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0
Follower
0
Boost

문 대통령 또 백신 외교, 화이자 회장에 내년 3000만회분 외에 더

21일 대통령을 위해 미국을 방문 중인 문재인에서 앨버트 화이자와 백신은 불라 화이자 회장(현지시각)과 인터뷰를 갖고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특히 불라 회장에게 내년 추가 백신 확보와 관련한 지원을 요청했다. 청와대는 이날 오전 뉴욕의 한 호텔에서 열린 면담 행사에는 권덕철 보건복지부 장관, 이수혁 주미대사, 남영숙 경제보좌관, 존 셀립 화이자 수석부사장 등이 참석했다고 밝혔다. 문 대통령은 한국에 백신을 안정적으로 공급하기 위한 화이자 회장의 각별한 노력에 감사를 표했다. 화이자 박사는 mRNA 플랫폼에서 전례 없이 신속하게 COVID-19 백신을 개발, 생산함으로써 세계는 대유행을 극복할 수 있는 희망을 갖게 됐다고 평가했다. 그는 또 화이자의 적극적인 협력으로 한국과 이스라엘 간 백신 교류가 세계 최초로 모범적으로 이뤄졌다며 사의를 표명했다. 문 대통령은 또 내년도 추가 백신 확보에 대해서도 논의했다. 8월에, 정부는 2022년에 한국인들이 사용할 3천만 개의 백신을 구매하기로 화이자와 계약을 맺었다. 문 대통령은 신종 돌연변이 바이러스 지속 등 불확실성에 적극 대응하기 위해 기존 3000만회 이상 화이자 mRNA 백신을 추가로 구입해 공급하는 방안을 논의했으며 원활한 실무협의를 위해 지속적으로 협력할 방침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