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0
Follower
0
Boost

충격! 쉽게 마시는 음료에 이렇게 많은 당분이?

반응 좋아서 하나 더 갑니다^^ 충격! 쉽게 마시는 음료에 이렇게 많은 당분이? 음료수 별로 설탕이 들어간 양을 비교해둔 사진이 인터넷에서 화제가 되고 있습니다. 각종 커뮤니티에 게재되면서 큰 반향을 불러일으키고 있는데요, 무심코 마셨던 음료수에 저 정도의 설탕이 들어있을 줄은 몰랐다는 반응이 대다수입니다. 사실 우리가 먹고 마시는 거의 대부분의 식품에는 설탕이 들어있습니다. 집 밖에서 사먹는 식품이라면 설탕이 들어있지 않은 것을 찾기가 어려울 정도입니다. 굳이 설탕이 아니더라도 설탕을 대신하는 다른 종류의 당이 함유되어 있기도 합니다. 2006년 4월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에서는 시중에서 판매되는 21가지 음료수의 성분을 분석하여 당분의 함량을 발표한 바 있습니다. 탄산음료부터 커피음료까지 편의점에서 쉽게 사마실 수 있는 음료들이 대상이었습니다. 조사결과 탄산음료에는 1캔(250ml)에는 최대 32.8g의 당이 들어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커피음료의 경우 100ml당 최고 10.5g의 당이 들어있었는데 이를 실제 해당제품의 1병 분량(281ml)으로 환산하면 29.5g의 당이 들어있는 셈입니다.

다이어트 하시는분들 위해!!

1. 작심3일 잘못된 운동, 피로 누적시켜 꾸준한 운동 힘들게 해 으레 새해가 되면 다짐하는 결심 중 하나가 운동이다. 가볍게 걷기부터 수영, 테니스 등 스포츠를 배우겠다는 다짐들로 새해 목표를 세우지만 대부분 길게 가지 못한다. 이럴 때 '작심삼일'이라는 표현을 쓰는데, 이처럼 운동을 하려던 결심이 며칠 못 가 무너지는 것은 특별히 의지가 약해서만은 아니다. 몸이 감당할 만큼 피로가 누적돼 마음이 내키지 않는 경우도 많다. 오랫동안 운동을 멀리한 사람들은 스스로 생각하는 것보다 심폐기능이 크게 떨어져 있는 경우가 많아 이러한 경우 갑자기 운동을 시작하면 무리가 생기고 심하면 기능장애가 나타날 수도 있기 때문이다. 자신의 몸 상태와 운동에 대한 이해가 꾸준한 운동습관을 만들어 준다. ◇운동은 시작과 끝이 중요 = 운동 전 준비운동은 앞으로 큰 자극이 가해질 것이라는 예비신호를 보내주는 것과 동시에 운동 시 발생할 수 있는 부상을 예방해준다. 또 심장에 혈액공급을 신속하게 이뤄지도록 해 심장 손상의 위험을 예방할 수 있다. 실내 자전거를 타거나 아니면 가볍게 걷는 것이 좋고 시간은 10분 정도면 충분하다. 또한 준비운동은 관절주변 특히 허리, 무릎, 어깨, 손목을 움직여주는 관절의 가동성을 높여 원활하게 운동할 수 있게 해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