 계속 같은 반이라 할 말은 하고 아주 친하지도 않고 그냥 적당하게(말 그대로 그냥 적당하게) 지냈거든요. 중학교때 이후로는 거의 연락도 끊기고 지내다가 얼마 전에 우연히 만났는데 말 걸었다가 무시를..ㅠ 당했어요.. 걔가 자퇴하고 유학 준비하고 있어서 그런지 말 걸기도 쉽지도 않고또 만나서 괜히 집요하게 말 걸었다가는 오히려 피해 줄 것만 같은데.. 계속 그 아이가 너무 좋고 잊혀지지가 않아요.. 우연히 거리에서 지나치면 막 심장 터질 것 같고 그런데.. 어떻게 해야 할까요? 게다가 유학 가버리면 만나기도 어려울 거구요..ㅠ
1 Answer
고백하려고? ㅋㅋㅋ 멀리 가는사람한테 괜히 고백했다가 커서 이불킥 하지말고 추억으로 남겨놔라 대학다녀봐라 이쁘고 잘생긴 사람 널리고 널렸다.
Answer to this Question!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