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
Following
0
Follower
0
Boost

여성분들 조언 좀 주세요...ㅠ

예전에 헤어지자 했지만 행동거짐에 헤어진게 아닌 그냥 조금 토라진것 같은 행동을 보이는 여자친구로 인해 글 올렸던 사람입니다... 현재는 당시보다 더 안좋거나 그냥 생각하는 시간을 갖고 있는 상황인듯 합니다. 당시에도 그렇고 지금도 그렇지만 저는 어떻게든 잡고 싶은 상황이구요. 일단 지지난주까지는 그래도 간간히 3~4일에 한번씩 만나서 밥이나 커피를 마시며, 그래도 시간을 보내던 상황이었는데... 지지난주 금요일경 돌아선 마음은 다시 돌아오지 않는 다는 카톡 상태메세지를 보고 제가 감정조절을 잘 못해서 화를 냈습니다. 그 당시에는 여자친구도 감정이 격해졌었는지 같이 언성이 올라갔었구요. 그러면서 제가 화내는 부분에 대해서 이렇게 감정 조절을 못해서 마음이 돌아서겠다 하며, 그냥 가만 무시하고 넘어갔으면, 다시 없었던 부분처럼 됐을지 모르는데 제가 실수했다 그러면서 제게 뭐라 하며 전화는 먼저 끈지 않고 이렇게 계속 전화하고 있어야 하냐 하더라구요. 그래서 미안하다 내가 이번에도 실수했다 하며, 전화를 끈었습니다.

저는 어떻게 해야 할까요?

현재 여지친구와 헤어지지도 그렇다고 확실히 다시 잘 사귀고 있지 않은 빙글러입니다... 많은 분들의 의견을 듣고 싶어 글을 올립니다... 일단 여자친구의 확실하지 않은 행동에 많이 혼란스러워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인데요... 헤어지자 말하고 같이 밥도 먹고 커피도 마시고 있는 상황속에서 1주일이란 시간을 보내며, 그 1주일 사이 3번의 만남을 가졌습니다. 그냥 간단히 식사 혹은 커피만 마시고 했구요. 근데 저 만의 착각인지 모르겠지만, 여자친구가 제가 저녁 안먹고 술 마시는 부분에 대해서 거의 메일 체크하는 겁니다. 그래서 저는 헤어지자 했지만 그냥 홧김에 해어지자 했었나 보다 싶은 생각에 강하게 밀어야 겠다 싶어 지난 화요일 만나서 어정쩡한 사이는 끝내고 사랑만 하고 싶다는 생각에 헤어지자는 부분에 대해서는 없었던 일로 하고 다시 잘 사귀자라는 얘기를 했는데 결론은 오히려 안좋은 결과를 불러일으킨 것 같았습니다. 근데 당시 제가 퇴근하고 집에 잘 들어왔다는 부분만 문자든 전화든 달라고 했는데 처음 3일간은 연락을 잘 주다 갑자기 4일차부터는 얘기를 안해주더는데 빠르게든 느리게든 제가 연락하는 부분에서 연락하는 주고 받는 상황입니다...